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261 좋아요 0 댓글 6

용 곤돌라 탑승장.jpg

 

용 레인보우 하단.jpg

 

KakaoTalk_20240316_153327362_01.jpg

 

Comment '6'
  • ?
    제제 2024.03.16 16:15

    1. 1월 하순 곤돌라 탑승장, 42분 대기

    2. 2월 중순 레인보우 하단, 32분 기다림

    3. 곤돌라 탑승장 관광객, 산정 불가

  • profile
    일월여신 2024.03.18 02:38

    예년에 비해 이용객이 늘었습니다. 그런데 운송 시설은 그대로라...레인보우 하단은 리프트가 4인승 1기 뿐이라, 슬로프에 비해 언제나 모자랍니다. 8인승 고속리프트로 바꾸지 않는 한 해결책이 없는 것 같습니다.

    레인보우는 가기도 힘들고, 일단 가면 돌아오기도 어렵죠. 여러 곳에 있는 전광판에 광고만 틀지 말고 보이지 않는 슬로프인 레인보우 하단 리프트 상황, 골드 상황을 실시간으로 보여 주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인원이 레드 등 다른 슬로프로 분산될 수 있으니까요.  저도 지난 주말 레인보우 갔다가 리프트 대기 줄에서 25분 넘게 기다리느라 몹시 괴로웠습니다. "레인보우 리프트가 혼잡하여 대기에 30분 이상 걸리니, 딴 데서 타시라"는 안내 방송이라도 했으면 애초에 안 갔을 건데, 운영이 아쉽네요. 

  • ?
    안재팔 2024.03.18 08:35

    슬로프 수용인원과 리프트 수송인원의 균형도 고려해야 할듯합니다. 얼마전 레인보우 갔더니 엄청난 인원이 쏫아저 내려가는걸 보고 사고 안나는게 참 다행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반면 시즌말 주중 하이원은 슬로프 텅텅 비었는데 리프트가 하세월로 기어다녀서 답답하더군요. 

     

  • profile
    일월여신 2024.03.19 17:44

    용평 그린에서 리프트 하나만 놓으면 알펜시아 정상입니다. (골드 리프트 정도 거리) 그리고 통합 시즌권에 포함시키면 되죠. 용평스키장 내에서만 해결하려 할 게 아니라 이웃 스키장을 묶으면 답이 나옵니다. 초중급 슬로프가 붐비면 알펜시아로 건너가면 바로 최상급 슬로프.  알펜시아 투숙객들이 발왕산 관광도 할 수 있게 될 것이고요. 강원도에서는 올림픽 준비하면서 생긴 엄청난 빚의 이자를 계속 내고 있을 건데, 같이 해서 살아 볼 생각은 안 하는 것 같습니다.  하이원은 도박장 덕에 운영이 된다지만 알펜시아는 영 장사가 될 것처럼 안 보이더라고요. 워터파크, 공연장, 강당, 프레스센터 등 그 좋은 시설 썩히는 것도 아깝고요. 

  • profile
    영화배 2024.03.23 07:31

    소비자 입장에서야 시설을 늘리면 편하고 좋겠지만

    스키장업자에서보면 메뚜기도 한철인데

    잠깐 붐빈다고 한두 푼으로 해결될 시설물도

    아닌데 투자가 쉬울까요?

    소비자입장에서만 바라보지말고

    내가 경영자라면?

    그나마 스키인구도 줄고 기후온난화로 눈오는 날은

    고사하고 눈을 만들려해도 기온이 올라가면 어쩔 수

    없는 국내스키장의 현실속에서 그나마 스키장이 

    존속해주는 것도 고마운 일이 아닐까요?

    단 용평스키장이 곤도라 등으로 욕을 먹는 건

    기존 스키장 리프트에 모노레일 등을 설치하고

    실버처럼 특정인에게 임대하여 

    소비자에게 스키를 즐길 수 있는 장소를 줄여서

    스키리조트의 본연의  자세가 없다는 것입니다.

    스키어들은 이런 걸 항의해야합니다.

    비싼 리프트 또는 시즌권을 팔았으면 

    거기에 맞게 운영해야지요.

