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3342 추천 수 86 댓글 0
2011년 12월 12일 첫 스킹을 하다 스키어와 충돌 하였습니다.
그 후 베어스타운 안전요원에 의해 의무실로 후송 됐구요.
의사분이 부목을 대고 간이 깁스를 해주시더라구요.
그리고 바로 종합병원 응급실로 갔습니다.
그 날이 12일입니다.

다시 깁스를 하고 16일날 입원을 하고 22일날 퇴원하였습니다.
진단서 날짜도 22일로 찍히구요.
베어스타운에 전화했더니 위약금 10%로 내고 환불해준다길래
25일 방문하였습니다.

근데 그 직원말이 시즌 60일을 쳐서 하루에 5000원씩 공제하겠다는 겁니다,.
이말에는 공감을 합니다.
하지만 그 기준이 진단서 찍힌 날짜인 22일이라고 하더군요.
상식적으로 진단서를 그날 바로 끊어 주지도 않고 병명이 나와야 찍어주는데 말이 되지 않는다하니 베어스타운 규정이 그렇답니다.
어이가 없었지만 크리스마스 날이고 다친 몸 이끌고 가서 좋게 말을 할려고해도 그 직원 정말 가관이더군요.
베어스타운 내에 있는 의무실 기록이 있다고 그 날짜 확인해 보시면 되지 않냐 하는 말에 베어스타운 내에 있지만 남양주 백병원 소속이라
베어스타운이랑은 상관 없다 하더군요. 상식적으로 납득이 안갑니다, 베어스타운 의무실은 베어스타운 소속이 아니다,

둘째로 제가 시즌권을 산 곳이 일반 샵에서 샀습니다. 일반 가격보다 조금 더 싸게 구입했죠. 양도도 안됩니다.
제가 계속 열내고 말을 하니까 산 곳이랑 해결하랍니다.
시즌권은 결국 베어스타운에서 발행하는거 아닙니까??

셋째로 저도 열받아서 그럼 제가 시즌권 양도 없이 팔아 버리지 왜 이렇게 왔겠냐구 말하니
그 여직원 저한테 훈계하더구요,. 고객님 그렇게 말하시면 안된다구.
제가 다치고 시즌권 빌려줄 수 있다는 겁니다.
어차피 검사하는것도 베어스타운 직원이 해야될 일 아닙니까? 검사 못해 불이익 받는 걸 왜 저한테 떠넘기려하는지

민원인 상대하는 직원이 그렇게 싸가지 없이 말을 할수가 있다니 정말 베어스타운 고객응대 방식에 놀랍습니다.
언성이 조금 높아지니 남자 직원이 말리더라구요. 다시 전화 주겠다고 . 그 후로 전화 한통 없네요.

베어스타운 배짱 장사한다는 소문은 많았지만,, 이정도 해야 배짱 장사한다는 말은 들을 수 있을꺼 같네요.

그 여직원 이름 김 성희 랍니다.종합민원실에 근무하고 있구요.
베어스타운 배짱장사에 대한 근거를 제시합니다.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72 안경사가 바라본 논란과 진실 4 file 이동국 2014.05.21 2715
171 멀쩡한 사람 바보 만들지 마세요 17 김덕환 2014.05.16 4229
170 이번 논란에 대한 (주)파란인터내셔날의 공식 입장입니다. 신호석 2014.05.15 3198
169 스키돔 - 이러시면 안 되지요. 40 김덕환 2014.05.14 6271
168 유감 우벡스 품질 유감 4 file 정용환 2014.02.27 2270
167 칭찬 스킷조 서비스 정말 훌륭합니다... 김상윤 2014.01.22 1676
166 유감 지산 팔각정을 고객들에게 돌려달라(블루 리프트 고로케집) 2 최준태 2014.01.10 2432
165 시정 요청 소송을 강요하는 젬스포의 피셔 버큠 부츠 / 구매자분 및 예정인 분들 참조 및 조언 바랍니다. 7 file 박님 2013.12.07 3270
164 유감 아토믹...스키장갑 너무 약한 거 같네요. file 김정훈 2013.01.23 3042
163 시정 요청 피셔스키 제조상 결함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file 이성용 2012.03.07 5196
162 기타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최지연 2012.02.12 2382
161 유감 서울 논현동 래드스토어(radstore) 사기당한 느낌을 지울수가없네요. 변정희 2012.02.07 4673
160 시정 요청 스타힐... 흡연구역을 옮겨주세요. 이용준 2012.01.11 2651
» 유감 베어스타운 스키장 배짱장사에 대한 근거. 이동훈 2011.12.30 3342
158 유감 스키월드 논현점 소비자를 진실로 대하라... 이재호 2011.12.28 3342
157 칭찬 스키샵에서의 경험 이진만 2011.12.11 3669
156 칭찬 엔핑 폴, 서비스 정신 file 김충남 2011.12.09 2706
155 칭찬 [감사/칭찬] R샵 부츠 성형(아웃셀) 후기입니다. 김유경 2011.12.05 2969
154 유감 여러분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전창균 2011.10.07 5082
153 유감 문자 내용 올립니다. 전창균 2011.10.08 37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