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전 정보 게시판 #2 / 예전 정보 게시판#1

조회 수 1026 추천 수 4 댓글 3

지난달 루디스 프로그립 구매해서 잘 사용하던 중

장갑을 낄 때 손을 걸어서 당기는 고리가 끊어져서 수선 의뢰를 했습니다.

 

인터넷상으로 루디스라는 회사의 정보가 아무 것도 없네요.@.@

네이버에 나오는 전화번호도 걸어보니 없어진 번호라고 하고

그래서 시즈몰이라는 회사가 루디스와 주소도 같고 하길래

시즈몰 고객센터에 문의하니

자기들은 시즈몰에서 판매한 거만 수선해 줄 수 있다 합니다.

 

그럼 루디스와 시즈몰이 다른 회사인가요? 물어보니 같은 회사 맞다고 합니다.

그런데 수선담당쪽 전화번호는 알려줄 수 없다고 합니다.

다른 회사도 아니고 같은 회사이고 인터넷에도 정보가 안 나오니 제발 좀 알려주시라 해도

저는 인터파크에서 구매했으니 인터파크 담당자에게 연락하라고 하네요.

어차피 거기에 연락을 해도 수선 자체는 루디스 공장에서 할 거 아닌가요?

일을 두 번 거치지 말고 고객이 공장으로  바로 보내면 안 됩니까

물어봐도 안 된답니다.

 

뭔가 좀 답답하지만 일단은 인터파크 구매업체에 연락해봅니다

역시나 구매후 일주일이 지났고 사용중에 발생한 일이니 제조사에 문의하라고 합니다.

 

전형적인 전화돌리기...  화가 나지만  제가 봐도 제조사에 수선의뢰를 하는 게 상식상 맞아보여 다시 시즈몰로 전화합니다.

판매점에서도 제조사에 의뢰를 하라고 한다  어떻게 해야 하냐?

그제서야 번호를 알려줍니다.

 

031-740-4605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사기막골로 52 선텍시티 2차 204호

 

위 번호로 전화를 하니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수선 필요하면 보내라고 합니다.

 

 

처음부터  저 전화번호 알려주던지 아니면 주소 불러주고 장갑 보내보라고 하면 해결될 일을....

루디스라는 회사.   답답하네요.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Comment '3'
  • profile
    이재환 2018.03.06 00:36
    16/17 루디스 삼지장갑(LGM 4057) 한시즌 사용 후 다른 곳은 멀쩡한데 밸크로(찍찍이)만 붙는 기능이 다되어 서랍에 넣어두고 이번 시즌엔 다른장갑 쓰고 있는데 저도 A/S 보내야겠습니다.
    유용한 정보입니다. 감사합니다.
  • ?
    이병현 2018.03.08 19:58

    안녕하세요, (주)시즈글로벌 E.BIZ팀장입니다.

     

    먼저 고객님께 적절한 A/S 응대를 제공해 드리지 못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정황을 살펴보면 최초 응대해드린 저희 실무자도 곧바로 안내해 드리지 못한 사정이 있어 보입니다만,

    어쨌거나 한 회사이고 시스템적으로 개선할 부분으로 남는 것은 분명한 사실입니다.

    다시한번 죄송한 마음 전합니다.

     

    루디스 브랜드의 유통경로는 생각보다 다양하고 복잡합니다.

     

    [본사 오프라인팀]

    1. 스키용품매장 수주납품 ㅡ> 해당 매장 오프라인 판매

    2. 도매업체 납품 ㅡ> 도소매 오프라인 유통 & 온라인 판매(오픈마켓, 종합몰, 자사몰)

     

    [본사 온라인팀]

    1. 자사몰(시즈몰(구)루디스샵) 판매

    2. 온라인벤더 ㅡ> 오픈마켓, 종합몰 판매

     

    오프라인과 온라인의 큰 차이점은 누가 제품의 소유권을 갖느냐 하는 부분입니다. 

    오프라인의 경우, 본사에서 업체로 납품되는 동시에 소유권이 옮겨가며 A/S 등에 관한 정책도 계약조건에 따라 약간씩 상이합니다.

