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2422 좋아요 4 댓글 28

요즘 여기저기 

1인칭 시점으로 

스키지도자 연맹을 성토하거나

각 종목에 대한 비판이 난무하는듯 합니다.

 

순수한 사견입니다

1레이싱

제가 방송을 보며 느낀건..

대부분의 부상자는 레이싱에서 다치다군요.

눈 상태가 너무 좋지 않아서...

저런 말도 않되는 슬로프에서 ?꼭 레이싱을 해야하는가?

다른 종목을 했다면 큰 부상선수들이 나왔을까?

차라리 레이싱을 없애는게 맞는거 아닐까?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2.기후..

제가 기록을 보니 어느해인가 3.21 용평 렌보에서 시즌을 마감했더군요

어느해인가는 3.24웰팍에서 마무리 했고요..

그때 설질은 정말 최고였습니다....

 

또 언젠가 설날에는  폭우로 스키장 폐장까지 생각나게 할만큼 상태가 좋지않은 2월 중순이었습니다

 

만약에 2월 중순에 그 상태좋지않은날에 대회를 치뤘다면 

분명히 3월에도 눈 좋은데 왜 2월이었냐며 항의들을 했겠지요

기후도 

경기의 한 요소가 되었습니다.

이번 대회에서 상위가 되신분들 그 어려운 기후를 이겨냈으니 더욱 빛나지 않았을까요?

그분들은 운이좋아서 상위가 된건 아니라고 봅니다

나름 최선을 다해서 일년을 스키날을 갈고 허벅지 터져나라고 연습하셨을 겁니다.

 

기상청 야유회 잡은날도 비가 내립니다.

 

3.연맹

저는 순수 레벨1을 가진 관광스키어입니다

연맹에서는 1년 계획을 가지고 공고하고 날짜 조율하고 스키장 섭외하는걸로 알고있습니다.

대회를 치를 스키장과의 협으로 

수년에 한번씩 순환으로 가까스로 유치를 하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아시다시피 

지도자 연맹에 맞선 경영자협회에서의 그들만의 티칭이라는 시험제도로 경영자.스키장들 편한시간에 대회를 치루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많은분들이 연맹 욕을 하지만 

솔직히 그분들 직업이 따로 있어서 나름 봉사활동하는거 아닐까요?

월급을 많이 받는것도 아니더군요.

 

저도  조그마한 시합장 슬로프 정설 자봉도 해봤습니다만 

엊그제같은 최악의 조건에서 

일반 갤러리들은 베이스에서 우산쓰고 내편응원에 성토만 할뿐이었지

그 상태좋지않은 슬로프에서 연맹 관계자들이 정설하고 부상자 케어하는 모습은 보이지 않았을까요?

 

분명 연맹임원님들 열심히 하시지만 이번 대회는 운영의 묘가 확실히 부족한 부분이 있었다고 봅니다....

 

상황에 따라 게이트종목을 없앴다면 좀더 안전하고 객관적인 모습이 보였으리라 생각됩니다

 

4.대회종목 분리 개최

 

사견입니다만 가장 합리적인듯 합니다.

각 스키장 슬로프 하나씩을 배정해서 대회을 치루는겁니다

게이트....웰리힐리 에코1 ..국대 훈련장으로도 쓰지만 요즘은 눈을 뿌리지 않더군요.

               연맹에서 조율한다면 가능하지 않을까요?

               2월즈음 한다면 부담없을듯요

               정상 휴게서 2층이 비워져 있으니 선수들 대기실로도 좋고\

              평상시 레이싱팀을 운용하면 그만큼 대여비용등을 상쇄하고 여러모로 좋을듯 합니다.

 

 모글......지산  말이 필요없는 초고수들이 모여서 타는 모글성지라고 알고 있습니다.

              저는 모글은 못탑니다....사정상...

              그럼에도 많은 스키어들이 꼽는 최고는 지산모글이라고 하니 3월즈음에 모글시험을 치는겁니다

 

그외종목.은 따로 지금의 시스템형식으로 대회을 치룬다면 많은 불평불만을 어느정도 상쇄할 수 있으리라 봅니다.

  

어찌되었던

기선전에 일본과 한국만 한다는데...

스키28년 헐랭이 스키어가 봤을때 

우리 사정에 이런 시스템이 있을 수 밖에 없는듯 합니다

 

욕들 많이 하시는데 ...

