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72 좋아요 1 댓글 2
ban-c_26.jpg ban-c_02.jpg  ban-c_31.jpg ban-c_30.jpg

 

 

c_02.jpg

 

한여름을 향해 가는 때의 꽃들의 교대식

 

꽃들은 변화한다. 열흘 붉을 수 없는 꽃들이 태반이고, 여러 달을 버티는 꽃도 있지만 영원하지는 않다. 영원하다면 우리가 그걸 아낄 리 없고... 

 

한여름을 향해 가면서 여름꽃 장미와 줄장미는 끝물에 달했다. 담장에서 늘어지고, 아치를 따라 피어나던 줄장미들이 사라지는 게 참 아쉽다. 다행히 수명이 긴 접시꽃은 여전히 수많은 꽃을 피워대고 있다. 아직도 새로 피어날 꽃봉오리들이 지천이다. 여름은 가히 접시꽃의 전성시대라 할 만하다. 

 

이제 7월을 앞두고 해바라기와 무궁화가 꽃을 피우기 시작했고, 백합(나리)도 그렇다. 앞의 두 꽃은 향기가 거의 없지만 이즈음의 백합은 5월의 라일락 만큼 진한 향기를 풍긴다. 으아리꽃도 피어나고 있다. 대개 보라색 으아리가 흔하지만 다양한 색상의 꽃이 핀다. 살구나 자두도 익어서 수확을 하고 있다.(우리집 주위엔 자두나무만 보여서 그것만 찍었다. 자두 열매 사진에 변비에 좋은 서양자두, 프룬 주스 얘기가 있으니 관계자들은 참고하시기 바란다.^^)

 

피고지기를 반복하던 시계꽃은 한동안 보이지 않더니 저녁나절의 비가 두 번 오고 난 후에 갑작스레 꽃대를 다시 올리더니 여러 개의 꽃봉오리가 생겼다. 다시 그 신비로운 모양의 꽃을 피우기 시작했다. 꽃이 없었다면 이 세상은 얼마나 삭막했을까? 그리고 예쁜 플로리스트 연주는 뭘 먹고 살아야했을까?^^; 꽃이 있어서 다행이다. @서연주 in FB

 

Gallery

 

_RX_0042.JPG

선플라워 해바라기가 아름답게 꽃을 피웠다.
 

_RX_0050.JPG

우리나라 꽃 무궁화. 국화의 대접을 잘 못 받고 있는 듯하여 안쓰럽고도 미안하다.

 

_RX_0054.JPG

노랑 백합. 나리꽃 아니냐는 분이 있는데, 백합이 나리이다.^^

 

 

 

_DSC5032.JPG

장미는 끝물이거나 많이 사라졌다. 이 아름다운 장미의 꽃봉오리에 웬 진딧물들이 이처럼 많이 붙어있는지?ㅜ.ㅜ


프로들이 촬영한 장미들을 보면 장미의 생생함이 잘 표현되고, 색상도 멋지게 나온다. 대개의 경우 그건 화원에서 잘 키운 장미를 적당한 장소에서 다양한 촬영 장비를 통해 찍은 결과물이다.

하지만 이 사진처럼 거리에서의 일반적인 촬영에서는 이처럼 진딧물까지 찍히게 된다. 대개의 꽃들은 꽃이파리의 끝부분이 살짝 말라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여름 햇볕은 강하고, 그럴 때 필요할 만큼의 수분이 공급되지 못 하는 경우가 태반이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꽃은 상당히 온전한 편이다.

 

_RX_0011.JPG

접시꽃은 여전히 수많은 꽃을 피워가고 있다. 앞으로 피어날 꽃봉오리들도 많다.

 

_RX_0026.JPG

다양한 색깔의 으아리꽃(클레마티스)도 피어나는 중이다.
 

_DSC4994.JPG

끝물의 줄장미. 이미 꽃이 진 곳도 많다.
 

_DSC5063.JPG

머루 열매와 함께 하고 있는 줄장미

 

_DSC5467.JPG

주택가의 개스관 앞에 핀 예쁜 줄장미
 

_DSC5029.JPG

신비로운 색깔의 장미가 아직도 버텨주고 있다.

