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잡담
2018.03.26 23:20

잡담입니다.

조회 수 978 추천 수 0 댓글 3

 그냥 기본 인프라가 너무 다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스노보드는 되는데 왜 스키는 안 될까요? 

 

결론은 스노보드도 인프라는 매 한 가지였다는...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3'
  • ?
    박무헌 2018.03.27 08:36

    그만큼  전세계적으로 스노우보드는 선수층이 얇고, 스키는 선수층이 두껍다는 반증입니다.

    (스노우라고 쓰느건  외국애들은  보드라고 안하고 스노우라고 하더군요,  스노우 타냐, 스키타냐)

    한 때 스노우보드가 각광 받은 건 에어, 프리스타일, 파우더 (잘 뗬죠, 옛날 스키에 비하면)

    이젠 이 부분에서도 스키에 밀렸는데, 그건  스키가 더높이 더멀리 날기, 스키도 록커스키(파우더)나오면서 잘 뜨죠 

    백컨트리 스킹에서도  스노우는 업힐이나 평지에서   밀리고 

    몇 년전 알프듀에즈 가느라 아랫동네 휴에즈에  에어비엔비 잡았는데

    알고보니 유명한 여자 스노우보드 선수였더군요.

    올림픽 메달도 딴...

    창고에 메달, 트로피 잔뜩 먼지 쌓이고 있더군요.

    동양인이 멀리서 찾아온 걸 몹시 신기해 하면서

    혹시 보드 타느냐고 묻더군요.

    스키 탄다니깐  

    얼굴 표정이 몹시 서글퍼 보였습니다.

     

  • profile
    강정선 2018.03.27 11:27

    네.. 위의 박선생님 의견처럼 그만 큼 스키 역사가 깊고 선수층이 어머어마하게 두껍다는 증거

    다른 종목을 평하하는건 아니지만

    스켈레톤 금메달

    만약 그 선수 정도 운동에 소질있는 선수가 비슷한 속도 나오는 스키 활강 도전했다면

    사견이지만 금메달 가능성이 0.01% 정도 였다고 생각합니다.

     

    사실 스노우보드는 한국에서도 도전해 볼만 한 환경

    엄청난 급사면에 얼음판도 아니고 그냥 스키장 상급코스에서 훈련 가능

     

    @ 여담으로 정해진 코스에서 누가 빠르냐는 기능으로  비교했을때 보드올림픽 금메달 보다

    한국 스키아마추어레이싱 최상급자가 꽤 빠를 것 같습니다.

     

     

     

  • profile
    한상률 2018.03.28 00:00

    프리스키(예전 이름 뉴스쿨 스키)가 나오고 나서 스노보드는 스키에 밀렸습니다. 

    국내에서는 스케이트보더, 스노부더이던 서태지가 스노보드 룩을 음악 방송에 들고 나온 이후부터 젊음의 상징으로 굳어졌죠. 

    제 생각엔 보드는 경기가 회복되고 타려는 젊은이들이 늘어난다 해도 다시 예전만큼 인구가 늘어날 것 같지 않습니다. 스키도 노령화 매니아 스포츠화 하였는데, 보드는 나이 들면 파크에서 타기 어려워서 더 그렇겠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720 사진 인천의 건희 21 이혁종 2008.03.18 4426 2179
9719 기사 "인라인 동호인, 태극 마크 달았다." - 타 스포츠는...-_- 7 박송원 2005.07.26 22684 1419
9718 기타 예전 스키 사랑방-오순도순(04/01/09까지 사용) 박순백 2005.07.25 7419 1123
9717 기타 뉴질랜드 남섬여행 1 민미식 2005.07.27 6822 1081
9716 기타 예전 스키 사랑방(05/07/25까지 사용) 박순백 2005.07.25 9432 993
9715 단상 <친구의 결혼 선물>너무 감동적입니다. 4 김지형 2005.10.22 5698 870
9714 기타 휘팍 웹캠 클릭시에.. 2 오상현 2005.11.29 5143 819
9713 기타 '긴자꼬'데쓰 10 조무형 2006.03.22 14586 812
9712 단상 리챠드 막스/Now and forever(동영상) 1 김지형 2005.10.10 4307 789
9711 사진 휘팍 염장 - 시즌 2 1 박순백 2005.11.18 5847 786
9710 기타 갤러리를 이용하여 사진올리는 방법도 배우자!!! 8 김수현 2007.01.04 15185 774
9709 잡담 휴가들 다녀오셨나요? 혹은 다녀오실 건가요? 3 file 신명근 2005.07.28 5133 752
9708 -_- [re]오랜만에 1등 탈환 성공.^^ 신명근 2007.06.20 17126 737
9707 잡담 한주만에 들어왔더니... 한희준 2005.11.09 4526 734
9706 -_- 돌아버릴 라디오 광고 - 강원도 사투리로 진행되는 광고입니다.ㅋㅋㅋ 2 박순백 2005.07.27 5704 726
9705 기타 GTB의 캠페인 동영상 2 박순백 2005.08.04 4400 721
9704 기타 "장대높이뛰기 선수의 고독" 박순백 2005.07.26 5780 720
9703 문화/예술 요즘 제가 하고있는 짓거리들... 7 file 정영훈 2005.11.10 5732 715
9702 사진 천마산의 소박한 일몰 1 file 이병욱 2005.08.05 10541 706
9701 사진 휴이(Huey) - "모니터 색상 조정(Monitor Color Correction)" 장치 5 박순백 2008.02.25 9259 68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86 Next
/ 4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