 

그럼 대안이 뭔지도 내놓고  토론하면 

연맹도 괜찮은 의견 제안은 받아들여서 더욱 발전하는 스키문화가 정착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대회 참가자들 중 많은분들이 sns친구분들이던데 가슴아프게 실수하신분들도 계시고 

좋은 성적을 올리신분들 계신데..

 

이자리를 빌어 부상당하신분들 모두 빨리 완쾌하셔서 내년에는 참피온 되세요

 

여러분 고생 많이 하셨습니다.

내년에도 응원합니다.....

              

 

 

 

 

TAG •
Comment '28'
  • ?
    miracle 2022.03.15 12:33

    분리 개최 신선한 의견같습니다 

    각 스키장번영에도 도움이 될것도 같네요

  • ?
    전당포주인 2022.03.15 13:13

    분리 개최는 한종목만을 위한개 아니라면 좋을거 같긴 한데 종목별로 나누기에는 현실적으로 어려울거 같아보이네요.

    기후에 관해서는 2월에 폭우로 인한거라면 진짜 기상이변이란 말을 할 수 있겠지만. 3월 중순은 어느정도 기후에 변화를 고려해 봐야 하기때문에 여러사람들이 너무 늦게 한다고 입을모아 말하는거 같습니다.

    레이싱(게이트 종목은) 대중화된 스키강사를 양성하는데에 있어서 맞지 않는 종목이라 생각합니다. 폼도 상관없는 철저히 기록경기 이기때문에 게이트는 기술선수권대회에 빠저도 된다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부상당한 선수들은 게이트에서만 나오지 않고 종합활강에서도 많이 나오더라고요. 빠른 스피드로 롱턴을 타다가 숏턴으로 턴 전환시에도 많이 넘어지고 다치시더라고요. 안타까웠습니다. 눈상태가 게이트 롱턴을 가리지 않고 무척 위험한 상태였습니다.

  • ?
    푸른하늘112 2022.03.15 23:15
    네 저도
    개인적이지만
    레이싱은 별개의 포지션을
    정해야함에도 많은 외부 현상을
    수용한듯 합니다

    수용한만큼
    잘 운용해야 하는데
    아직도 정립이 않된듯 합니다
  • profile
    일월여신 2022.03.18 22:06
    저는 레이싱을 빼면 안 된다는 쪽입니다. 레이싱이야말로 기본이 안 되어 있으면 기록이 안 나오고 자세도 안 나오기 때문입니다. 가장 효율적으로 스키를 탈 수 있게 만드는 방법이 레이싱을 바탕으로 하는 스키 교육이라고 저는 믿습니다. 그리고 일반 교습 스키와 원리 다른 것 전혀 없고요.

    게다가 채점 심사에 주관이 들어갈 여지가 있는 현재의 기술대회의 약점을 보완해 줄 아주 좋은 방법이기도 합니다. 선수가 누구인지, 경력이 어떤지, 어떤 식으로 타는지 다 빼고 오로지 기계가 재는 기록만으로 점수를 줄 수 있습니다. 아시겠지만 레이싱 기록 좋은 선수가 거의 예외 없이 일반 활주도 잘 합니다.
  • ?
    강정선 2022.03.15 13:55

    안전이 제일 중요합니다.

    기선전 2월 중순 개최를 10년전 부터 주장 여기에도 몇번 글 올렸었는데 특별한 경우를 따지는것 보다

    확률상 2월 개최하면 훨신 눈 좋고 안전합니다.

    위분 말씀 처럼 게이트보다 종합 활강에서 부상자 더 발생했고

    게이트는 폼을 따지지 않고 시간만 보지만 가장 빠른 선수가  폼과 제일 자세가 좋고 안정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스키 잘타는 나라들은  다  레이싱 우승자 폼을 제일 인정 해 줍니다.

    단 너무 급사면 게이트 대회는 저도 반대합니다

    스키 지도자 뽑는 성격의 대회이니 만큼 너무 급경사는 불필요해 보이고 이번 대회는 결승에서 안정되고 좋은 자세로 타는

    선수는 거의 못 보았습니다.

