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682 좋아요 2 댓글 2

[2021/12/27, 다섯 번째 웰팍행

 

 

* 동영상에 오류가 있었다. 초보 코스 이름이 "알파"인데 그걸 에코라고 잘못 썼었다. 우연한 착각의 결과.^^; 그래서 동영상을 수정하여 재 인코딩을 하고, 유튜브에도 다시 업로드했다.

 

대체로  이틀 스키장에 가기로 했는데 이번 주엔 월요일에 가게 됐다이유는 코로나19 부스터샷을 맞기 위함인데 우리  부근의 접종소에서는 ,, 사흘만 그걸 맞을  있다고 해서이다근데 접종을 하기 전이나 후에 스키를 타는  피하는  좋을 듯하여 이번 주엔  이틀을 타고 금요일에 접종을  예정이다.

 

월요일은 전날에 예보를 보니 강원도가  춥고눈이 내린단다.(그것도 폭설이 될 것이라고...) 추운 것도 적당히 추운  아니고 예보상으로는 스키를 타기 시작할 시간인 오전 9시에 영하 17도란다바람이 초속 3m 불어서 체감온도는 무려 영하 24도가 될 것이란다올겨울 들어 이런 강추위는처음이라 옷을 단단히 입기로 했다상의는 얇은 미들웨어 하나와 털이 많고 두툼하여 매우 따뜻한 베어스킨(bear skin) 미들웨어를 입기로 했다하의는 기존의 기능성 내의에  얇은 기능성 내의 하나를  입기로 했다혹시 몰라서 그러고도 추우면 입으려고 올해 서울시스키협회에서 임원복으로 나눠 코치나 감독들이 입는 카브의 검정색 롱코트도 가져가기로 했다여차하면 아랫 부분 양옆을 지퍼로   있는 그 옷을 입고 스키를   참이었다.^^ 

 

이날 내 긴 스키력에서 처음으로 스키장 셔틀 버스를 타봤다.^^ 그간은 가까운 서울 근교의 스키장에 주로 갔기에 셔틀 버스를  일이 없었고어쩌다   강원도의 스키장을  때도 항상 승용차를 이용했기 때문이다집사람은 그간에도 스타힐 시즌권과 웰팍 시즌권을 더블로 사용하고 있었기에 셔틀 버스를  경험이 많다. 그 차는 난방이  되고가면서 잠을 청하면 된다고 했다서울 강동의  부근에서 셔틀 버스를 탔다역시 차 안은 따뜻하다근데 집사람은 잠을  자는데  잠이  와서 유튜브 영상을 보며 갔다막히지 않는 가운데  시간 정도 걸려서 웰팍에 도착했.

 

워낙 추운 날이니 이날은 모글 코스가  얼어있을 듯하여 모글 스킹은 않기로 했고, 모글 스키는 락커에 뒀다스키 베이스에 나가 전광판의 온도 표시를 보니 영하 18도이다.-_-(여긴 한소희가 가장 많이 등장한다.^^) 눈을 들어 스키장 구석구석을 보니 여기저기 제설기들이 힘차게 돌며 폭풍제설 중이다그간 잔디만 보이던 최상급 C3 물론 C4에도 제설이 행해지고 있었다.

 

코스는 알파(초보)델타브라보2, 그리고 C1 열려있었다패밀리 코스에서는 장애인 스키경기가 열려서 선수와 임원그리고 선수가족들만 출입이 되고그간 열려있었던 C5 코스는 알파인 선수들의 기문 연습을 위해 일반 스키어의 출입은 금지되고 있었다. C1 브라보코스에 연결되는 것이니  문제는 없었다지난  방문에서 C1 열릴  닫혀있어서 아쉬웠는데 다행이었다.

