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682 추천 수 1 댓글 15

eyedaq.png pella.png

 

04/14(토) 20:27 현재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상천리의 야간 벚꽃축제 현장에 와있다. 저녁 6시 가까운 시각에 가평으로 출발했는데, 서울로 들어오는 차는 막히지만 나가는 길이어서 길은 전혀 막히지 않았다. 

 

0414-66.jpg

 

현재는 야간 걸그룹 공연이 벌어지는 걸 보며 푸드 트럭의 스테이크로 야외 테이블에서 저녁을 먹는 중이다.^^ 비가 온 날이라 가평 산간의 날씨는 매우 쌀쌀했기에 뜨거운 장터국밥을 먹을까하다가 왠지 그게 덜 땅겨서 푸드 트럭 메뉴로 있는 스테이크를 시켰는데 이게 의외로 맛이 좋았다.

 

0414-78.jpg


물 좋고, 산 좋은 가평의 산골 동네인 이 상천리에 드림파크란 대형 놀이 공원도 있고, 주변의 각종 시설들도 훌륭하다. 올해로 세 번째를 맞는 벚꽃축제는 오늘부터 29일까지란다.

 


 

야간 개장을 한다고 해서 달려온 것인데, 낮이 길어져서인지 해가 떨어지기 직전에 상천리 에덴벚꽃길 주차장에 도착했다. 주차장은 무료였고, 비교적 넓었는데, 주말의 낮엔 그 정도 크기의 주차장으로는 밀려든 상춘객을 수용할 수 없을 듯했다. 

 

0414-1.jpg

 

나중에 알고보니 주차장 앞으로 보이는 벚꽃길이 바로 그 에덴벚꽃길이었다. 

 

0414-2.jpg

- 야간 개장을 위해서 벚꽃마다 청사초롱이 달려있었다.

 

0414-4.jpg

 

0414-5.jpg

- 벚꽃은 이런 정도의 상황. 절정기를 살짝 지나기는 했지만 쌀쌀한 산간의 날씨여서 아직도 잘 버텨주고 있는 것이었다. LED 조명인 Viltrox L132T를 사용하여 색온도 3,300k로 은은하게 조명을 하고 찍은 사진이다.

 

viltrox-l132t.jpg

- 아마존닷컴에서 파는 LED 조명. 카메라의 핫슈에 장착할 수도 있고, 그냥 손에 들고 찍을 수도 있고...

 

0414-6.jpg

- 여기서도 빌트록스 조명의 효과가 잘 나타나고 있다.^^ 의외로 쓸 만한 장비이다.

 

0414-7.jpg

 

0414-8.jpg

- 벚꽃길 옆엔 냇물도 있다.

 

0414-9.jpg

 

0414-10.jpg

 

0414-11.jpg

- 벚나무에는 저런 글이 쓰여있었는데, 나중에 알고보니 두 사람이 양쪽에 서서 만화의 대사처럼 말풍선을 만들어 놓은 것이었다.^^;

 

0414-12.jpg

 

0414-13.jpg

- 이게 원래 4차선 길인지, 아니면 두 개의 2차선 길인지?? 현재 오른쪽 길은 차량통행이 금지되어 있었다.

 

0414-15.jpg

 

0414-16.jpg

- 여긴 보행도로 바깥의 차량이 통행하는 도로이다.

 

0414-17.jpg

 

0414-18.jpg

 

0414-19.jpg

 

0414-20.jpg

 

0414-21.jpg

 

0414-22.jpg

 

0414-23.jpg

 

0414-24.jpg

 

0414-25.jpg

 

0414-26.jpg

 

0414-27.jpg

 

0414-28.jpg

 

0414-29.jpg

 

0414-30.jpg

 

0414-31.jpg

 

0414-32.jpg

 

0414-33.jpg

- 집사람의 이종사촌 언니와 조카를 그곳에서 만났다. 실은 언니가 먼저 가서 좋다며 카톡으로 사진을 보낸 바람에 뒤늦게 오게 된 것.^^

 

0414-34.jpg

 

0414-35.jpg

 

0414-36.jpg

 

0414-38.jpg

 

0414-37.jpg

- 에덴벚꽃길 주변이 관광지인 듯한데, 개울물은 맑았다.