  • ?
    푸른하늘112 2022.03.15 23:18

    저도 많이 안타깝더라구요
    렌보는
    지금도 쫄면서 내려오는데
    엄청난 최악의 설질에
    축제보다는 전투라고 생각되더군요

    언젠가
    인사드렸던
    웰리힐리 델타코스 정도면
    나름
    재미가 있을듯요ᆢ
    아니
    부라보 레이싱 전용장 정도면
    좋을듯 하더라구요
  • ?
    sseo2020 2022.03.15 14:13

    분산개최와  개최일정  조정에  대해서는 그런말씀  하시는분이

    연맹에 5000만원 기부  하실 의사가 없으시면  말씀을 삼가하시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인터.  모글. 레이싱, 각 종목 별로  발전을 위한다면

    현  연맹   시스템이  맞다고 생각합니다.

    스폰이  없다면  검정비가 30만원대

    500명 이상이 아니면 취소  이런  조항이 붙어야 되고요ㅣ

    시험관과  기문세팅  기문심 계측

    무슨돈으로  합니까?

  • ?
    퐁퐁님 2022.03.15 18:38
    못하면 못하는 이유를 그냥 알려주면 대지
    무슨 기부운운은 좀 웃기네요 ㅋㅋㅋㅋ
    의견도 못내나요? 저분도 스키를 사랑하는 맘에 저러는건데
  • ?
    겨울농부 2022.03.15 20:06
    돈 없으면 접어야죠 머.... 앞으로 한솔배를 연맹기선전으로 합시다.
    데몬들 열일 제처두고 다 참가하더만..
  • ?
    푸른하늘112 2022.03.15 23:39
    제 의도를 이해해 주셨으면 합니다
    레이싱 과 모글은 충분히 분산 해서
    할 수 있다고 봅니다
    각 스키장마다
    레이싱전용 슬로프를 운용하니까요
    웰리힐리 부라보 중급코스와
    델타 초급코스에서 펜스쳐놓고
    상시 운용을 합니다

    그렇다면
    기술선수권이라던지
    레벨 테스트는 그런스키장서
    일주일 정도 시간차두고 시행한다면
    다른 종목 훈련이 용이할것이고
    못본과목대신 새로운 의지로 다른 종목에
    투지를 보일까 싶어서입니다

    대부분 시험 앞두고 원정가서
    시험준비하는 선수들을 보면서
    생각을 해 본것 입니다ᆢ


    기부금 오천아니라 스키장을 기부하고 싶은 마음은 항상 가지고 있습니다
    여건이 않되서 못내고 있을뿐 입니다

    한솔배가 요즘
    핫하더군요 ᆢ
    예전에 투스카니배
    테라칸배 등등 스키대회가 많았지요
    참가비만 내도 어마어마한 상품들 받았구요

    혹시 연맹계신분이라면
    그런 스폰업체들 유치해서
    대회이끌 생각은 해보지 않으셨나요?

    하다못해
    스키장 자체 대회할라치면
    각 면장상 리 상 해서
    김치 쌀 감자 등등 인근 상권협회 상들 나눠주는 ᆢ
    그런 열정과 이끌어 나가야 하는게 연맹의 할
    일이라고 생각됩니다


    분명저의 사견이라는 전제에
    다른 좋은 의견을 여쭙는 글인데
    대안없는 까데기로 상처를 주시나요?

    분명
    이번 기선전에는 제가 느낀것보다
    더 않좋은 생각을 가지신분들도 계실겁니다
    그분들의 연맹에대한 질타도
    이런식으로 폄훼하실겁니까?

    연맹 욕하는게 아니고
    이런대안 어떻냐는 글 아닌가요?

    연맹ᆢ임원
    저 시켜줘보세요
    가서 한번 일해볼테니까요.
    그런 능력이 있는분인지 궁금합니다
  • ?
    퐁퐁님 2022.03.16 09:22
    저러니깐 지금 현실이 이런겁니다.
    들을생각이 없어요 연맹은 ㅋ
  • profile
    일월여신 2022.03.17 16:39
    스키대회에서 외제 자동차 한 대, 테라칸 한 대씩 척척 주던 시절이 있었는데 그때는 우리 나라가 매우 호경기였고 즐기는 인구도 많았으며 스키 산업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던 대 호황기였습니다. 삼성 등 대기업 후원 업체도 많었고, 인원이 많으니 큰 샵에서 공동 구매를 하면 상품 지원도 해 줬습니다. 저는 당시에 대회를 열심히 나간 덕에 10여 년간 스키 두 대 스키복 한 벌 폴 고글 등등 합하면 수백 만 원어치의 경품과 상품을 받았습니다.

