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전 정보 게시판 #2 / 예전 정보 게시판#1

profile
조회 수 1947 추천 수 4 댓글 3

난 20여 년 전에 스위스 투어 중에 독일 대표 팀 감독으로부터 한국에도 활강코스가 있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얼굴이 화끈거렸지만 그에게 “활강코스는 없지만 탈만한 스키장은 많이 있으니 꼭 방문해달라"라고 넌즈시 웃으면서 말한 적이 있다.

우린 이번 올림픽을 통하여 훌륭한 경기장들과 평화올림픽의 귀한 유산을 창출해냈다.

그 귀한 유산을 보존이냐, 해체냐 갑론을박하면서 하는 모습이 안타깝기 그지없다.

우리는 세계 10대 무역국이 자 아시아권에서는 일본과 더불어 쌍두마차를 이끄는 나라로 많은 선진국들이 판단하고 있다.

프랑스 등 대다수 국가가 동계 올림픽을 마치고 경기장들을 잘 활용하여 수많은 관광객들을 빨아들이고 있다. 겨울철 알베르빌 지역에 관광객이 소비하는 규모가 1조 원이나 되는 현실을 직시해야 한다. 물론 많은 국가의 경기장 대부분도 국립공원 내에 위치한다. 그들을 잘 보존하는 법을 숙지하며 관광명소로 계속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우리도 어렵게 수십, 수천억을 들여 만든 올림픽 유산들을 잘 보존할 필요가 있으며 관광객 유치 방안에 진력해야 할 것이다.

세계 10대 경제대국이 경기장 유지비가 조금 든다고 해체하자는 발상에 외국친구에게 물어보니 조소거리로 판단한다. 기존 경기장들을 살펴보자.

알펜시아 슬라이딩센터, 강릉 오벌, 하키장, 컬링장 등 경기장 시설들은 국고지원을 통한 유소년 선수들 육성시설로 가동해야 하며 국가대표 훈련 장소 활용은 물론 월드컵이나 세계선수권도 유치하고 동계아시아경기대회 등 경기 장소로 활용하면 된다.

정선 알파인 센터는 FIS WORLD CUP도 유치하고 평창 컵 아시아 스키 대회 신설이나 국가대표 훈련 장소는 물론 2022베이징올림픽 내, 외국인 훈련 장소로도 활용가치가 크다.

이곳은 조금 개선하면 리조트 기능도 충분하고 초 중상급자 모두 즐길 수 있도록 슬로프 변경도 용이하다.

난 개인적으로 태백지구 등 강원도에 활강경기장을 한두 곳 더 만들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민관이 협력하여 해외 홍보도 집중해야 하며 일전에 관광공사에서 휘닉스-용평-하이원을 통합하는 스키투어를 해외에 소개한다고 하는 발상은 신선해 보인다.

우리는 중국을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

2025년까지 스키장 1000곳과 아이스링크 800곳을 개장하겠다는 목표로 엄청난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과연 우리는 이 시점에서 심각하게 고민해볼 필요가 있다.

우리는 제대로 된 판단을 하고 있는 것인지...

Pyeongchang 201.jpg

 

Pyeongchang 204.jpg

 

Pyeongchang 205.jpg

 

Pyeongchang 207.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Comment '3'
  • profile
    신현균 2018.03.16 13:44

     동계스포츠에대한 사료깊은 귀하의 의견에

     

    저도 전적으로 동감함니다

     

    전 이런곳에서 정치적인 예기는 잘 않하고 않하려하는데요

     

    특별히 잘해서가 아니고 남이 잘못해서 정권을잡고서

     

    ㅈ전정부가 이룬 올림픽이라는걸 정치적으로 단물 다빼먹었는데

     

    이제 거기다 투자할돈있으면  선거때 표받는곳에나 투자하지

     

    단물 다빼먹은곳에 투자 할일없는거지 (더욱이 부로조아들이나 하는 운동에)요

  • ?
    박무헌 2018.03.16 14:19

    알파인 슬라이딩 센터가  정상적으로 운영되는곳은 유럽에서 생모리츠 밖에 못 본거 같아요

    생모리츠는 버스? 종점에 센터가 있는데 활발하구

    이번에 다녀온 토리노 올림픽 열렸던 세사나 (비아라티아) 센터는 정적만

    본부건물은 유스호스텔정도로 쓰구요

    바램은 좋지만

    제 입장이면 

    평창 가느니 

    일본이나 유럽 갑니다, 

    솔직히

    온리 슬로프에서만 탈수있는  우리나라는 경쟁력 없습니다

    비행기경비만 빼면

    물가도  평창이 싸지두 않습니다

    전 외국사람에게 낮 두껍게 평창 오란 소리 못합니다

    동원관중말고 자발적관중도  천양지차입니다

    월드컵이라도 열리면 자발적관중이 인산인해를 이루는 그런 분위가 조성 되면 모를까

     

