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ec-4.jpgpec-5.jpg
이재학-타이틀-2.jpg

꺾이지 않는 몸축에 관한 얘기는 매우 중요해서 몇 번을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다고 생각합니다.(여기에 관해서는 다음에 좀 더 자세히 설명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오늘은 월드컵 선수들의 활주시 몸은 왜 꺾여 보이는지, 또 그에 덧붙여 올바른 외향자세는 어떤 것인지에 관해 설명드리겠습니다.

 

(오랜기간 세계1위를 했던 히르셔의 프리스킹 영상입니다. 참고하세요.)

 

 

몸이 꺾여 있으면 원심력에 대응하기도 어렵고 전체 하중 전달도 덜 된다고 전편 글에서 말씀드렸습니다.

상위 월드컵 선수들이 성적을 내기 위해서는 제대로 된 하중 전달과 원심력에 잘 대응할 수 있는 몸자세를 가지고 타야 할 텐데 왜 히르셔마저도 몸이 꺾여 보이는 걸까요?

 

한마디로 꺾여 보이는 것이지 꺾이는 것은 아닙니다.

 

 

 

(똑바로 서 있던 상태에서 상체방향과 골반방향만 계곡쪽으로 틀면 꺾여 보이게 됩니다.)

 

첨부한 영상처럼 활주자세로 허리를 숙인 채로 시선이 계곡쪽을 향하면 그 시선방향을 따라 상체방향, 그리고 골반도 자연스럽게 어느 정도는 계곡쪽

방향으로 향하게 됩니다.

 

이런 자세를 외향자세라 하는데, 올바른 외향자세는 자연스럽게 만들어지는 것입니다.

인위적으로 의식해 만드는 것이 아니라 스키가 진행하며 계곡쪽으로 향해 있는 내 몸보다 더 깊은 각도로 산쪽으로 회전되면서 외향자세가 만들어지고 이때 꺾여 보이게 되는 것입니다.

 

즉 다리와 상체가 꼬이면서 숙여 있는 상체가 꺾여 보이는 것이지 몸축을 꺾고 타는 것은 아닙니다.(몸이 기울면 더 많이 꺾여 보입니다.) 슬라롬 경기, 혹은 인터스키에서 숏턴을 할 경우에 시선, 상체, 골반까지 극단적으로 계곡쪽을 향해야 그때 생긴 꼬임현상으로 스키의 콘트롤이 더 용이해 지는데, 이 경우에 몸은 더 많이 꺾여 보이게 되는 것이기도 합니다.

 

이제 올바른 외향자세에 대해 보다 자세히 말씀 드리겠습니다.

 

상체와 몸을 써서 턴을 만드는 소위 '몸턴'이 스키 타는데 좋지 않다는 점은 누구나 아실 겁니다. 이 몸턴이 스키조작을 어렵게 만드는 이유는 몸으로 스키를 돌리면서 스키보다 몸이 먼저 돌고 또 더 많이 돌면서 무게중심점이 안쪽발로 이동되어 바깥발에 실려있던 체중은 빠지고 오히려 안쪽발에 체중이 실리며 스키 콘트롤이 어려워지게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바깥 돌아가는 발에 체중이 잘 실려 있기 위해서는 몸이 어느 정도 계곡 쪽으로 향해 있어야 합니다.

 

예전 낙하성회전을 하면서 많이 넘어진 이유가 몸이 먼저 넘어가서 안발에 체중이 쉽게 실리기도 했지만, 또 하나의 이유는 몸축을 일자로 만들어 타면서 스키방향과 몸 방향이 일치되었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조금의 실수에도 바로 안발로 체중이 떨어지기 쉽기 때문에 잘 넘어지기도 했던 것이죠. 다행히 요즘은 그 활주방법은 쓰지 않아서 다행입니다.^^ 요즘 들어 스키지도자연맹이나 강사들이 예전의 스킹처럼 어깨를 치켜 들면서 타던 폐단을 없애고, 바깥발에 체중을 좀 더 잘 실을 수 있게 외향자세를 강조하는 건 안전한 스킹을 위해서도 바람직하다고 봅니다.

 

다만 그 자세를 만들기 위해 몸턴이 되는 것과 반대동작으로, 오히려 몸을 스키 진행방향의 반대 방향으로 틀어서 외향자세를 억지로 만드는 동작 또한 그 폐단이 크다고 생각합니다.

 

이 동작 또한 몸에 힘이 들어가게 하고 스키의 자연스러운 진행을 방해해, 어색하고 힘든 오히려 부자연스러운 자세를 만들어 스키 타기를 어렵게 만들기도 합니다.

 

스키는 상체로 타는 것이 아닙니다. 상체의 자세는 멋진 활주를 위해서 돕고 있는 것이지, 상체가 턴의 주체가 되어서는 효율적인 스킹을 할 수 없게 됩니다.

 

스키가 진행하며 진자운동형으로 엣지가 바뀌면서 상체가 자연스럽게 기울어지고, 또 스키가 진행하며 자연스럽게 외향자세가 만들어져야 효율적인 스킹을 하게 되는 것이지, 상체로 몸을 넘겨 엣지를 바꾸고, 상체를 틀어서 억지 외향자세를 만드는 스킹은 필연적으로 비효율적인 스킹이 됩니다. 자연스럽게 만들어지는 외향자세라야 편안하고 쉬운 스킹, 하지만 강력한 스킹을 할 수 있게 되는 것은 분명합니다.