 

0414-39.jpg

 

0414-45.jpg

 

0414-40.jpg

- 이건 진짜 인스타그램의 일부처럼 보인다.^^

 

0414-41.jpg

- 알고 보니 "꿈의 동산"이라고 한 것은 이 부근에 Dream Park이란 놀이공원이 있기 때문이었다.

 

0414-50.jpg

- 상천1리 마을에서 운영하는 간이 식당도 있다.

 

0414-42.jpg

- 상천1리에서 운영하는 식당.

 

0414-43.jpg

 

0414-44.jpg

 

0414-46.jpg

 

0414-48.jpg

- 조카의 친구는 그곳의 스탭으로 일하고 있었다.

 

0414-49.jpg

 

0414-51.jpg

- 엄마와 딸의 대화?^^

 

0414-52.jpg

 

0414-53.jpg

- 야간엔 축하 공연도 한단다. 토, 일요일 저녁에만...

 

0414-54.jpg

 

0414-55.jpg

 

0414-56.jpg

- 어떤 사진을 찍는 걸까??

 

0414-57.jpg

- 이런 사진을...

 

0414-58.jpg

 

0414-60.jpg

 

0414-61.jpg

- 밤이 깊어졌다.

 

0414-62.jpg

- 식사를 하기 위해 Dream Park의 한/중식당에 가기로 했다.

 

0414-63.jpg

- 식당이 있는 드림 파크의 건물이란다. 

 

0414-64.jpg

- 갔는데, 늦어서 식당을 닫았단다.ㅜ.ㅜ

 

0414-67.jpg

 

0414-68.jpg

- 다시 차를 주차장에 대고 공연장 부근의 푸드 트럭을 찾아가는 중이다.

 

0414-72.jpg

-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신인 걸그룹도 나온다고...

 

0414-74.jpg

- 푸드 트럭 등이 모여있는 장터.

 

0414-75.jpg

- 한 바퀴 돌아 입구 쪽의 푸드 트럭으로 되돌아가는 중. 

 

0414-76.jpg

- "사꾸라 데스"("벚꽃이에요."의 의미)란 푸드 트럭의 꽃등심 스테이크가 맛있을 듯하여 그걸 먹기로... 
 

0414-77.jpg

- 다른 일행들은 이미 식사를 해서 집사람과 나만 이 스테이크와 어묵(따뜻한 국물이 필요하여)을 주문했다. 의외로 아주 맛있는 스테이크였다. 양은 적지도 많지도 않은 적당한 정도.(식사량이 많은 사람은 2인분을 혼자 먹어야하겠지만...^^)

 

0414-79.jpg

 

0414-84.jpg

- 식사 후에 잠깐 공연을 보러갔다.

 

0414-85.jpg

- 시작할 때는 좌석이 거의 다 찼었는데, 공연의 끝물이라 사람들이 많이 빠져 나갔다.

 

0414-81.jpg

 

0414-86.jpg

 

0414-87.jpg

- 축제 일정을 끝내고 집으로 돌아가는 사람들.

 

 

0414-88.jpg

 

0414-89.jpg

- 하늘을 보면 도로 양편의 벚꽃이 길을 덮고 있다.

 

0414-91.jpg

 

0414-92.jpg

 

0414-93.jpg

 

0414-94.jpg

 

0414-96.jpg

 

0414-98.jpg

 

0414-99.jpg

 

0414-101.jpg

 

0414-104.jpg

 

0414-107.jpg

 

0414-108.jpg

 

0414-109.jpg

 

0414-111.jpg

- 주차장으로 거의 다 돌아왔다.

 

0414-112.jpg

- 멀리 에펠탑처럼 생긴 통신 안테나가 보인다. 경춘국도를 달리다 보면 보이던 안테나탑인데 야경은 처음 본다.