  • ?
    제제 2024.03.28 22:59

    ㅇ. 통일교는 2003년 용평리조트를 인수했다.

    국내 상징적인 겨울레저 시설이지만, 가장 먼저 한 일은 수익사업 극대화.

    10억대가 넘는 고가 콘도 분양과 선수촌아파트 시행 그리고 IPO에 열중했다. 

     

    ㅇ. 소소한 스키보관 라커 확대에도 적극 나섰다. 돈이 되기때문이다.

    휴식공간은 물론 관리사무실과 이동통로 등에 무차별적으로 라커를 설치, 판매했다.

    그 외 기상천외한 (돈 버는)기술이 돋보인다.

     

    ㅇ. 그에 비해 스키, 편의 시설은 축소됐다.

    용평에서 가장 멋진 슬로프, 골드환타스틱 폐쇄가 특히 아쉽다.

    레인보우 2번 슬로프도 몇년째 잠겨있다.

    실버 직벽외 몇개 슬로프는 일반인 제한구역이다.

     

    ㅇ. 관광객이 늘면서 곤돌라 대기 시간도 큰 고통으로 다가왔다.

    쌍용이 주인이던 시절 함께했던 멤버들은 더 괴롭다.

    무심코 누렸던 편익이 고통으로 남았기 때문이다.

     

    ㅇ. 정말 궁금하다.

    그 많은 이익금 모두는 통일교가 가져갔을까

    폐쇄 슬로프에는 언제 쯤 구상, 주목나무가 식재될까.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10202 동영상 [For 스트라이다 님] 1970년대 초 미국의 핫독스킹대회(Hot dog skiing contest) 1 newfile 박순백 2024.04.14 34 0
10201 동영상 2024.4.5 휘슬러 테크니컬 챔피언쉽 3 file jerry 2024.04.09 286 0
10200 잡담 역사상 최고의 스키어들 3 update 전재현 2024.04.06 787 2
10199 Old School Ski Celebrities in the 50s-60s 2 file 박순백 2024.03.23 334 2
10198 잡담 궁금해서요 실시간 2 file 나도 2024.03.22 454 0
10197 문화/예술 [독후감] "잡히면 산다"니? 5 file 박순백 2024.03.19 384 7
» 단상 용평 스키장 적정 인원과 기업 이익 6 file 이해선 2024.03.16 1261 0
10195 동영상 2024.3.4 휘슬러 한인 범프 세션 #6 - 휘슬러 로컬들의 놀이터 (밀리언/카이버 리지 트리런) file jerry 2024.03.07 196 0
10194 동영상 2024.3.4 휘슬러 한인 범프 세션 #5 - 진정한 트리런의 고수 file jerry 2024.03.06 269 1
10193 잡담 입춘과 우수가 지나서 내일이 경칩이라니... 4 file 박순백 2024.03.04 267 1
10192 잡담 아직도 저작권이라는 것에 대한 무관심이 상존함을 보면서... file 박순백 2024.02.29 791 4
10191 잡담 주말 날씨가 다행입니다. 스키 탈 만하겠어요. 13 file 박순백 2024.02.29 542 1
10190 잡담 최근의 폭설과 스키어로서의 변명 6 file 박순백 2024.02.23 1644 6
10189 단상 어느 스키어의 눈물 같은 빗방울.. 1 윤석원 2024.02.21 918 2
10188 동영상 전 국가대표 채기병의 알프스 오디쎄이 file 도상집 2024.02.21 549 3
10187 Old School 익스트림 스킹의 아버지, 페피 스티글러 - 윈터 올림픽의 스타 2 file 박순백 2024.02.18 280 2
10186 잡담 날씨 보소...시즌권 비용이 아깝고....슬프네요 8 file 김일환 2024.02.13 2874 6
10185 바른 말, 바른 용어 우리말 한글을 바르게 쓰기 - “좀더” 혹은 “좀 더” 4 file 박순백 2024.02.13 1919 5
10184 동영상 최고의 여성 알파인 보더가 스키를 타게 되면? 4 file 박순백 2024.02.12 899 0
10183 잡담 스쿼밸리의 추억 - 팰리세이드 태호 동계올림픽? 6 file 박순백 2024.02.12 658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511 Next
/ 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