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타
2024.06.03 12:48

헉, 이런 소문 들어 보셨나요?

조회 수 1075 좋아요 2 댓글 3

박순백 칼럼에는 개인간의 쪽지보내기가 가능합니다.

'트윈불스'라는 아이디를 쓰시는 분이 제게 이런 쪽지를 보냈는데 제가 한창 바쁠 때여서 확인을 못 하다가 최근에야 이 쪽지를 보았네요. 내용을 보시죠.

박순백칼럼쪽지.JPG

 

내용의 요지는

'CSIA 레벨4를 박탈당했다고 들었는데 그것이 사실이라면 행보를 조심하고, 사실이 아니라면 바로 잡는 것이 좋을 것이다.'입니다.

너무 황당해서 도대체 이 쪽지를 보낸 '트윈불스'라는 사람이 누구이며, 어떤 의도로 이 쪽지를 보냈는지 정말 궁금해지더군요. 일단 저를 모함하려는 목적이라면 공개 댓글로 적었을 텐데 쪽지로 보낸 걸 보면 순수하게 저를 염려해서 보냈으리라 해석을 해봅니다.

처음엔 이런 걸 해명해야하는 상황이 너무나 우습고 한심스러워 웃고 넘기려 하였습니다. 하지만 '트윈불스' 님의 말 대로 많은 사람들에게 이런 헛소문이 떠돈다면 이를 바로 잡아야하는 것이 저의 권리이자 의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캡처.JPG

 

일단 가장 명확한 근거는 CSIA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는 것이겠지요.

캐나다스키강사협회(CSIA)의 홈페이지는 snowpro.com 입니다. 물론 회원의 정확한 상황은 로그인 한 뒤에 Member Area에 들어가야 확인이 가능합니다. 위 사진 오른쪽 상단에 Hi, Woochan이라고 뜬 것이 보이시죠?

박탈 당했다는 레벨4 옆의 다운로드 창을 클릭하면 아래와 같은 레벨4 자격증이 뜹니다.
 
level4.JPG

이런 걸 해명해야 하는 상황을 만드는 것은 정말 말도 안 되는 헛소문을 만드는 사람과 이를 안주삼아 남을 헐뜯으며 즐거워하는 인간의 혐오스러운 속성 때문이겠지요.

저는 그저 웃고 넘기려했으나 헛소문에 얇은 귀가 팔랑대는 팔랑귀인 사람들이 많으니 정확하게 반박하라는 박순백 박사님의 조언을 따라 명확한 근거를 제시합니다. 혹시 주변에서 이런 말이 들린다면 웃고 넘기시지 마시고 반드시 강력히 반발해 주시고, 누구로부터 이런 소문이 시작되었는지 저에게 알려 주신다면 감사하겠습니다.

 

제가 주로 네이버카페 '정우찬파우더스키아카데미 https://cafe.naver.com/powderacademy'에서 활동을 하다보니 박순백 칼럼에 자주 방문하지 못 했는데 그러다보니 이런 소문에도 둔감했었나 봅니다. 앞으로 자주 활동할 테니 많이 응원해 주시고, 악의적인 소문을 퍼뜨리는 사람이 있으면 혼내주시고, 저에게도 알려주세요.

 

 

♥ 이 글을 추천한 회원 ♥
  Dr.Spark     NeoZeppelin  
Comment '3'
  • profile
    일월여신 2024.06.04 12:50

    어디서 보고 그러는지 모르겠는데, 저는 온라인이든 오프라인이든 그런 얘긴 들어본 적이 없습니다. 

  • ?
    정우찬 2024.06.04 13:27

    네, 저도 제 주변의 누구도 이런 이야길 들어본 적이 없다고 해서... 점점 쪽지를 보낸 분이 의심스러워지는 중입니다. 본인이 직접 저를 모함하기 위해 만들어낸 이야기인가 싶어져요.

  • ?
    규민민지아빠 2024.06.06 16:04

    CSIA가 부럽기는 한데

    CSIA를 취득하며 보낼 시간과 비용은 없고

    그렇다고 자신이 스키를 못 타는 것은 아니고 자신보다 레벨 높은 것이 배아파서 그러는 족속들이 지어낸 소문이 아닐까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 기타 헉, 이런 소문 들어 보셨나요? 3 file 정우찬 2024.06.03 1075 2
10191 동영상 2024.5.20 휘슬러 봄 스킹 영상 제5편 - 휘슬러 폐장일 file jerry 2024.05.24 272 0
10190 기사 [유퀴즈온더블럭] 출연했습니다. ^^ 7 file 최길성 2024.05.23 1036 9
10189 동영상 2024.5.14 휘슬러 봄 스킹 영상 제1편 file jerry 2024.05.16 173 0
10188 잡담 다이아몬드 숫돌의 재활용 2 file 박순백 2024.05.05 492 2
10187 동영상 [For 스트라이다 님] 1970년대 초 미국의 핫독스킹대회(Hot dog skiing contest) 2 file 박순백 2024.04.14 394 1
10186 동영상 2024.4.5 휘슬러 테크니컬 챔피언쉽 3 file jerry 2024.04.09 505 0
10185 잡담 역사상 최고의 스키어들 3 전재현 2024.04.06 1556 2
10184 Old School Ski Celebrities in the 50s-60s 2 file 박순백 2024.03.23 432 2
10183 잡담 궁금해서요 실시간 2 file 나도 2024.03.22 545 0
10182 문화/예술 [독후감] "잡히면 산다"니? 5 file 박순백 2024.03.19 1407 7
10181 단상 용평 스키장 적정 인원과 기업 이익 7 file 이해선 2024.03.16 1492 0
10180 동영상 2024.3.4 휘슬러 한인 범프 세션 #6 - 휘슬러 로컬들의 놀이터 (밀리언/카이버 리지 트리런) file jerry 2024.03.07 315 0
10179 동영상 2024.3.4 휘슬러 한인 범프 세션 #5 - 진정한 트리런의 고수 file jerry 2024.03.06 326 1
10178 잡담 입춘과 우수가 지나서 내일이 경칩이라니... 4 file 박순백 2024.03.04 314 1
10177 잡담 아직도 저작권이라는 것에 대한 무관심이 상존함을 보면서... file 박순백 2024.02.29 867 4
10176 잡담 주말 날씨가 다행입니다. 스키 탈 만하겠어요. 13 file 박순백 2024.02.29 592 1
10175 잡담 최근의 폭설과 스키어로서의 변명 6 file 박순백 2024.02.23 1765 6
10174 단상 어느 스키어의 눈물 같은 빗방울.. 1 윤석원 2024.02.21 979 2
10173 동영상 전 국가대표 채기병의 알프스 오디쎄이 file 도상집 2024.02.21 624 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510 Next
/ 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