 

0414-113.jpg

 

0414-114.jpg

 

0414-115.jpg

 

0414-116.jpg

 

0414-117.jpg

- 드디어 주차장에 도착.

집에서 편도 59km의 길이고, 오갈 때는 둘 다 차가 막히지 않아서 대략 45분 정도씩 걸렸다. 저녁 무렵에 출발하여 뒤늦게 밤벚꽃놀이를 하고 왔는데, 재미있었다.^^

 

 

 

 Comment '15'
  • profile
    윤세욱 2018.04.15 03:35

    "... 푸드 트럭 메뉴로 있는 스테이크를 시켰는데 이게 의외로 맛이 좋았다."

     

    원래, 정크 푸드가 맛있습니다. -_-;

  • profile
    최구연 2018.04.15 07:21
    오랜만입니다.
    잘 지내시죠?^^
  • profile
    윤세욱 2018.04.15 16:30

    예.
    어제 같은 오늘을 보내면서
    내일도 오늘 같으려니 그렇게 삽니다. ^^

    언제나 건강 살피세요.

  • profile
    박순백 2018.04.15 23:14
    뭐 신선한 재료(고기나 채소)를 가지고 요리한 걸 바로 먹은 건데, 그걸 정크 푸드라고 할 필요가 있나?ㅋ
    이 인간이 인간성이 아주...ㅜ.ㅜ
  • profile
    윤세욱 2018.04.16 00:38

    때때로 타인에게 착해지는 제 자신을 보면서
    "내게 이런 인간성이 있었다니...."
    깜짝깜짝 놀라기도 합니다. -_-;

    저,
    맛탱이 갔습니다. ㅠㅠ

  • profile
    박순백 2018.04.16 01:40
    진짜 그런가봐.ㅋ
    중년의 위기다.
  • profile
    윤세욱 2018.04.16 03:47

    "중년"의 위기시라뇨!!!

    저흰 이제
    저렴하면서도 시설 좋은 양로원 찾아봐야 해요. ㅠㅠ

  • profile
    박순백 2018.04.16 06:28
    그런 구분 바뀐 지 오래.
    100세 시대라...
    세욱이 뉴스에 둔감하네.-_-
  • profile
    최구연 2018.04.15 07:20
    올해는 벚꽃이 일찍 피고 일찍 져서 벚꽃축제를 여는 지자체들이 애를 먹는 모양입니다. 다행히 상천에는 아직 벚꽃이 남아 있으니 화요일에 어머니 모시고 가보려고 합니다.
  • profile
    박순백 2018.04.15 23:12
    월, 화요일은 덥다고 하니 오늘, 내일을 그 벚꽃들이 잘 버텨줘야 할 텐데...-_- 어제 상황으로 봐서는 이미 잎이 피기 시작해서 그게 이틀만 지나도 상황이 많이 달라질 것 같기는 해.
  • profile
    재성파 2018.04.16 22:46
    덕분에 오늘낮에 구경잘했습니다.ㅎ
  • profile
    박순백 2018.04.17 15:47
    아 가보셨군요.^^
    잘하셨습니다.
  • profile

    오늘 다녀왔습니다.

     

    서종, 청평댐으로 가는 길가의 벚꽃이 많이 떨어져있길래 큰 기대를 안 했습니다만 신기하게도 상천리의 벚꽃은 아직 한창이었습니다. 어머니도 무척 좋아하시고요. 아래는 스마트 폰으로 찍은 오늘의 풍경입니다. 뭘 잘못 건드렸는지 색감이 너무 진하게 나왔습니다.  벚꽃의 개화 상태만 참고하세요.^^;;

     

    20180417_142535.jpg

     

    20180417_142545.jpg

     

    20180417_142913.jpg

     

    20180417_143343.jpg

     

    20180417_143436.jpg

     

    20180417_143523.jpg

     

    20180417_143905.jpg

     

