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979 좋아요 4 댓글 2

곤지암에서 시즌라커를 사용하다보면 참 가관입니다.

 

술마시고 라커 벤치에 누워서 자기

 

컵라면에 도시락 먹기(참고로 바로 옆이 편의점입니다)

 

라커 주변에 먹은 쓰레기 그냥 버리고 가기

 

뭐 몇몇이 그러는 거 가지고 그러냐 하시겠지만

 

팀복 맞춰입고 그러고 있으면 전부다 똑같아 보이는데 말이죠.

 

지인 중 한 분이 그러더군요 라커 위치 잘못 선택했다고 사설강사들 너무 많은 곳 택해서 짜증 난다고...

 

아래는 보배드림에서 퍼 온 글입니다.

 

https://m.bobaedream.co.kr/board/bbs_view/freeb/2780238/2/1?keyword=%EA%B3%A4%EC%A7%80%EC%95%94&s_cate=Subject

 

=======================================================

 

안녕하세요 저는 곤지암리조트 주차 알바생입니다. 사진은 보다시피 주차선이 없는 곳입니다 (라바콘 설치 되어있습니다.) 금일 오전 9시 40분경 사진 속 bmw차량이 주차를 시도하여 안내 말씀을 드렸습니다 그러자 차량 주인이신 외부 스키강사 분께서 왜 안 되냐는 뉘앙스로 말씀을 하시더군요 처음에는 외부 스키강사 분이 반말하시며 욕을 하시더군요 저도 처음에는 당황했지만 침착하게 말씀을 드렸고 그후에도 막말을 이어가셔서 저도 시발 한 마디를 했습니다. 그러자 더 심한 폭언과 밤길에 부모님을 죽이겠다 이런 협박을 하시고는 가셨습니다 ㅋㅋㅋ..

 

외부강사 실체가 이런데, 자녀분들을 강습을 맡기시는 부모님들은 아실까요?

 

+그래도 너무 비방하시는 댓글은 안 해주셔도 됩니다 저도 마지막 쯤 욕 두 마디 한 게 있어서 잘못은 있습니다

Comment '2'
  • ?
    정도 2023.01.19 22:33

    요즘 아주 가관이죠. 며칠전 비내리기 전에 1월 중순에도 바닥흙하고 돌 올라오도록 눈 안뿌리는 스키장. 다른 곳 모두 확인은 안해봤지만 시즌 오픈한지 한달반이 지났는데도 청소한번 안한 듯한 더러운 탈의실 내부. 웃음끼하나 없이 사무적인지 퉁퉁거리는건지 알 수없는 직원들의 손님들을 대하는 인상. 화려하고 맛있었던 카페테리아 식당 음식은 이젠 한두가지 메뉴 빼고는 짜고 맛도 없어서 이제는 대부분 밖에서 사먹게되는 음식. 그리고 위에서 언급된 아무데서나 자리잡고 있거나 왁자지껄거리며 떼로 몰려다니는 사설강사들. 예전과는 완전 달라진 곤지암. 너무나도 안타깝습니다.

  • ?
    ssongtree 2023.01.28 15:20

    베어스 타운 폐쇄의 영향일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10097 단상 22/23 시즌의 1월을 보내는 아쉬움 2 file 박순백 2023.01.31 473 1
10096 잡담 스키 베이스 수리후 1 updatefile 전재현 2023.01.28 520 1
10095 잡담 스키마다 고유진동수(natural frequency)가 있는듯해요 조정환 2023.01.23 492 2
» 잡담 보배드림에 올라온 곤지암 스키강사에 관한 글 2 곤지 2023.01.19 1979 4
10093 후기 스키 부츠, 자가 성형을 몇 번한 후에 결국 프로를 찾아갔다. 2 file 박순백 2023.01.17 1122 3
10092 단상 코로나 이후... 두 번의 겨울, 봄, 여름 그리고 가을... 2 6 file 박기호 2023.01.14 328 5
10091 단상 코로나 이후... 두 번의 겨울, 봄, 여름 그리고 가을... 1 4 file 박기호 2023.01.14 256 4
10090 동영상 아사히다케 딥 파우더.​​​​​​​ 1 윤석원 2023.01.12 413 2
10089 단상 프로필 사진이 간직하고 있는 추억들.. 3 file 윤석원 2023.01.11 530 3
10088 Old School 랭걸(Lange girl)을 마주 보며 잠들다. file 박순백 2023.01.05 480 1
10087 동영상 스키와 눈의 상호작용 (영상) 박주일 2022.12.26 746 2
10086 Old School 내 생각으로는...(나이가 여러 개?) 8 file 박순백 2022.12.14 611 2
10085 Old School 낡은 바인딩으로 문고리와 병따개를 만들다. file 박순백 2022.12.11 644 1
10084 후기 [12/04, 일] 22/23 시즌의 첫 스킹을 하고와서... 16 file 박순백 2022.12.06 2170 7
10083 Old School 103세의 스키어, 클라우스 오버마이어 file 박순백 2022.12.04 422 0
10082 Old School 선밸리(아이다호)의 옛 모습 file 박순백 2022.12.03 241 0
10081 잡담 중요한 것은 꺾이지 않는 마음 file 임시후 2022.12.03 361 1
10080 Old School 다지(닷지) 리지 CA - 70년 역사의 로우컬 스키장 file 박순백 2022.11.20 288 2
10079 Old School [영상] 칼리, 칼 쉬란츠의 세계 file 박순백 2022.11.19 649 1
10078 Old School [영상] 스파이더 사비치 file 박순백 2022.11.19 236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505 Next
/ 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