    온라인의 경우는 본사에서 소유권을 갖으며 벤더사는 판매 수수료를 취합니다.

     

    같은 브랜드 제품이지만 취급 부서가 나뉘고 최종적으로 온라인(오픈마켓) 판매를 제한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판매자가 많음)

    물론 이런 유통상의 문제가 저희 회사만의 이슈는 아닙니다만, 책임 유무나 고객정보 관리상의 문제가 항상 따라다니게 됩니다.

    특히 A/S사유에 따라서 본사측 비용이 발생할 경우, 접수받은 부서에서 비용을 분담하고 끝까지 관리해야 해야 하는 상황이다보니

    저희 온라인 실무자가 즉답을 드리지 못하고 불편을 드리게 된 것으로 파악됩니다.

    궁극적으로는 회사에 통합A/S 부서나 담당자가 설치되지 못한 점이 가장 주요한 원인입니다.

    이 문제는 상부에 보고드리고 개선점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말이 너무 길었는데요~

     

    A/S 접수를 위한 가이드를 알려드리겠습니다.

    아직까지는 불편하시더라도 아래처럼 해주셔야 고객 구매정보와 사후관리가 정확하게 처리되며 향후 분쟁 소지도 방지할 수 있습니다.

     

    1.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하신 경우 ㅡ> 031-740-4605

    2. 유명 온라인몰에서 구매하신 경우  ㅡ> 판매자로 등록된 업체 연락처로 접수 (제품 상세페이지 상단 또는 하단에 게시)

    3. 시즈몰에서 직접 구매하신 경우 ㅡ> 031-735-3322

     

    참고로 루디스는 회사명이 아니라 저희 회사에서 내수용으로 진행하는 브랜드의 하나입니다.

    시즈글로벌로 검색하시면 보다 많은 정보를 확인 가능하십니다. www.seesglobal.com

     

    끝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드리며, 고객에게 인정받는 좋은 회사로 기억될 수 있도록 계속 개선해 나가겠습니다.

     

  • ?
    이성 2018.03.15 14:11
    1. 오프매장에서 구매한 경우
    2.유명 온라인 몰에서 구매한 경우
    3. 시즈몰에서 직접 구매한 경우

    수선을 해주는 장소가 다릅니까? 결국에는 똑같이 루디스 수선실로 접수되는거 아닙니까?
    이런 저런 사정으로 인해 구분을 짓는것은 회사 내부에서 본인업무 회피할때나 하는거지
    구매자와 제조사간에 구분지어야할 문제입니까?

    구매후 7일이내 라면 당연히 판매자측에 연락을 하겠지요
    그런데 초기불량도 아니었고 구매 7일후 사용중에 발생한 부분이라서
    판매처에서는 당연히 책임이 없고 사용자인 제가 제조사에 수선의뢰를 해야하는 상황아닙니까?
    상황 설명 다했고 수선비용도 저의 책임이니 제가 부담하겠다고 말을 하는데도

    1.일방적으로 무조건 루디스몰 구매가 아니면 접수받아줄수 없으니 판매자에게 연락하라는 답변태도

    2.판매자에게 연락을 해보고 다시 루디스에 전화하니 똑같은 내용인데 뒤늦게서야 수선담당 전화번호를 알려주는 태도

    이런 태도를 보이는게 정상 적인 회사의 업무 매뉴얼입니까?

    그리고 물건을 보낸지 열흘이 다되어가는데

    현재까지 접수가 되었다는 연락 언제까지 수리가 될거같다는 연락

    문자 한통 받은게 없습니다

    왜 직원들이 이렇게 수동적으로 근무합니까?

    업무처리 이런식으로 하면서 무슨 고객에게 인정받는 좋은 회사로 기억되겠습니까?