 

날씨가 추우니 역시 설질은 좋다서울 근교의 스키장에서는 흔히 경험하기 힘든 정도이나 그렇다고 최상의 설질은 아닌, 그런 좋은 설질이라 만족스러웠다약간 건설이라 파삭대는 느낌이었다원래 기온이 많이 내려가면 속도는  나기 마련이다

 

손시릴 것에 대비하여 따뜻한 삼지장갑 안에 속장갑을 끼었다전혀 손시림이 없었다스키복도 아래위로  차려 입었고, 그래서 안 추웠으며  코트는 필요치 않았다하여간 추위와는 관계 없는 상태에서 열심히 스킹을 했다. C1에도 여러  올라갔다 상태가 좋아서 상급 코스임에도 타기가 좋았다경사가 세고코스가   채로 브라보2 연결되는 곳이라 거기서 롱턴은 피하고 숏턴 위주로만 내려왔다. 그리고 초보 코스인 알파가 궁금해서 한 번 올라가 보았다. 초보자들에게 아주 좋은 코스였고 설질도 최상이었다.

 

정오경이 되니 모글 코스에  많은 사람들이 들어간다강습 팀도  있고혼자 타는 사람들도 있고... 춥다고 무조건 모글 타면 안 되겠다는 편견을 버려야겠다.^^ 아침엔 추웠지만 햇살이 비치자 온도가 금방 영하 13도로 5도가 올라갔고계속해서 30-40분 내에 1도씩 올라가는  보였다하지만 그래도 영하의 기온이 계속 유지되었다아주 쾌청한 날씨라 시야가  트여서 좋았다

 

혼자 열심히 타다보니 집사람을 겨우   만나 브라보 스낵에서 함께 차만 마셨을 뿐이다지난  스킹에서 뵈었던 김성문윤성순 선생님 두 분을 거기서 다시 뵈었는데  선생님이 친절히 유자차를   사주셨다고마운 일이다추울  유자차  잔은 몸을 데워주고, 그게 달콤해서 기분도 좋게 만든다홍재범 선생님은 원래 월요일엔  오시는 분인데 우리를 위해 일부러 스키를 타러  주셨다이날은  선생님이 스키 타는 모습을 보지  했다내가 열심히 스킹하고 브라보 스낵에서 잠깐 쉬는 동안에 스키를 타러 나가셨기 때문이다.

 

2시가 넘어서 스킹을 마치고  선생님의 차를 타고 둔내의 단골식당으로 가서 점심을 먹었다역시 음식 맛이 좋은 아침에 셔틀 버스를 타고 왔기에 오후 5시의 서울행 셔틀 버스를 타야하는데 식사 후에  선생님의 차를 타고 여주역에 내려 거기서 열차편으로 집에 돌아왔다스키장에 갔다가 열차와 지하철로 돌아온 것도 처음이다.^^

 

수요일에 다시 스키를 타러 가는데  시간 전에 기상 예보를 보니 수요일의 기온이 아주 높지는 않지만 영상이다오전 8시에서 정오까지 영상 1도에서 5도로 진행한다 정도라도 밤새 얼어있던 눈이니 습설화가 진행되기는 하겠으나  만할 것이다. 그래서 다행이라 생각했다하지만  시간 후에 다시 기상 예보를 보니 그게 더욱 긍정적으로 바뀌었다오전 8시에서 정오까지 -4도에서 -1도를 유지하고 오후 3시까지 계속 0도로 표시되고 있다그렇다면 최적의 기온에서 멋진 스킹을   있을 듯하다.

 

Gallery

 

EDCB08A0-666B-4FAC-B4B4-BEA7FEF4843E.jpeg

 

94F3952E-F690-493D-8F64-9DB6F79DBF58.jpeg

- 셔틀 버스. 운전사 바로 뒷자리에 탔다.

 

F42C42F5-7027-4C11-BA3D-D2693854A2E4.jpeg

- 옆열엔 집사람이...

 

72BF9590-90F7-4B8F-A33A-0CA41509F222.jpeg

 

0AAA4209-00BE-4A0A-9481-28DE66FF2747.jpeg

- 메인 빌딩 로비의 이날 오픈된 코스 소개판

 

AB6676E9-3F24-464E-A4E0-8DA2EE12FEA6.jpeg

- 스키 베이스에서 -18도를 확인.^^

 

DE2B16F6-C6D8-444B-A708-795EAF980AE3.jpeg

- 여기저기서 설무가 피어 오른다. 폭풍제설.

