본문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482 좋아요 3 댓글 4
ban-c_26.jpg ban-c_02.jpg ban-c_28.jpg ban-c_31.jpg ban-c_30.jpg

 

 

yunjinah.jpg

 

 

 

봄이 왔어, 연진아.

영춘화(迎春花)가 피었대.^^

 

개나리보다 열흘 정도 일찍 핀다는 진짜 봄맞이 꽃, 영춘화.

며칠전부터 어딜 가면 일부러 그 꽃이 피는 집 옆길로 갔다.

오늘 올림픽대로변의 개나리가 움이 트는 걸 봤다.

그래서 영춘화 피는 집을 다시 찾아갔다.

 

_DSC-ch9850.JPG

 

멀리서 보면 언뜻 개나리가 핀 것 같다.

하지만 아직 서울엔 개나리가 피지 않았다.

 

개나리보다 먼저 와 "봄을 맞는(迎春)" 봄맞이 꽃,

영춘화(迎春花)이다.

 

_DSC-ch9854.JPG

 

개나리꽃은 꽃잎이 4장, 영춘화는 꽃잎이 5~6장이다.

꽃의 모양도 끝이 좁아지는 개나리와는 다르다.

 

_DSC-ch9853.JPG

 

개나리는 줄기가 곧은데,
영춘화는 줄기가 수양버들처럼 늘어진다.

 

_DSC-ch9855.JPG

 

이렇게 보면 개나리와는 완연히 다른 꽃이다.

영춘화(迎春花)라서...

 

_DSC-ch9851.JPG

 

남녘에서는 이미 3월 초부터 영춘화가 피었다고 한다.

3월 7일경에 그 꽃을 본 사람들이 "영춘화가 지기 시작한다."고 했다.

그래서 암사동 강변마을 쪽으로 이 꽃을 찾아갔었다.

그때만해도 움도 트지 않았었다.

 

개나리처럼 잎보다 꽃이 먼저 피는 영춘화는...

 

_DSC-ch9852.JPG

 

https://ko.wikipedia.org/wiki/영춘화

영춘화(迎春花, Jasminum nudiflorum)는 중국 원산이며 한국 중부 이남에서는 관상용으로 심는 낙엽관목이다. 가지가 많이 갈라져서 옆으로 퍼지고 땅에 닿은 곳에서 뿌리가 내리며 능선이 있고 녹색이다. 잎은 마주나고 6개의 작은 잎으로 된 우상복엽이며 작은 잎은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꽃은 이른봄 잎보다 먼저 피고 황색이며 각 마디에 마주달린다.

봄을 맞이하는 꽃이라는 뜻에서 영춘화라고 하는데, 일본에서는 매화처럼 꽃이 빨리 핀다고 황매라고 부른다. 서양에서는 겨울 자스민이라고 부른다.

정원의 관상수로 많이 사용되며, 고속도로 경사면에 심으면 무성하게 보인다. 11월에 맺히는 빨간색 열매는 한방에서 약으로 쓰인다.

 

 

_DSC-ch9856.JPG

 

 

♥ 이 글을 추천한 회원 ♥
  문종현     계수나무     김유복  
Comment '4'
  • ?
    김유복 2023.03.13 14:53

    지금까지 개나리인줄 알았던 많은 영춘화들에게 사과해야겠습니다.

    제게 와서 꽃이 되었네요. ㅋ

  • profile
    Dr.Spark 2023.03.13 15:14
    영춘화가 우리 주변에 흔치 않더라고요? 제가 사는 곳에서 인접 동네인 암사동의 딱 한 군데서만 이 꽃을 보고 다른 데서는 본 일이 없어요. 매년 이 맘때 거기 가서 꽃이 핀 걸 확인합니다.^^ 이 꽃이 피어야 봄이 온 걸 인정하고 있어요.^^
  • ?
    김유복 2023.03.14 14:43
    이제는 꽃대 색깔 확인하고 이름 부르기로 맘 먹었습니다. ㅋ
  • profile
    Dr.Spark 2023.03.16 21:52
    멀리서 보면 구분이 안 되지만, 가까이에서 보면 이젠 절대 실수하실 리가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2834 사는 얘기 “난 인간과 조우하는 인류와 비슷한 수준의 문명에 도달한, 그리고 동시대에 속한 외계인의 존재를 믿지 않는다.“ 7 file 박순백 2023.05.13 266 0
2833 잡담 식혜 만들기 세 번째 file 박순백 2023.05.13 139 0
2832 잡담 식혜를 직접 만들어 마셔보니... 2 file 박순백 2023.05.08 348 0
2831 문화 블랙핑크 지수의 솔로 앨범 "Me"와 Porsche 356 - Feat. 지수 평전 및 포르쉐 356 예찬론 file 박순백 2023.04.21 212 0
2830 단상 이젠 실물과 구별하기 힘든 인물 사진을 만들어내는 AI file 박순백 2023.04.05 416 0
2829 여행 후기 산수유꽃 만발하다! - 양평 개군면의 산수유마을 내리 방문 file 박순백 2023.04.01 118 0
2828 단상 이른 봄을 알리고 퇴역 중인 영춘화의 변화와 순환 과정 file 박순백 2023.03.28 184 0
2827 취미 도곡리의 봄 - 의외로 많았던 매화(梅花)와 의외로 안 보이던 봄꽃들 file 박순백 2023.03.23 362 0
2826 잡담 챗GPT에게 시(詩)를 써보라고 했습니다. 근데 제대로 써주네요. file 박순백 2023.03.22 219 0
» 잡담 봄이 왔어, 연진아. 영춘화(迎春花)가 피었대! 4 file 박순백 2023.03.13 482 3
2824 사는 얘기 무심코 했던 얘기와 친척 동생의 전화 file 박순백 2023.02.24 287 0
2823 잡담 견생 처음으로 눈길을 걸어본 줄리 file 박순백 2023.01.26 149 0
2822 취미 환상의 6분 9초 - 산수유 나무에 내려 앉은 눈과 새빨간 열매들 2 박순백 2023.01.20 563 3
2821 취미 양평 산수유마을, 내리 - 산수유 나무에 내려 앉은 눈과 새빨간 열매 4 file 박순백 2023.01.16 597 6
2820 취미 폭설이 내린 다음날 일부러 달려간 양평 내리 산수유마을 2 file 박순백 2023.01.09 2116 3
2819 문화 길거리의 조상(彫像) - 문화예술구(?) 광진구에서 본 팝 아트 하나 file 박순백 2022.11.14 278 0
2818 취미 산수유 체리(Cornelian cherry)의 아름다움에서... 1 file 박순백 2022.10.19 275 0
2817 취미 Catchfly(끈끈이대나물) Revisited - 3 file 박순백 2022.10.08 176 0
2816 문화 김현상 북 콘서트 - 교보 본점 컨벤션홀 file 박순백 2022.09.30 261 0
2815 잡담 Catchfly Flowers Revisited file 박순백 2022.09.09 24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