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단상
2018.03.20 00:54

겨울 붙잡기

조회 수 824 추천 수 4 댓글 1

약 15년 전에 산 하드테일 자전거를 한동안 방치하다시피 하다가 작년 봄부터 임도로 시작해서 싱글트랙을 열심히 타고 다녔습니다.

부품도 사서 교체하는 등 자전거에 애착을 갖게 되니 스키만큼이나 매력을 느끼게 되었지요. 자전거의 코너링과 펌핑이 스키의 턴과 모글처럼 재미가 있더란 말입니다.
알펜시아의 컨트리 스키코스는 혼자 주행기술을 연습하는 곳이기도 했죠. 
겨울동안 세워 두었던 자전거와 창밖의 봄 풍경을 한 폭으로 바라봅니다. 그러나 못내 아쉬운 마음은 왜 일까요.

 

러시아 여행을 마치고 돌아온 지난 주 또 용평으로 달렸습니다. 15일 아침 용평 골드존에는 가랑비가 내리고 있었죠. 슬로프에 사람이 없을 거란 예측이었는데 사람이 아주 없더군요. 오전 2시간 동안 슬로프에 다른 스키어를 보지 못했습니다. 저와 리프트 안내원 둘 뿐. 이걸 황제스킹이라고 하나요.

 

'왜 티켓 검사를 안 하시우?'
'에이 자주 오시는 분이잖아요.'

 

2시간 후에 딱 2명의 스키어가 나타납니다. 그렇게 1시간을 더 타다가 돌아 왔습니다.

그날 밤, 비는 많은 눈으로 바뀌어 용평은 또다시 설국으로 변했습니다. 이무렵 경기도에 비가 내리면 용평엔 눈이 옵니다. 용평은 연간 평균기온이 서울보다 약 4도 정도 낮다는 걸 5년간 일일온도를 기록해봐서 알고 있기 때문이죠.

 

다음 날 아침엔 스키장 대신 아내와 함께 대관령의 숲을 찾았습니다. 아내는 스키 대신 신설 트레킹을 좋아하기 때문이죠. 그녀는 스패치 차림에 눈 위를 걷고, 저는 스키를 신고 하이크 업을 했습니다. 스키를 좋아하지 않는 집사람과 눈에서 공평하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은 이거 인거죠.
나무가지에 핀 꽃들이 정겹습니다.

눈덮힌 숲길을 걸으며 제가 스키만이 아니라 눈 자체를 좋아한다는 걸 이번 겨울에야 진정으로 알게 되었습니다.

 

아내는 글쟁이 입니다. 작가죠. 저는 화가입니다.
'당신이 무슨 화가예요? 처음 듣는 소리네.'

 

'나는 엄청 큰 백지 위에 그림을 그려요...'

 

저는 5시간 후에 또 눈을 찾아 공항으로 가려고 합니다. 아직 겨울을 보내고 싶지 않은 마음인거죠.

IMG_2022r.jpg

 

IMG_1686r.jpg

 

IMG_1703r.jpg

 

IMG_1733r.jpg

 

IMG_1833r.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1'
  • ?
    김태진 2018.03.29 23:21

    와...사진도 글도 정말 예술이네요.

    저런 사진 한 장 남겨봤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788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동영상 2편 신명근 2019.05.07 149 0
9787 문화/예술 SNOW AWARD & CONVENTION 2019 개최정보! file KojimaHayato 2019.05.04 440 0
9786 잡담 04/12(금) 내 생일에 만난 한국 최초의 인터넷 스키동호회 이글루 회원들 3 file 박순백 2019.04.12 995 3
9785 잡담 내일 4월 11일 레인보우1 오픈합니다. file 조민 2019.04.10 651 0
9784 잡담 일요일에 들러본 스타힐리조트 5 file 박순백 2019.04.09 937 2
9783 동영상 '대곡스키' 를 아십니까? 스키인생 열 번째 '특집' 스키 대중화의 역사 박순백 박사님 황주영 2019.04.05 718 3
9782 잡담 아토믹 스키(TR) 정말 실망스럽네요. 41 file 양현종 2019.03.31 2925 0
9781 단상 내가 본 스키인구의 감소는???? 32 file 리쳐드박 2019.03.26 2999 36
9780 단상 18-19 겨울... 겨울이 질척거리다. 4 박기호 2019.03.26 915 1
9779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동영상 1편 file 신명근 2019.03.07 267 3
9778 여행 후기 안 가 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 가 본 사람은 없는 원정! 3 file KojimaHayato 2019.03.06 1627 1
9777 잡담 19/20 티칭 2 시험은... 서상준 2019.03.04 1354 0
9776 단상 스키 인구가 많이 -30% 줄었다고... 46 황규식 2019.03.04 2936 14
9775 동영상 안녕하세요. 기선전 생중계 후기영상입니다. 2 file 이석준 2019.02.28 1146 8
9774 잡담 3/4~3/8 홋카이도 후라노에 계신 분? file KojimaHayato 2019.02.28 548 0
9773 기타 2019 티칭2 웰리힐리 스키가 바뀌었습니다. file 진기종 2019.02.25 1183 0
9772 기타 새스키를 구매했는데 속상하고 골치아픈 문제가 생겼습니다. 11 file 이의진 2019.02.24 2547 1
9771 기타 금일(21일) 휘닉스파크에서 살로몬 스키 분실 file 김봉준 2019.02.21 1186 0
9770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종료 후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11 file 김학준 2019.02.19 519 10
9769 사람 찾기 곤지암에서 연맹 Lv.1 단체 검정 보실 분 3분 찾습니다. 김엘리야 2019.02.19 50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90 Next
/ 4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