 

외향자세는 스키가 회전하며 만들어지는 것이지 내가 의식해서 인위적으로 만드는 것은 아닙니다. 그 생각까지 하고 타면 스키가 너무 복잡해지고 어려워집니다.

 

KakaoTalk_20221229_120511657.jpg

(레인보우2 자연모글 상태에서 대회전으로 달린 사진입니다.)

 

외향자세를 만드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우선 몸턴을 하지 않으셔야 하고, 시선을 멀리 보면 됩니다.

 

대회전시에 두세 턴 앞을 멀리 보게되면 그 시선방향을 따라 상체, 골반 방향이 만들어지고 이때 자연스러운 외향자세가 만들어지게 되는 것입니다. 또 슬라롬 경기 혹은 숏턴시에는 골반과 상체의 방향까지 계곡쪽을 계속 향해야 한다고 말씀드렸는데 이때 극단적인(?) 외향자세가 만들어지게 되는 것입니다.(골반을 계곡쪽으로 완전히 남기는 훈련은 따로 하셔야 하는데 다음에 영상을 만들어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KakaoTalk_20221229_120511657_01.jpg

(레인보우2 자연모글에 폭설이 쌓여 좀 더 범프가 깊어진 눈에서의 상단부 대회전 모습입니다.)

 

스키 타면서 스키 앞부분이 내 시선에 들어오는 분들은 안전을 위해서도 시선을 멀리두고 타셔야 합니다. 그래야 자연스러운 외향자세도 만들어집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즐거운 스킹하시길 기원드립니다.

 

2022년 12월 29일(목)

 

스키환자 이재학



Comment '1'
  • ?
    이영규 2022.12.30 15:43

    10여년전에 인연으로 축이 꺾이지 않는 바깥발 스키라는 걸 접하고 나서 지금까지 편하게 잘 타고 있습니다. 

    그 사이 애들도 생겨서 애들 데리고 애들도 쉽게 받아들이고 어려운 경사면도 잘 타게 되는 것 같습니다.

     

    좋은 방법 가르쳐 주셔서 감사합니다

     

    중요한 것은 꺾이지 않는 축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공지 알림 '이유를 알려주는 이재학의 스키 얘기' 를 연재하며 (2022/12/02_이재학) 1 file 조원준 2022.12.02 947 8
공지 알림 '이유를 알려주는 이재학의 스키 얘기' 게시판 관리자입니다. 조원준 2022.12.01 465 4
45 스키이론 버(burr) - 절삭 후 생기는 흠집의 날카로움이 잘 갈린 엣지라고요? 22 file 이재학 2023.12.21 2939 18
44 스키이론 다시 생각해보는 ‘ 왜 이렇게 어렵게 스키를 타십니까 (2)’ 18 file 이재학 2023.12.15 3650 13
43 스키이론 체축이 살아야 체면도 산다. 8 file 이재학 2023.02.20 4132 13
42 스키이론 일어서는 가속력과 그 반작용을 이용해 압력 극대화 하기(체중이동 시점에 따른 장단점) 13 file 이재학 2023.02.03 2653 11
41 스키이론 효율적인 스피드 콘트롤에 대한 제언(체중이 제대로 실린 피보팅 동작을 통해) 2 file 이재학 2023.01.20 2710 15
40 스키이론 상급자 고속카빙시 스피드 콘트롤 방법(1편 점프하며 방향바꾸기)과 강습안내 18 file 이재학 2023.01.13 3484 22
» 스키이론 월드컵 선수들의 활주시 몸이 꺾여 보이는 이유(올바른 외향자세의 이해) 1 file 이재학 2022.12.30 3364 12
38 스키이론 원심력을 최대한 이용할 수 있는 방법 (2) 10 file 이재학 2022.12.22 1972 13
37 스키이론 원심력을 최대한 이용할 수 있는 방법 (1) 1 file 이재학 2022.12.14 3254 14
36 스키이론 힘의 집중과 분산, 물리적인 법칙을 이용한 스키 자알 타기 7 file 이재학 2022.12.06 2800 24
35 스키이론 이선호 부장님께 드리는 글 (2015/03/23_이재학) 61 file 이재학 2022.12.02 12773 17
34 스키이론 부정지 사면에서 스키를 안정적으로 콘트롤 할 수 있는 방법 (2014/02/24_이재학) 30 file 이재학 2022.12.02 6814 0
33 스키이론 펙시스템 동작 따라 하기 어려운 이유 (2014/02/05_이재학) 1 조원준 2022.12.02 539 1
32 기타 에지정비 강좌입니다.(2013/12/15_이재학) file 조원준 2022.12.02 468 0
31 스키이론 기술변화에 따른 스키선택법 (2014/01/22_이재학) 14 file 이재학 2022.12.02 6864 2
30 알림 스키 튜닝 강습과 pec비디오 (2013/11/26_이재학) 10 file 이재학 2022.12.02 3835 0
29 스키이론 P.E.C 시스템에 대한 간단한 연습 동영상과 체축에 관한 설명 (2013/01/18_이재학) 40 file 이재학 2022.12.02 9079 10
28 스키이론 아래 오제혁 님의 글(PEC SYSTEM)에 대한 간단한 추가설명 (2012/12/27_이재학) 41 file 이재학 2022.12.02 6299 11
27 스키이론 [알림] 안쪽발에 체중이 떨어질 때 위험한 이유와 관련 영상 및 강습 공지 (2011/02/20_이재학) 12 file 이재학 2022.12.02 6464 1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