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스키장 정보란: [1], [2], 해외 스키장 정보: [1], [2], 김도형의 미국 스킹 후기, 클럽메드 야불리 원정 후기들

해외
2017.06.25 23:39

하쿠바 (Hakuba)

profile
조회 수 655 추천 수 5 댓글 1

일본 중부 산악지대 북알프스 산기슭에 속하는 하쿠바는 3,000m 이상의 고봉이 즐비한 인구 9,000명의 산악마을로 하쿠바 연봉은 일본의 지붕이라 불리며 스키어와 산악인들을 매료시켜 왔다.

1998년 나가노(Nagano) 동계올림픽의 개최로 전 세계에 알려진 하쿠바는 겨울에는 스키의 고장으로, 여름에는 골프와 등산, 트래킹으로 연중 다양한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천혜의 장소이다.

나가노 지역은 홋카이도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스키장을 보유하고 있고 양질의 눈을 자랑한다.

하쿠바 시내를 구경하다 보면 유럽의 휴양지들을 많이 모방하여 관광산업을 발전시키려는 흔적들이 다방면에서 눈에 띈다.

깔끔한 휴식공간도 만들고 지역 특산물이나 녹차도 제공하면서 홍보는 물론 마을의 역사자료실도 구비하여 지역의 특장점을 부각함은 물론 다음에도 관광객이 재방문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 그들의 서비스정신은 우리가 많이 배울 부분도 많은 게 사실이다.

난 작은 온천에 머물렀는데 저녁에 노부부가 정성껏 음식을 준비하여 내놓은 밥상을 보고 미안할 정도로 먹기가 아까웠다. 스시와 와규,여타음식이 정말 먹음직스럽게 정성이 드러나 보인다.

하쿠바에는 8곳의 스키장이 있는데, 핫포네(Happo One), 하쿠바고류(Hakuba Goryu), 하쿠바 47(Hakuba 47), 이와 다케(Hakuba Iwatake) 등으로 총 110 Lifts, 139piste를 자랑한다.

여유롭게 스킹을 즐기려면 1주일 정도는 잡으면 좋을 듯하다.

동경에서 출발할 경우 여행사마다 다양한 패키지가 있으니 스케줄을 잘 잡아 예약을 반드시 하는 것이 중요하다. 시즌에는 호텔이 부족하기 때문에 미리 한국에서 예약하고 출발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패키지 버스는 주로 신주쿠나 이케부쿠로역 등 지하철역 주변에서 전국의 스키장으로 출발한다.

이곳은 십여 년 전에 방문하였는데 그 당시 난 일본에서 골프채를 수입하는 사업을 하는 중이었다.

그 일본 회사는 본사와 공장이 도야마에 있었는데 내가 하쿠바를 간다 하니까 회장이 직접 차를 몰고 하쿠바에 와서 당일만 타고 갔는데 환갑이 지난 양반이 50대 초반인 나보다 훨씬 잘 타고 젊은이 못지않게 날아다니는 모습에 기가 꺾여버렸다.

난 1976년에 처음 스키화를 신었지만 이 양반은 1955년부터 탔다고 하니 이유를 알 만했다.

800여 곳의 스키장, 2400곳이 넘는 골프코스를 보유한 일본, 이에 비해 척박한 환경에서 운동하는 우리 선수들을 보면 눈물이 난다. 그러나 그들에 비해 우리 선수들은 용기와 끈기에선 그들보다 앞서있고 불굴의 투지로 노력하는 모습에 동계스포츠 미래는 밝다 하겠다.

선구자 임경순선수 이래 특히 알파인 스키 간판 정동현 선수의 오스트리아 FIS 월드컵 제페, 이채원 선수의 끊임없는 투지, 스키 황제 허승욱 선수 등의 노고를 잊으면 안 될 것이다.

특히 허승욱 선수는 내가 92년 방문했던 호주 드레드보(Thredbo)코스에서 우승하여 흥분했던 기억도 난다.

 

mbc 041.jpg

 

mbc 425.jpg

 

mbc 440.jpg

mbc 117.jpg

 

Hakuba471.jpg

 

Hakuba472.jpg

 

HakubaGoryu.jpg

 

HakubaGoryu1.jpg

 

Happo-One1.jpg

 

mbc 165.jpg

 

mbc 241.jpg

 

mbc 316.jpg

 

mbc 416.jpg

 

Hakuba5.jpg

 

mbc 001.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1'
  • profile
    신호간 2017.06.26 12:53

    문병천 선생님, 올리시는 글과 사진 잘 보고 있습니다. 덕분에 잘 몰랐던 곳의 스키장 구경 잘 하고 있습니다. 정말 많은 곳을 다니셨네요. 출장으로 가서 스키장까지 간다는 게 많은 시간과 노력을 투자해야 할텐데 부럽기도 하고 대단하십니다.

    글을 읽어보면 대략 언제쯤 가셨을 거라는 걸 유추하기가 좀 어려운 부분이 많은데요. 수고스러우시겠지만, 대략적인 연도를 같이 알려주시면 어떨까 하구요. 읽을 때마다 그냥 궁금해서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5367 해외 홋카이도 루스츠스키장 현재상황 newfile 김영석 2019.03.23 74
5366 기사 용평 리조트 사망사고 11 송지혜 2019.03.18 3277
5365 해외 홋카이도 루스츠스키장 정보 2 updatefile 김영석 2019.03.18 666
5364 해외 프랑스 뜨와발레 스키투어 2 2 file 곽영상 2019.03.18 468
5363 용평 용평 영하 7도 그리고 폭설 현장. 이민성 2019.03.16 1605
5362 하이원 강원랜드의 아침, 오후 2 file 김혁 2019.03.16 761
5361 하이원 하이원 폭설 번개 file 김혁 2019.03.16 1148
5360 용평 용평 대설 2 file 김태훈 2019.03.16 677
5359 해외 프랑스 뜨와발레 스키투어 1 file 곽영상 2019.03.15 502
5358 용평 3월 9일 용평 다녀왔습니다. 서종필 2019.03.14 532
5357 곤지암 이번 시즌 곤지암의 패착 15 송혁 2019.03.11 3234
5356 용평 3월 8일 용평 이민성 2019.03.09 908
5355 용평 3월7일 용평 이민성 2019.03.07 1020
5354 해외 맑은 하늘 아래 가족 같은 G.O들과 함께 보낸 클럽메드 토마무 5박 6일 이야기 25 file 지정백 2019.03.06 1164
5353 스타힐 [2019/03/03 일] 폐장일의 스타힐모글러브 쫑파티 및 모글 스킹 24 file 박순백 2019.03.04 1307
5352 용평 3월1일 용평 확실한 설질 2 이민성 2019.03.01 1893
5351 스타힐 40년 만에 찾은 스타힐리조트(구 천마산스키장) <크라우드 펀딩하여 천마산스키장을 인조잔디 스키장으로> 9 file 이정재 2019.02.27 1613
5350 [2019/02/24 일] 형주의 두 번째 스킹, 나아진 정아의 스킹 모습, 그리고 오후의 모글 코스 14 file 박순백 2019.02.25 1033
5349 대명비발디 시즌 Off를.... 2월말에 4월 봄 날씨 2 황규식 2019.02.25 1134
5348 해외 스쿼밸리 USA 하이킹 스키하네요~ file 조정환 2019.02.25 39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9 Next
/ 2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