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244 좋아요 0 댓글 1

늦은 오후면 커피 한 잔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든다. 그것도 거품이 많은, 부드러운 카푸치노 한 잔이...

 

 

IMG_8158.JPG

 

마침 철관음 얘기( http://www.drspark.net/index.php?mid=sp_freewriting&document_srl=1710716 )를 읽은 중국 길림성의 김윤식 선생이 자기도 차 생각이 나서 찻잎을 사러 Tea Store에 들렀다고 한다. 아래가 바로 그 사진. 차의 나라 중국답게 저 큰 샵 전체가 차와 차 도구이다...


14_09_15_15_15_00_54900473_846930886.jpg a1632ee923f46d6dd35aa253dd83719a.jpg





Comment '1'
  • 이제 로스터를 샀으니 가끔 내 맘에 맞는 커피 빈으로 굽고 그걸로 커피를 내려볼 참이다. 아직 로스터의 사용 설명서를 못 읽어봤으니 그것부터 읽어보고 나서...

     

    IMG_8163.JPG
    - 60~70년대엔 이렇게 에스프레소에 휘핑 크림을 얹고 거기 시나몬 가루를 뿌려 "비엔나 커피"란 이름으로 명동에서 팔았다고 하던데... 당시에 한끼 식대로 130원 정도할 때 그 커피 가격이 300원이었다고 하니 지금 커피 값이 비싸다고 할 정도가 아니다.


    IMG_8260.JPG
    - 이런 작은 잔에 에스프레소를 담아 천천히 홀짝대 보는 것도 괜찮은 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좋아요
882 뒤늦게 인라인 강습을 받는 오뚜기 2 file 박순백 2016.09.20 2258 0
881 홍콩 해변의 이하늬 래쉬가드 file 박순백 2016.07.11 1437 0
880 올림픽공원 남4문 앞의 스타벅스 매장 file 박순백 2015.08.20 2094 0
879 착탈식 프레임 스케이트를 만들던 Hypno가 아직 있네요. 4 file 한상률 2015.06.29 1959 1
878 너 911 file 박순백 2015.06.15 1183 0
877 아기 박새들의 본능 1 file 박순백 2015.05.19 937 0
876 노란불이 들어오면 뜨끔 2 file 박순백 2015.04.23 1731 0
875 오빠, 나 요즘... file 박순백 2015.01.16 1776 0
874 곤란한 일... file 박순백 2014.12.02 1608 0
873 콜벳 드라이버, 존경스럽군요.^^ file 박순백 2014.11.20 1862 1
872 하여간 이상해.-_- 5 file 박순백 2014.10.29 1615 0
871 이건 뭐 감탄밖엔...^^ 이렇게 성대 모사를 잘 할 수가 있나요? 3 file 박순백 2014.10.15 1548 0
870 The Peack - Matterhorn Time-Lapse Scenes file 박순백 2014.10.12 1042 0
869 인라인 중흥을 위해서 PB 지가 이런 사진을 실었나?ㅋ file 박순백 2014.10.09 1636 0
868 일본의 저력을 보여주는 동영상 하나 7 file 박순백 2014.10.06 1679 0
867 제14회 한성백제문화제 준비가 진행되고 있는 올림픽공원 1 file 박순백 2014.09.30 1572 0
866 이 정도의 게임기라면 하나 가져볼 만... 2 file 박순백 2014.09.30 1222 0
865 [동영상] 똑똑(Knock Knock) 1 file 박순백 2014.09.24 1183 0
864 민들레 홀씨되어 file 박순백 2014.09.19 6520 0
» 한 잔의 커피가 생각나는 늦은 오후 1 file 박순백 2014.09.15 1244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5 Next
/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