 

09943DCD-4A2C-4275-96CE-77DAF6759910.jpeg

 

F1C15B0E-F267-4C54-B6DC-3C98A3D02D8D.jpeg

- 전보다 많은 내장객들

 

0EB76A52-50BF-4DCD-B9BD-6E1B41EA1EFC.jpeg

- 크리스마스 분위기의 웰팍 광장앞

 

775D4086-48D3-43E8-BB69-017843F8D666.jpeg

- 열린 C1 상급 코스

 

FD74F284-A903-40E8-938A-6526A439F1DA.jpeg

- 아래 오른편 C2는 아직이다.

 

65F2FE11-ED80-41DA-A825-E50FF30F28D7.jpeg

- 브라보1 코스의 제설 현황

 

611F08CA-2950-459F-8F50-0411ABEED6A5.jpeg

- 브라보1 입구에도 눈을 산더미처럼 쌓아놨다.

 

FCA53E83-2C89-47C2-98C5-D22D57142A2C.jpeg

- C1에서 연결되는 B2

 

937C8272-C219-4766-BC8E-0F137990A3CD.jpeg

- Selfie

 

52E702CE-7FE3-4980-85AD-F26B9E78A70B.jpeg

- C3의 제설

 

E36EDCC4-0439-44A9-B20B-C53973F2AFA2.jpeg

 

CAD548E3-FB39-4E5E-BBC2-F734B94A0156.jpeg

 

AC64A71C-D0C0-43FD-BCA3-8F973D7CE7DA.jpeg

 

DF60BABE-A0C0-49BA-BA48-1107F356CC5F.jpeg

- 초보 알파 코스 정상의 스낵

 

6DD7E992-1CCC-40F4-932F-214349213725.jpeg

 

E78CB8B6-1EC2-461C-972B-B7C0F5BD4E8A.jpeg

- 알파 정상의 출발점. 보드와 스키가 나뉘어 있다.

 

083BF3EC-212A-49F4-A0D7-4A4EEA78DA30.jpeg

 

0D34FB2D-ABB6-48B1-A0C4-6F7CEA247E21.jpeg

 

5D48E0C6-01A9-408F-B710-0767BE920F0D.jpeg

 

9BBB8EFE-1001-46D3-AB3B-B374148F7D65.jpeg

- 다시 C3의 제설. 제설반에서 수고 중이다.

 

1287AFFB-2F96-4A4B-9B3A-C3D5155ECCB3.jpeg

- 추워서 따뜻한 삼지장갑을 끼었는데 그 안에 속장갑까지... 전혀 손시릴 이유가없었다.

 

3FCFA9FA-E3B3-4A6A-B66D-264A7182F952.jpeg

- 자연설은 아니지만 C3 제설 중에 날아온 인공눈으로 멋진 풍경이 연출되고 있다.

 

B3994AC9-CE17-4D5A-A765-83FE69015F6F.jpeg

 

C22FD1AB-ED24-41AF-BDC1-C1477A045870.jpeg

 

0ADED23F-33C1-4288-86FF-55D65D4B32DD.jpeg

 

3287BC52-8F44-4F9B-8290-F9A0448CAEEC.jpeg

 

63E1C8B6-651A-4753-A3F1-95044B2BE2D6.jpeg

 

41B3C504-F334-4560-A8F5-BF7290C478D5.jpeg

 

EDDC36E0-64D0-483F-B725-7F53B20A5A23.jpeg

 

8BC29ED1-6923-454F-BF69-2B344AE15002.jpeg

 

FCE207D2-C0EA-44A5-A2D8-586B698D4977.jpeg

- C1 상단의 스키어들

 

4CB6D5B9-79DD-4BDA-AFF8-43B6462272E8.jpeg

- 브라보 스낵에서의 휴식

 

83A92DD1-8DAB-4BEB-96B2-080F0235D798.jpeg

- 한소희가 영하 13도임을 알려주고 있다.^^

 

7CB923E6-9296-43AC-B48A-08080C8F178A.jpeg

 

5DC232EB-8E33-4A4E-9E0E-32465316A981.jpeg

 

B7181F45-8CB6-4002-847F-260CC96A3AA0.jpeg

 

EC773148-F222-49B1-9DD1-A02C0A9106C1.jpeg

- 단골식당. 홍재범 선생님과 함께 갔다.