     

     

  • ?
    나도 2018.03.17 00:40
    동계올림픽을 치른 나라에서 활강이 먼지도 모르는데 무슨경기장이 필요할가요 참담합니다 하지도 못하니 할생각도 말라는건지...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정보 18/19 시즌 스키 행사 스케줄 - 단체, 업체 등의 모든 행사 댓글 제보 file 박순백 2018.07.03 1036 0
3134 정보 로시뇰 18/19 신형(?) 모델 테스트 영상 5 file 유기호 2018.04.01 4132 0
3133 정보 3D 스캔과 프린팅을 이용한 DIY 스키 부츠 피팅 도전기 6 file 주동수 2018.04.01 2427 1
3132 정보 [18/19 시즌 대비] 스타힐 폴라리스의 인라인 스케이팅 무료 강습 - 매주말 올림픽공원 10 file 박순백 2018.03.31 2226 0
3131 정보 [스타힐 폴라리스] 03/31 토요일 오후 올팍 평화의 문 / 인라인 스케이팅 강습 file 박순백 2018.03.28 1864 0
3130 정보 비시즌에 시간 날 때 이 책을 읽으시고 한 차원 높이세요. 16 file 박순백 2018.03.25 3924 12
3129 칼럼 올림픽 레거시(Olympic Legacy) 활용 방안을 바라보며... (4) 3 file 문병천 2018.03.20 2276 3
3128 기타 그루지아의 한 스키장에서 발생한 리프트 사고 장면. 9 file 박순백 2018.03.17 4144 0
» 칼럼 올림픽 레거시(Olympic Legacy) 활용 방안을 바라보며... (3) 난 20여 년 전에 스위스 투어 중에 독일 대표 팀 감독으로부터 한국에도 활강코스가 있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얼굴이 화끈거렸지만 그에게 “활강코스는 없지만 ... 3 file 문병천 2018.03.16 1947 4
3126 새소식/기사 [스포츠조선]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수혜를 본 리조트는? file 박순백 2018.03.15 2849 0
3125 새소식/기사 [동아] 용평리조트 신달순 사장 - 올림픽 치른 용평리조트, 마이스산업 중심지로 만들 것. 5 file 박순백 2018.03.15 2078 0
3124 정보 [동영상] 2018 일본 기선전 수퍼 파이널 3 file 박순백 2018.03.15 2378 3
3123 정보 [펌] 백컨트리 스킹 시에 유의할 점 file 박순백 2018.03.15 1474 1
3122 정보 와츠(Watts) 스키복 18/19 신상품 얼리버드 공동구매 건 2 file 박순백 2018.03.14 3181 1
3121 칼럼 올림픽 레거시(Olympic Legacy) 활용 방안을 바라보며... (2) 9 file 문병천 2018.03.14 1256 3
3120 기타 데몬 사냥꾼이라는데 별 직업이 다 있습니다.ㅎ 자세 좋네요. 17 file 강정선 2018.03.12 6158 10
3119 칼럼 올림픽 레거시(Olympic Legacy) 활용 방안을 바라보며... (1) file 문병천 2018.03.12 1130 1
3118 KSIA 17/18 KSIA 기술선수권대회 후기 지난 2월 27일 ~ 3월 1일 웰리힐리파크에서 개최된 쿠첸컵 기술선수권대회에 다녀왔습니다. 궂은 날씨 속 참가하여 잘 타는 분들 스킹도 구경하며 이것저것 느낀 ... 10 서정우 2018.03.07 3431 10
3117 기타 레이싱 자세에 대한 약간의 오해 며칠전 기선전 등에 관한 열띤 토론이 있었고 저도 재미있게 의견을 내고 잘 보고 배운 것도 좀 있었습니다.   레이싱 기술은 무조건 빨리 가기 위해서 극단적인 ... 15 강정선 2018.03.10 2793 0
3116 정보 웅진플레이도시 스노우도시 봄 시즌권 판매 안내 1 file 언더템프 2018.03.08 965 0
3115 KSIA [어홍준] KSIA Level 2 합격기 - 10년 공들인 레벨 투 10 file 박순백 2018.03.06 2714 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58 Next
/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