    20180417_144205.jpg

     

    20180417_144416.jpg

     

    20180417_144439.jpg

     

    20180417_144510.jpg

     

    20180417_144732.jpg

     

    20180417_145011.jpg

     

    20180417_142545.jpg

     

    20180417_142913.jpg

     

    20180417_143343.jpg

     

    20180417_143436.jpg

     

    20180417_143523.jpg

     

    20180417_143905.jpg

     

    20180417_144205.jpg

     

    20180417_144416.jpg

     

    20180417_144439.jpg

     

    20180417_144510.jpg

     

    20180417_144732.jpg

     

    20180417_145011.jpg

     

     

    벚꽃이 며칠은 더 갈 듯합니다.

    서울에서 춘천쪽으로 가다가 상천역 지나, 에덴휴게소 뒷편 북동쪽입니다.(벚꽃색으로 채색한 길)

    올해 마지막 벚꽃이 될 듯한데 한 번들 가보세요. 주깁니다.^^

     

    sangcheon_ri.jpg

     

  • profile
    최구연 2018.04.18 14:03

    운이 좋으면 (벚)꽃비를 맞을 수도 있습니다.^^

     

     

  • profile
    박순백 2018.04.18 14:32
    벚꽃비는 사절.^^;
    이번 일요일에도 우리 집사람과 아이들을 데리고 거기 가야함.
    집사람이 에티오피아에서 온 세 아가씨들에게 상천리 벚꽃을 보여준다고 거길 데려가기로 하여...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2627 사는 얘기 형진이의 결혼식 file 박순백 2018.05.13 578 0
2626 잡담 다산유적지와 두물머리에 가다. file 박순백 2018.05.12 259 0
2625 사는 얘기 한컴 동지들과의 만남 file 박순백 2018.05.11 618 3
2624 사는 얘기 이젠 어린이날이면 내 역할이... 2 file 박순백 2018.05.06 609 2
2623 사는 얘기 이제 슬슬 깜빡깜빡하는 건가?^^; 2 file 박순백 2018.05.04 795 2
2622 여행 후기 박사님 소개해주신 가평 벚꽃길-월요일 1 file 재성파 2018.04.20 318 1
» 잡담 가평 상천리의 벚꽃은 아직도 생생하다. 15 file 박순백 2018.04.15 682 1
2620 잡담 아이들은 생일 축하 케익을 좋아하는 게 아니다. 촛불 끄기에...^^ 17 file 박순백 2018.04.13 582 4
2619 잡담 04/10(화), 벚꽃 3천 주를 심어놓은 수청리-귀여리간 도로 6 file 박순백 2018.04.11 594 1
2618 잡담 영화 리틀 포레스트, 일본 원작과 한국판 file 박순백 2018.04.10 268 0
2617 사는 얘기 백선엽 장군과 친일 행적 file 박순백 2018.04.10 545 1
2616 잡담 학란(walking iris)이 다시 꽃을 피웠다. file 박순백 2018.04.10 114 0
2615 사는 얘기 새옹지마(塞翁之馬)와 인생유전(人生流轉) 2 file 박순백 2018.03.27 917 5
2614 취미 밀크 티 마시기 file 박순백 2018.03.25 346 3
2613 취미 또다른 필 죤스(Phil Jones)의 작품을 만나다. 2 file 박순백 2018.03.22 419 0
2612 잡담 [Ye-Lyn] 굽네치킨 갈비천왕, 가수/MC 윤종신과... file 박순백 2018.02.28 479 2
2611 그래요. 전 불출이에요.-_- 5 file 박순백 2018.02.22 848 7
2610 잡담 문호리의 테라로사 서종점과 (또) 두물머리 file 박순백 2018.02.18 439 2
2609 잡담 [Ye-Lyn] LG DIOS 노크온 매직 스페이스 냉장고 file 박순백 2018.02.15 322 0
2608 잡담 한겨울의 두물머리 7 file 박순백 2018.02.13 573 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5 Next
/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