 

2E4DF414-92F7-4149-A4C7-D7C12E13977D.jpeg

- 집밥 같은 단골식당의 음식들

 

120526E6-DB9E-4600-BC61-8BF1E0964652.jpeg

- Dr. Kosa

 

EF07459E-3FD8-4C4F-A36E-1D303F4C5F8A.jpeg

- 5시 셔틀 버스를 포기하고 열차편으로 귀경키로...

 

E2ED1B0E-9AE7-4783-AD2A-58B78F94D85B.jpeg

 

A9489866-DA63-4200-9A9B-2A246954B8AC.jpeg

 

7449D959-8023-47ED-857E-086A15EE2D31.jpeg

- 서울 지하철로 갈아타는 중

 

♥ 이 글을 추천한 회원 ♥
  문종현     이현중  
Atachment
첨부 '50'
Comment '2'
  • ?
    문종현 2021.12.29 11:24

     올 시즌은 웰리힐리로 다니시네요.

    고박사님과 함께 두분 정답게 다니시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앞으로 이대로 쭈~욱 30년 만 더 타시길 기원 하겠습니다.

    항상 즐스킹하십시오^^

    새해복많이 받으십시오.^^

     

  • profile
    Dr.Spark 2021.12.29 15:50

    감사합니다. 스타힐의 변고(?)로 웰팍으로 다닙니다.^^ 열심히 운동하고 건강 유지해서 계속 스키를 타려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공지 기타 시즌방이나 콘도 관련 글은 "시즌방" 게시판에 올려주세요. file 박순백 2021.12.17 764 0
5645 비발디파크 정상 휴게소 식당 및 카페에 물을 제공하지 않다니... 3 안성모 2022.01.09 1232 3
5644 웰리힐리파크 웰팍행 7번째 - 코스가 많이 열린 춥고도 쾌청한 날 file 박순백 2022.01.08 922 4
5643 [전] 스타힐리조트 스키 보트피플의 귀착지는 전과 다른 곳 file 박순백 2022.01.05 955 2
5642 질문 비시즌에 Pis lab 다니시는 분 계신가요? 2 스키스키스 2022.01.05 675 0
5641 [전] 스타힐리조트 [Sharon Productions] 스키 3대의 추억 file 박순백 2022.01.01 873 1
5640 [전] 스타힐리조트 [귀한 천마산스키장 사진 자료들] 한광섭 - 대답 없는 이름, 40년전 속으로... 1 file 박순백 2021.12.31 1209 5
5639 웰리힐리파크 좋은 설질에서의 여섯 번째 스킹 10 file 박순백 2021.12.30 1732 6
5638 휘닉스 평창 휘닉스 파크 정상에는 왜 CCTV 가 없을까... 3 정명환 2021.12.29 1081 3
» 웰리힐리파크 [2021/12/27, 월] -18도 강추위 속에서의 스킹 - 다섯 번째 웰팍행 2 file 박순백 2021.12.28 682 2
5636 비발디파크 비발디 파크 운영시간 1 김우진 2021.12.28 526 0
5635 웰리힐리파크 크리스마스 이브의 웰팍 스킹(네 번째 스킹) file 박순백 2021.12.26 1425 3
5634 모나파크 용평리조트 오늘 25일 레드 중단에서 휴대폰 습득했어요. 1 file 김화진 2021.12.26 707 2
5633 휘닉스 평창 X3 휘팍 시즌방 금당계곡 펜션 김남석 2021.12.23 488 0
5632 웰리힐리파크 웰팍행 3번째, 모글 스킹도 열심히... - 2021-12-21, 화 2 file 박순백 2021.12.23 637 2
5631 무주 Today, 21/12/19, Sun. file 박순백 2021.12.19 926 1
5630 해외 스키장들 미국 스키산업계의 두 공룡회사 - 대규모 투자 단행 file 박순백 2021.12.19 1014 0
5629 웰리힐리파크 웰팍에서의 두 번째 스킹 - 주말에 강추위가 온다는데... file 박순백 2021.12.17 745 0
5628 해외 스키장들 [추억] 히든 밸리, 미국 콜로라도 file 박순백 2021.12.15 381 0
5627 지산포레스트리조트 [홍윤기] 지산스키장 D-2 file 박순백 2021.12.14 719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89 Next
/ 2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