    직원들이 이런식으로 스스로 나서지 않고 수동적으로 일하는 근무자세는 전부 다 관리자 잘못입니다

    월급 제대로 챙겨주고 근무환경 일하기 좋은 분위기로 바꾸세요

    직원들이 만족하며 근무하는 분위기가 생겨야 고객에게도 제대로된 서비스 제공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225 기타 대명 패트롤 분들의 신속한 조치 칭찬합니다!! 8 file 김준성 2018.12.26 2282 18
3224 ISA 18/19 ISA국제프로스키지도자협회 파트너 블라섬 스키 시승회 안내 ISA's partner Blossom Ski Test file ISA 2018.12.25 327 0
3223 이벤트 1819 노르디카, 블리자드 테스트 스키 안내 2 file 배종욱 2018.12.20 1378 2
3222 정보 필수 정보는 서로 나누는 게 미덕입니다. 19 file 박순백 2018.12.20 3064 7
3221 KSIA 2018/19 시즌 KSIA 지도자 연수회 (레벨1 대상, 레벨 2 대비반) 휘닉스평창 12월 8일(내용업데이트) 6 file 한상률 2018.12.17 1057 6
3220 KSIA 2019 데몬스트레이터 선발 포인트제 안내 2019 데몬스트레이터 선발 포인트제에 대해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이번 시즌부터 일반대회에 데모선발 포인트를 가미해 스키 대회 활성화를 이끌어내려 합니다. ... 김건수 2018.12.17 1009 2
3219 ISA 18/19 ISA국제프로스키지도자협회 Event: Partners meeting-Blossom Ski & The White Hotel Resort 18/19 ISA국제프로스키지도자협회 Event: Partners meeting - Blossom Ski & The White Hotel Resort (15/Dec/2018)   ▶ ISA Event: Partners meeting-Blosso... ISA 2018.12.16 173 0
3218 정보 전국에 있는 부츠피터들의 정보를 모으겠습니다. (Ver.20181214) 매년 그렇습니다만, 이 맘때 발이 아파서 스키타기 힘들다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 분들에게 부츠피팅을 해서 신으세요. 라고 말씀을 드리지만, 실상 어디서 피팅... 4 조민 2018.12.14 1389 7
3217 칼럼 새로운 스키시즌을 잘 맞이하기 위한 3가지 팁. 새로운 스키시즌을 잘 맞이하기 위한 3가지 팁.   언제나 새로운 스키시즌은 가슴을 설레게 하는 것 같다. 시즌 내내 스키가 잘타져 행복하고, 장비에 거부감이 ... 6 윤석원 2018.12.12 2460 2
3216 이벤트 18/19 GSOX(익스트림게릴라 스키 양말) 공동구매 3 file 박순백 2018.12.11 1482 3
3215 칼럼 고속 카빙턴에서의 어깨선과 상체 방향 33 file 임종철 2018.12.10 4760 18
3214 ISA 18/19 UIA전세계국제협회연합 공식공고 ISA국제공인 프로자격검정 UIA announcement file ISA 2018.12.05 182 0
3213 ISA 2018 ISA의 5번째 회원국 태국 스키,스노보드 협회(SSAT)상호자격인정과 ISA에가입! ISA Fifth New National Member! file ISA 2018.11.30 366 0
3212 새소식/기사 팀피츠인솔(스키) 1차 팀훈련 완료 file 알키메이커피츠사업부 2018.11.29 663 0
3211 정보 발열 장비 살돈이 없다면.... 이제 곧 12월인데 강원권 스키장만 개장하고 있고, 경기권 스키장은 눈뿌리다 눈이 다시 녹고 있습니다. 온난화의 재앙이 아닌가 싶습니다.ㅠㅠ 이런 상황에서 글... 27 숫소맨 2018.11.28 2423 7
3210 새소식/기사 네베(Neve)의 용인 시대 개막 4 file 박순백 2018.11.24 1483 4
3209 칼럼 2018 FIS 월드컵 여자 알파인 스키 금메달 - 역시 쉬프린의 시대네요. 6 file 박순백 2018.11.21 1173 3
3208 새소식/기사 은승표 코리아정형외과 청담동으로 이전 file 박순백 2018.11.20 619 2
3207 ISA 18/19 ISA국제공인 프로자격검정 정시,수시 단체그룹검정 공고 Event schedule in ISA file ISA 2018.11.15 306 0
3206 정보 사진으로 보는 파우더 매니아 워크샵 5 file 정우찬 2018.11.13 607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 165 Next
/ 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