    지금은 그 때와는 전혀 다릅니다. 한솔, 쿠첸 같은 어중간한 데서 후원은 해 주지만 과거차럼 대기업 홍보실에 연락하고 말 잘 하면 후원 해 주던 시대 지나간지 오래 되었습니다.
  • ?
    퐁퐁님 2022.04.05 10:47
    다시봐도 어이없는 댓글이네 진짜
    그럼 아예 대회를 열질 말아요 쓸데없이
    뭔 돈내지않을꺼면 말하지말라?
    개꼰대 마인드 대단하네요
  • ?
    로보텀 2022.03.15 14:41

    복잡할거 없이

    2월에 개최하면 됩니다.

    나머지는 부차적이고요.

     

  • ?
    x이동현x 2022.03.15 16:50

    관광스키어는 구경이나 합시다. 너무 웃기잔아요. 연맹에 제안을 하는건 시합 뛰는 선수들, 운영 스태프들이 하는게 맞지 않나요?

  • ?
    전당포주인 2022.03.15 17:51
    이 발언은 좀.....국정 운영하는데 국회의원만 의견을 낼 수 있는건가요? 일반 스키어들이 없다면 연맹이던 데몬이던 대회도 없지 않을까요? 스키를 사랑하는 마음에 의견 냈다고 이해해 주시면 좋을거 같습니다.
  • ?
    x이동현x 2022.03.15 17:53
    한국에서 나름 잘 타는 사람들이 모인곳이 연맹이고, 참가한 선수들은 현역중에 최고라고 할수 있지 않나요? 문제가 있으면 그 사람들이 서로 협의 해서 진행을 잘 할거라고 생각합니다.
  • ?
    전당포주인 2022.03.15 18:00
    스키어들이 있기에 연맹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전에 본거 같은데 연맹도 스키의 대중화를 중요하게 생가한다고 했던거 같습니다. 일반스키어에 스키에 대한 애정이라고 봐주셨으면 좋겠네요^^
  • ?
    x이동현x 2022.03.15 18:21
    2월에 지산이든 비발디든 용평이든 기선전을 3-4일 한다고 생각해보세요. 일반인들한테 그게 좋을까요? 그 넓은 스키장 가진 유럽도 시즌에는 레이싱 훈련 구석이나 관광객들 덜 붐비는 새벽 시간에 합니다. 정동현 선수 겨울 zurs에서 훈련 동영상 있던데 저 그거 보고 좀 충격이었습니다. 드레그 리프트 타고 올라가서 내려 오는 주차장 바로 옆 짧은 슬로프에서 훈련하더군요. 그리고 일반인들이야 저기서 어떻게 타냐 싶겠지만 나름 잘 타는 사람들이 비 좀 내리고 슬러쉬라고 못탈 정도다라고 생각할꺼 같진 않아요.
  • ?
    후루룩 2022.03.15 18:17

    전혀 웃기진 않네요^^ 연맹에 선수들의 의견 제시할수 없는 분위기인건 다들 아실꺼고
    그 시합뛰는 선수들에게 강습비내고 있는 스키어중 하명의 의견제시죠~ 사견이라고 글에도 써있구요~
    당사자들만 알아서 할거면 뭐하러 중계하고 대회홍보할까요?

  • ?
    x이동현x 2022.03.15 18:34
    시즌도 짧은데 스키 타기 가장 좋을 때 슬로프는 일반 스키어들이 맘껏 타게 비켜 주는게 맞지 않나요?
  • ?
    퐁퐁님 2022.03.15 18:40
    이분 일부러 이러는건가 ㅋㅋㅋ
    어그로 제대로 끄셨네요 ㅋㅋㅋ
    혹시 지능적.....?
  • ?
    x이동현x 2022.03.15 18:45
    스키는 타십니까?
  • ?
    퐁퐁님 2022.03.15 20:56

    안타면 여길 왜 오겠어요 ㅎㅎㅎ
    스키를 오래타셨나봐요? 

