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단상
2018.03.20 00:54

겨울 붙잡기

조회 수 820 추천 수 4 댓글 1

약 15년 전에 산 하드테일 자전거를 한동안 방치하다시피 하다가 작년 봄부터 임도로 시작해서 싱글트랙을 열심히 타고 다녔습니다.

부품도 사서 교체하는 등 자전거에 애착을 갖게 되니 스키만큼이나 매력을 느끼게 되었지요. 자전거의 코너링과 펌핑이 스키의 턴과 모글처럼 재미가 있더란 말입니다.
알펜시아의 컨트리 스키코스는 혼자 주행기술을 연습하는 곳이기도 했죠. 
겨울동안 세워 두었던 자전거와 창밖의 봄 풍경을 한 폭으로 바라봅니다. 그러나 못내 아쉬운 마음은 왜 일까요.

 

러시아 여행을 마치고 돌아온 지난 주 또 용평으로 달렸습니다. 15일 아침 용평 골드존에는 가랑비가 내리고 있었죠. 슬로프에 사람이 없을 거란 예측이었는데 사람이 아주 없더군요. 오전 2시간 동안 슬로프에 다른 스키어를 보지 못했습니다. 저와 리프트 안내원 둘 뿐. 이걸 황제스킹이라고 하나요.

 

'왜 티켓 검사를 안 하시우?'
'에이 자주 오시는 분이잖아요.'

 

2시간 후에 딱 2명의 스키어가 나타납니다. 그렇게 1시간을 더 타다가 돌아 왔습니다.

그날 밤, 비는 많은 눈으로 바뀌어 용평은 또다시 설국으로 변했습니다. 이무렵 경기도에 비가 내리면 용평엔 눈이 옵니다. 용평은 연간 평균기온이 서울보다 약 4도 정도 낮다는 걸 5년간 일일온도를 기록해봐서 알고 있기 때문이죠.

 

다음 날 아침엔 스키장 대신 아내와 함께 대관령의 숲을 찾았습니다. 아내는 스키 대신 신설 트레킹을 좋아하기 때문이죠. 그녀는 스패치 차림에 눈 위를 걷고, 저는 스키를 신고 하이크 업을 했습니다. 스키를 좋아하지 않는 집사람과 눈에서 공평하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은 이거 인거죠.
나무가지에 핀 꽃들이 정겹습니다.

눈덮힌 숲길을 걸으며 제가 스키만이 아니라 눈 자체를 좋아한다는 걸 이번 겨울에야 진정으로 알게 되었습니다.

 

아내는 글쟁이 입니다. 작가죠. 저는 화가입니다.
'당신이 무슨 화가예요? 처음 듣는 소리네.'

 

'나는 엄청 큰 백지 위에 그림을 그려요...'

 

저는 5시간 후에 또 눈을 찾아 공항으로 가려고 합니다. 아직 겨울을 보내고 싶지 않은 마음인거죠.

IMG_2022r.jpg

 

IMG_1686r.jpg

 

IMG_1703r.jpg

 

IMG_1733r.jpg

 

IMG_1833r.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1'
  • ?
    김태진 2018.03.29 23:21

    와...사진도 글도 정말 예술이네요.

    저런 사진 한 장 남겨봤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764 잡담 아무 생각 없이 장터를 보다보면 사고 싶어지는 게 생기는군요. new 김종범 2019.02.15 254 0
9763 잡담 핸드폰으로 동영상 찍는 게... 장갑 벗고 손시렵고 해서... 9 file 김기태 2019.02.11 1332 4
9762 잡담 한심한 몸뚱아리... 2 김기태 2019.02.11 835 1
9761 기사 [홍보] 알뜰하게 스키 여행을 갈 수 있는 근로자 휴가지원사업 소개 조원준 2019.02.11 607 0
9760 기타 옛날 일자 스키(컨벤셔널 스키)의 쓰임새 -링크 file 한상률 2019.02.11 916 1
9759 기타 제 11회 지산배에서 스키가 바뀌신 분 찾습니다. file 한인수 2019.02.10 714 0
9758 동영상 다친 선수 한 명도 못 본 지산 챔피언쉽 경기 영상. 좀 깁니다.ㅎ 6 file 강정선 2019.02.10 1282 5
9757 동영상 오늘 오전 9-12시 촬영.. 지산배 출전 선수들,허승욱 감독 찬조 출연 1 강정선 2019.02.08 1026 5
9756 사진 어차피 이리 탈 수밖에 없는 것인데 꽤 오래~~ 10 file 강정선 2019.02.07 1793 2
9755 여행 후기 처음으로 도쿄에 가보는데요 꼭 가봐야할 곳 추천 좀 부탁드립니다. 10 바람을 가르는 2019.02.02 580 0
9754 기타 웰리힐리에서 뒤바뀐 헤드 스키를 찾습니다. 7 file 박미광 2019.01.31 1597 2
9753 잡담 지산리조트 팔각정 휴게실 사용 관련한 의견 청취입니다. 6 file 바람을 가르는 2019.01.29 1178 0
9752 단상 어제 SGC(스파크골프클럽) 모임에서 박정민 회장이 찍어주신 사진들 7 file 박순백 2019.01.28 797 2
9751 잡담 ㅋㅋ.......................강씨 형제 X색끼들 14 file 강정선 2019.01.28 3081 10
9750 기타 POC 포베아 고글을 찾습니다 file 정지영 2019.01.27 375 0
9749 잡담 1월 20일 정오경 용평 발왕산 정상에서 본 미세먼지층 file 전형욱 2019.01.21 1303 1
9748 잡담 여러분이 꼽는 국내 최고 슬로프(경치. 분위기.설질 기타 등등)는 어떻게 되시나요 ? 16 김일환 2019.01.20 2547 0
9747 잡담 드디어! 과연 드디어... (^^) 4 신재영 2019.01.18 1303 0
9746 잡담 모두 안전스킹하세요 1 최정운 2019.01.17 546 0
9745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후원 굴 공동구매 안내 updatefile 김학준 2019.01.17 802 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89 Next
/ 4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