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조회 수 2298 추천 수 1 댓글 1

지인으로부터 소개받아 김대* 씨에게 시즌권 구매하고 피해를 본 개인 피해자(?)입니다.

김대* 씨와는 개인적으로 통화도 몇 번했었어요. 

대화를 해보니 사기치고 도망가려는 의도는 전혀 없어 보였고 미안하다며

기다려주면 어떻해든 해결해준다고 하여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그간에 피해자대표모임이 구성되었고  일을 해결하려고 김대*씨 는 피해자 대표 개인통장으로 입금한다고 들었어요.

그러데 이게 웬 일입니까?

피해자 대표가 임의(?) 대로인지 동호회회원들끼리 의논을 한 건지 약속한 날짜에 100% 입금 안 되었다고 소송을 하고,

또 개인들에게는 일언반구 말도없이 70% 입금한 돈을 동호회원들만 일부 돈을 나누어가졌다고 들었습니다.

 

피해자 대표는 전화도 안 받고 문자에 어떠한 답도 안 하고 뭐하자는 건지...

 

도대체 누가 사기인가요 ?

똑같이 나누어주려고 입금한 돈을

개인 피해자는 배제시키고 동호회끼리 돈을 나누어가지는 게 정당한가요?

 

김대* 씨는 비록 약속 날짜에 100% 입금을 못 했다지만 계속 일을 해서 돈을 갚으려는 노력을 하고있는데...

피해자 대표는 개인 피해자들에게 입금한 돈을 마음 대로 운영한 것에 대해 해명하고 사과하고  입금해주는 게 상식 아닌가요?

 

일을 해결하려고 노력하는 사람을 기다려주지않고 꼭 사기로 소송을  해야 하는지?

참 안타깝습니다.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Comment '1'
  • ?
    조일희 2017.03.10 17:14

    그동안 참 많이 인내하고 기다려줬는데

    일이 이렇게 흘렀습니다.

    제가 지인입니다...

    제가 여러분의 개인 연락 으로 구매했기에 도의적인 책임으로

    피해자 대표단체 톡방에 들어가 있었으나

    이러한 사실에 대해서는 일언반구 알 수 없었습니다.

    알아보니 피해자 동호회대표들만 따로 방을 만들어서

    일사천리로 진행한듯 합니다. ... 그방의 한분에게 직접 확인했습니다.

    또한 김..씨와 통화후 명단...피해자 대표자에게 보낸 피해자 명단..에 계신분들을 피해금액을 보낸거지

    동호회..내지는 소송한 분들만 해결하라고 보낸 돈은 아니라고 확인했습니다.

     

    처음 피해자 모임때 저는 동호회가 작거나 개인은 별로 않되니 그분들부터 해결하면서 큰 단위는

    나중에 처리하자고 했지만

    대다수의 의견이 최종 입금까지 기다렸다가 모두 1/N으로 나눠서 보내자고 했기에 그렇게 믿고

    단톡방에서도 진행상황을 보면서 기다렸습니다만....

     

    엊그제 우연하게 피해액의 60-70% 정도 김,,,씨가 피해자 대표에게 보낸 금액을

    동호회에 50%를 나눠주고 남은 금액 400여만원으로 추가 소송비용으로 사용한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분명히 처음 시작한 단체톡방도 피해자 확인하고 초대해서 들어갔음에도 이런 사실이 전혀 공지가 되어있지 않았습니다

     

    저는 이에 대해 단톡방에 확인 글을 올렸으나 일언반구 없네요....

     

    저도 참으로 기가막힙니다...

     

    왜...개인들도 나눠야줘야하는 돈을 본인들 나누고 본인들 소송비용으로 사용하는거죠?
     

    사고친 김...씨도 나쁘지만

     

    일부 인원 많은 동호회들끼리 처리하는건 참 화가 납니다.

     

    아니면 지금 개인피해자들에게 50프로 금액 나눠주고 있길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788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동영상 2편 신명근 2019.05.07 148 0
9787 문화/예술 SNOW AWARD & CONVENTION 2019 개최정보! file KojimaHayato 2019.05.04 439 0
9786 잡담 04/12(금) 내 생일에 만난 한국 최초의 인터넷 스키동호회 이글루 회원들 3 file 박순백 2019.04.12 995 3
9785 잡담 내일 4월 11일 레인보우1 오픈합니다. file 조민 2019.04.10 651 0
9784 잡담 일요일에 들러본 스타힐리조트 5 file 박순백 2019.04.09 937 2
9783 동영상 '대곡스키' 를 아십니까? 스키인생 열 번째 '특집' 스키 대중화의 역사 박순백 박사님 황주영 2019.04.05 718 3
9782 잡담 아토믹 스키(TR) 정말 실망스럽네요. 41 file 양현종 2019.03.31 2925 0
9781 단상 내가 본 스키인구의 감소는???? 32 file 리쳐드박 2019.03.26 2999 36
9780 단상 18-19 겨울... 겨울이 질척거리다. 4 박기호 2019.03.26 915 1
9779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동영상 1편 file 신명근 2019.03.07 267 3
9778 여행 후기 안 가 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 가 본 사람은 없는 원정! 3 file KojimaHayato 2019.03.06 1627 1
9777 잡담 19/20 티칭 2 시험은... 서상준 2019.03.04 1354 0
9776 단상 스키 인구가 많이 -30% 줄었다고... 46 황규식 2019.03.04 2936 14
9775 동영상 안녕하세요. 기선전 생중계 후기영상입니다. 2 file 이석준 2019.02.28 1146 8
9774 잡담 3/4~3/8 홋카이도 후라노에 계신 분? file KojimaHayato 2019.02.28 548 0
9773 기타 2019 티칭2 웰리힐리 스키가 바뀌었습니다. file 진기종 2019.02.25 1183 0
9772 기타 새스키를 구매했는데 속상하고 골치아픈 문제가 생겼습니다. 11 file 이의진 2019.02.24 2547 1
9771 기타 금일(21일) 휘닉스파크에서 살로몬 스키 분실 file 김봉준 2019.02.21 1186 0
9770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종료 후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11 file 김학준 2019.02.19 519 10
9769 사람 찾기 곤지암에서 연맹 Lv.1 단체 검정 보실 분 3분 찾습니다. 김엘리야 2019.02.19 501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90 Next
/ 4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