  • ?
    푸른하늘112 2022.03.15 23:44
    스키밥이라고 하나요?
    좀 먹었더니
    많은 스키어들이 sns나 지인들
    건너 스키어들이라서
    또한 연맹에서 일하시는분들도
    계시니 관심이 당연하게 가고
    이왕이면 스키계가 발전했으면 하는 마음입니다ᆢ
    제맘은 기선전에 나가보려는 마음도 있습니다
    실력이 않되서 그렇지만요ᆢ
  • ?
    유자민트티 2022.03.16 10:57

    분리 개최도 좋은 방법인듯 싶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종목별 분리개최보다는 

    레벨3와 기선전을 분리하는게 어떨지 싶네요

    이번시즌에 치뤄진 레벨2 처럼 1차 2차 나누고 1차는 평일 2차는 주말에 시행하는것처럼 (평일에 치루는경우도 생기니 일반스키어에게 별피해가 가지 않겠죠? 스키장슬로프도 다 오픈안하고 민원에 귀닫고 있는 스키장 경영인데 민원쯤이야)

    레벨2와 3를 통합해서 치루고 기선전만 분리하는 방법도 있을테고

    레벨3도 그렇게 나누고(이대회를 예선전으로 갈음하고)

    전년도 데몬들은 자동 출전으로 하고

    기선전을 한솔배같은 대회로 치루고 

    방법은 찾으려고 하면 많지 않겠습니까? 

    변화하려는 의지의 문제죠

    그리고 레이싱은 제일 공정한 종목이라고 생각됩니다

    일반스키어들 대중의 관심이 많아야 스폰도 많아지고 광고도 많이 받겠죠 

    그리고 이러한 의견들은 대회일정을 지금보다 앞으로 당겨야 한다는 전제로 말씀드렸습니다

    그리고 의견을 제시하는데 있어서 허무맹랑한 공격들을 하시는 분들도 있으신데.... 쫌 그렇다구요....어휴 

  • ?
    푸른하늘112 2022.03.16 12:06

    이런방법도 좋네요~~
  • ?

    일본의 지역예선 처럼 각스키장별로 예선을 치루고 결승만 따로 해도 괜찮을듯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9974 잡담 주말 스키어와 스키장비 스폰서링 file 박순백 2022.05.21 643 0
9973 동영상 2022.5.19 휘슬러 마지막 파우더데이 영상 file jerry 2022.05.20 205 1
9972 Old School 웬만한 스키 마니아는 다 알고 있는 이 인물은? file 박순백 2022.05.19 603 1
9971 잡담 [익스트림게릴라] Cafe Music Complex Seoul file 박순백 2022.05.19 317 2
9970 Old School 70년대 중후반의 네오프렌 스키 바지 file 박순백 2022.05.18 380 0
9969 Old School 어머니의 사랑이 유화에... file 박순백 2022.05.18 259 2
9968 Old School 자랑스러운 스키 아빠(ski dad) file 박순백 2022.05.15 539 1
9967 Old School 기문 옆에서 구경하다 보면 양의 똥이 튀기도 하는... file 박순백 2022.05.15 430 0
9966 잡담 익스트림게릴라에서 인사동에 카페를 만든다면? - 뮤직 컴플렉스 서울 file 박순백 2022.05.13 690 1
9965 Old School 70-80년대의 프리스타일 스키 포스터 file 박순백 2022.05.09 443 1
9964 동영상 2022.4.26 CSIA LEVEL 3 스킹 시험 file jerry 2022.04.30 490 0
9963 동영상 2022.4.13 휘슬러 스킹 테크니컬 챔피언쉽 file jerry 2022.04.23 458 0
9962 동영상 2022.4.10 블랙콤 블랙런 탐방 - 휘슬러 스킹 테크니컬 챔피업쉽 연습(?) 1 file jerry 2022.04.11 495 0
9961 동영상 2022.4.4 휘슬러 파우더 데이 스킹 jerry 2022.04.05 583 2
9960 단상 슬기로운 스키생활 - 겨울 마무리 4 file 맹준성 2022.04.03 960 8
9959 기사 베이징서 울었던 이상호, 세계 1위 위엄 지켰다 (펌, 동아일보) file 시즈글로벌 2022.03.23 460 0
9958 기타 대한스키지도자연맹에 바랍니다. 7 이상현 2022.03.15 2368 1
» 잡담 2022 기선전을 본 관광스키어의 제안..... 28 조일희 2022.03.15 2422 4
9956 잡담 요즘 이런 사람들 너무 많네요! 16 file 탁창환 2022.03.04 2281 0
9955 잡담 닥팍에서 5만원에 사서 15만원에 파는 사람. 13 양주석 2022.03.03 2098 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501 Next
/ 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