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전 정보 게시판 #2 / 예전 정보 게시판#1

profile
조회 수 2850 추천 수 13 댓글 10

 

 

 

어홍준: 스키레벨2 후기입니다.

일반부에서 시니어부로 옮기고, 자랑할 만한 실력도 아니라서 간단히 넘어 가려고 했는데, 예상외로 많은 축하 해주신 분들께 감사도 드리고, 영문 모르는 폐친분들께 설명도 드리고, 10년간 5회(인지 6회인지 혼동될) 동안 도전하면서 가족, 친구들에게 끼친 민폐에 사과도 드릴 겸해서 후기로 답장을 드립니다.

레벨2는 대한스키지도자연맹에서 시행하는 강사시험에 합격한 사람에게 부여하는 자격증 입니다. 실력에 따라 레벨1에서 레벨4(금년에 신설)가지 있고, 숫자가 높을 수록 등급이 높습니다.

자기 동영상에 만족하는 스키어가 아무도 없고, 시험때만 되면 줄어드는 실력에 매번 아깝게 떨어졌다고 자기 최면을 걸어온 터라 몹시 부끄럽긴 하지만, 이해를 돕기 위해 동영상도 같이 올립니다. (이하 반말체입니다)

 


 

2007년 레벨1을 취득한 다음해에 준강사(당시 레벨2명칭) 시험에 응시한 이래, 같이 시험친 수십명의 지인들이 레벨2에 합격하는 동안 혼자서 깨닫지 못 하고 있다가 점차 알아간 사항들을 정리하면 아래와 같다.

1. 레벨2 검정은 스키지도자를 뽑는 시험이고, 자기가 어떤 느낌으로 타고 있다는 것 보다 남들에게 어떻게 보이는지가 중요하다. 
2. 각 종목의 요구조건이 제대로 표현되는지 확인하기 위해 수시로 비디오 촬영을 하는 것이 좋으며, 실내에서 거울을 보면서 연습하는 것도 많은 도움이 된다. 
3. 미세한 동작변화를 멀리 있는 심사위원석에서 못 볼 것 같지만 생각보다 잘 보이며, 찰나의 실수도 번개같이 잡아낸다.
4. 정면 멀리 심사위원석에서 보는 모습과, 후면, 측면이나 가까이서 보는 모습은 아주 다름.(역시 영상을 꾸준히 찍어서 봐야 함)
5. 실수를 줄이려면 부단히 연습하고 피드백 받는 방법밖에 없다. 스키학교 2~4년차들이 합격하는 걸 보고, 팔이 안으로 굽는다는 생각을 할 수 있는데, 그들이 10년 이상 탄 일반인보다 스키탄 시간이 훨씬 길고, 서로 꾸준히 피드백을 하면서 탄다.
6. 다양한 설질에 대한 대처능력이 필요하다. 카빙, 숏턴, 기초 기술 막론하고 아이스반, 강설, 습설에 상관없이 잘(?) 탈 수 있어야 한다. 
7. 시험기간 동안 체력안배가 아주 중요하다. 힘이 빠져서 실력 발휘를 못하는 경우가 비일비재.
8. 위 모든 조건이 필요없는 천재들은 항상 있다. ^^

준비과정의 노력은 응시자 모두 대단하기 때문에, 실기 여섯과목 동영상별로 설명을 덧붙여서 개인의 소감을 남긴다.

응시 순서 대로 1일차 모글(-1)-카빙롱턴(-1)-스템턴(0), 2일차 게이트(+6)-스탠다드패러랠(+1)-스탠다드숏턴(+1)
합계 +6으로 합격.

만감이 교차한다. 이제는 중급자라고 떳떳이 말할 수 있어서 좋고, 크고 작게 조언해주고 도와준 많은 선후배들에게도 감사하다. 레벨4가 생긴 마당에 레벨2는 어떤 사람들에게는 별거 아닐 수도 있지만, 10년만에 취득한 본인은 감회가 남다르다. 앞으로 자격에 떳떳한 스키어가 되도록 더욱 정진해야겠다.

#폴라리스 #천마산리스트 #AllAboutSki #Spo10 #실버드래곤

c_1.pn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Atachment
첨부 '1'
 Comment '10'
  • profile
    한상률 2018.03.06 15:57

    축하합니다.


    참고로 이 분은 레벨 1 취득 전에 미국에 있을 때 NASTAR RACE에 참가하며 레이싱을 한 경력이 있습니다. 세월이 흘렀어도 그 가락 어딜 안 가는군요. ^^

     

     

    참고 링크:

    https://www.nastar.com/

     

     

     

  • profile
    고성애 2018.03.06 20:10
    자세히 내가 시험 보는 것처럼 열심히 보았어요. 오승준 인터스키스쿨 때 모두들 슈템턴과 패러렐은 90도 각도가 되게 다운을 해야한다고 하던 일이 새삼 떠오릅니다. 아주 멋지게 해 내셨어요.

    한가지 모글부문인데 저렇게 탔는데 -가 나왔다는 건 좀 이해가 가지 않아요. 수없이 모글 시험 보는 걸 봤지만, 저 정도로 탔다 하면 모두 + 이상은 나왔었거든요.

    그간 고생 많으셨습니다.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어홍준 준강님!
  • ?
    휘파람스키어 2018.03.07 09:17

    준강 슈템이 전반모으기 아니었던가요?

     

    영상은 후반모으기인 듯해서요.