 

_RX_0012.JPG

접시꽃 전성시대

 

_RX_0015.JPG

사랑스런 핑크색의 접시꽃

 

_RX_0016.JPG

흔치 않은 흰색 접시꽃

 

_RX_0019.JPG

탐스런 자두 열매. 요즘 집사람이 변비 치료차(?) 서양 자두인 프룬(purun) 주스를 마시고 있는데 상당히 효과가 좋다고 한다. 1.8리터 들이 테일러(Taylor) 프룬 주스를 두 병째 마시고 있는 중이라서 코스트코의 선스윗(Sunsweet) 프룬 주스(역시 1.8리터) 네 병을 미리 사놨다.

 

_RX_0043.JPG

Sunflower, 해바라기.

 

_RX_0049.JPG

무궁화. 일제강점기에 든 멍이 아직도 안 빠진 듯하다. 볼 때마다 안쓰러운 꽃. 잘 지켜서 그야말로 무궁한 세월 한민족과 함께 가게 하자.

 

_RX_0057.JPG

- 노랑 나리꽃

 

_RX_0058.JPG

시계꽃이 진 지 꽤 오래 됐다고 생각했는데, 이게 불사조 같은 꽃이다. 최근 몇 번 비가 오자 꽃대를 새로 올리더니 봉오리들이 무지 많이 생겼다. 그게 다 저런 아름다운 시계를 하나씩 만들 것이다. 아름답기도 하지만 그 모양이 신기할 정도이다.

 

 

♥ 이 글을 추천한 회원 ♥
  진성짱!  
Comment '2'
  • ?
    진성짱! 2024.07.02 10:06

    안구 정화 너무 잘합니다! 보기 힘든 시계꽃(패션푸르트)도 열매가 잘 익기를 바래봅니다!!고맙습니다!!!

     

  • profile
    Dr.Spark 2024.07.02 21:56
    저도 시계꽃은 꽃만 봤지 아직 열매를 보지 못 했습니다.^^ 그것도 기대가 되는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1618 기타 고흐 컵과 보온보냉 머그(컵)의 덮개, 그리고 토마토 주스와 변비에 좋은 프룬 주스 얘기 newfile 박순백 2024.07.20 69 0
1617 기타 급발진(急發進)의 미신 newfile 박순백 2024.07.20 23 0
1616 기타 [과거의 오늘] 9년전 7월 8일의 중국 계림(Guilin) 여행 file 박순백 2024.07.19 41 0
1615 기타 윙릿(윙렛), 진화의 증거 - 그 형님의 배려 file 박순백 2024.07.19 21 0
1614 기타 다가설 때 보이는 것들 file 박순백 2024.07.05 101 0
1613 기타 우리나라의 한심한 미래? 하늘이 버린 나라? file 박순백 2024.07.05 189 0
1612 기타 ”억지 레트로가 질린다.“ file 박순백 2024.07.05 121 0
1611 기타 "비오는 날 수채화" 2 file 박순백 2024.07.04 84 1
1610 난 수퍼맨이었나? file 박순백 2024.06.29 117 0
1609 기타 프리실라 안과 수잔 치아니 file 박순백 2024.06.29 65 0
1608 기타 Spark in Wonderland file 박순백 2024.06.29 78 0
» 기타 한여름을 향해 가는 때의 꽃들의 교대식 2 file 박순백 2024.06.29 72 1
1606 기타 TGI Friday의 치즈와 베이컨 스킨 만들기 박순백 2024.06.26 65 0
1605 기타 6월에 가장 많이 보이는 사진 하나와 생각나는 두 전적지 file 박순백 2024.06.26 97 0
1604 Porsche 내 "젊은 날의 초상(肖像)" 중 하나 file 박순백 2024.06.26 89 1
1603 컴퓨터/통신/인터넷 페이스북 친구 관리 - 대폭적인 “친구 끊기” 예정 중 박순백 2024.06.26 83 0
1602 기타 페이스북 광고와 개인 커피샵이 사용하는 원두의 kg당 가격 file 박순백 2024.06.26 33 0
1601 기타 "접시꽃, 당신"은 이렇게 변모했다. file 박순백 2024.06.18 91 0
1600 기타 능소화(凌霄花)의 계절 5 file 박순백 2024.06.17 80 0
1599 기타 [부러움 및 시샘 금지] EOC스포츠의 Dr. Spark Signature Version Sports Glasses file 박순백 2024.06.11 530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1 Next
/ 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