  • ?
    손수헌 2018.03.07 10:33
    이번 검정부터 바뀌었습니다.... 레벨 1과 같이 후반모으기 입니다... 용어도 "스템턴"으로~~
  • ?
    휘파람스키어 2018.03.07 12:28
    아하 감사합니다
  • ?
    조일희 2018.03.07 16:28

    와우 멋지세요

    레벨2..

    제 지인들도 이번에 도전했는데 잘 않되신분들이 많습니다

    물론 저는 용기도 실력도..몸도 않되서 참가를 못합니다만

    레벨2

    생각보다 힘든 과정을 합격하셨네요

    축하드립니다.

    와우~~~~

  • profile
    도현진 2018.03.07 18:02

    다시한번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_^*

    역시 게이트에서 고득점을 획득하셨군요 ㅋ

    이젠 자유롭게 잼나게 스킹을 즐기시기 바랍니다. ㅋㅋ

  • profile
    강정선 2018.03.07 23:42

    음~~  득점표 자세히 보니 어박사님이 게이트 체질..ㅎㅎ

     

     팀 스카우터 파견 해 봐야겠네요..^^

  • ?
    백종민 2018.03.08 08:55

    이야 어박 축하 ^^

  • ?
    김랑호 2018.03.08 15:29

    어박 대박 ^^

     

    역시 노력은 배신하지 않는구만. 그동안 고생 많았고 진심으로 축하해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정보 18/19 시즌 스키 행사 스케줄 - 단체, 업체 등의 모든 행사 댓글 제보 3 file 박순백 2018.07.03 2418 0
166 KSIA 박재혁 전 부회장, 새로운 KSIA의 회장으로 당선 1 file 박순백 2018.06.22 2023 1
165 KSIA 박재혁 현 KSIA 부회장, 회장선거 후보자로 등록 file 박순백 2018.06.14 1808 0
164 KSIA 대한스키지도자연맹 회장 선거 일정 공고 - 06/11(월)~06/12(화) file 박순백 2018.06.08 1822 0
163 KSIA 대한스키지도자연맹 회장 선거인단 후보자 모집안내 file 박순백 2018.06.01 1991 1
162 KSIA 2018/2019 시즌 업무 협약식(K.S.I.A. & 휘닉스 평창) file 박순백 2018.05.29 2602 1
161 KSIA KSIA 데몬스트레이터 명단 10 file 박순백 2018.04.26 4916 3
160 KSIA 17/18 KSIA 기술선수권대회 후기 지난 2월 27일 ~ 3월 1일 웰리힐리파크에서 개최된 쿠첸컵 기술선수권대회에 다녀왔습니다. 궂은 날씨 속 참가하여 잘 타는 분들 스킹도 구경하며 이것저것 느낀 ... 10 서정우 2018.03.07 3456 10
» KSIA [어홍준] KSIA Level 2 합격기 - 10년 공들인 레벨 투 어홍준: 스키레벨2 후기입니다. 일반부에서 시니어부로 옮기고, 자랑할 만한 실력도 아니라서 간단히 넘어 가려고 했는데, 예상외로 많은 축하 해주신 분들께 감... 10 file 박순백 2018.03.06 2850 13
158 KSIA [김현민 인터스키스쿨 ] 김현민/추주연 데몬의 레벨2 대비 모글 원포인트 레슨 영상 1 file 박순백 2018.02.23 1172 5
157 KSIA 인터스키는 한국이 중국보다 선진국이라고 해도 좋을 듯.^^ 7 file 박순백 2018.02.09 2262 8
156 KSIA 전국주니어스키기술선수권대회 - 2018/01/22~23 스타힐리조트 file 박순백 2017.12.21 596 0
155 KSIA KSIA 17/18 시즌 행사일정 안내 1 file 박순백 2017.11.17 1061 1
154 KSIA [감사 인사] 부츠 터지도록 스키 타던 꼬맹이가... 6 file 황성민 2017.04.19 6155 12
153 KSIA 조카 윤정이가 KSIA 데몬스트레이터가 되다. 16 file 박순백 2017.04.17 9382 12
152 KSIA [스포츠 조선-2017/02/27] 국내 스키동호인 최대 축제 "스키기술선수권대회" 1 file 박순백 2017.03.09 3054 1
151 KSIA 쿠첸컵 기술 선수권 대회 기념 스키지도자연맹 회원(레벨1 이상) 대상 쿠첸 제품 프로모션 소식 쿠첸 회장님이 스키협회 부회장님이랍니다. 지도자 대상으로 통 크게 쐈습니다. ^^ 쿠첸 전 제품 대상 50% 할인으로 1인당 1개씩 구입 가능하답니다.   참고로, ... 10 한상률 2017.03.02 2523 0
150 KSIA 두 선수가 이렇게 점수가 10점이나 차이가 날까요??? 내용을 삭제 하겠습니다. --- 본 건과 관련된 연맹의 공지가 있네요. 참고하세요. http://www.ksia.co.kr/solution/bbs/board.php?bo_table=notice&wr_id=744 20 전선표 2017.02.27 5826 13
149 KSIA 16/17 KSIA 행사 일정 안내 file 박순백 2017.01.11 1703 0
148 KSIA 변경된 KSIA 레벨1 진행 방식입니다. 1 file 김기태 2017.01.11 2454 0
147 KSIA 2018 평창동계올림픽 알파인 종목 경기전문인력 2차 모집 공고 file 박순백 2015.08.03 2656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