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감
2011.10.08 01:59

문자 내용 올립니다.

조회 수 3747 추천 수 106 댓글 0

* 이 게시물은 홈페이지 관리자에 의하여 " <a href=zboard.php?id=ski_talk>WCT 스키 사랑방</a>"란으로부터 이동되었습니다.(2011-10-10 10:37)
<hr>

이 일과 관련하여, 여기에 글을 올리라고 하신 것이나..
또한 스마트폰 언급하시면서, 문자내용 공개를 얘기하신 것도 최길성 씨가
먼저 얘기하신 부분입니다.

일단, 실정법과 상식을 어길 수도 있다고 하니, 문자 내용은 내렸습니다.
법 얘기가 나오면, 움츠려드는 소심한 이공계라......-_-
그리고, 반품에 대한 생각은 마지막 문자를 보는 순간 접었고,
필요하신 분께 재 판매하려고 합니다.
반품을 위해 이 글을 시작한 게 아니었습니다.
한상률 선생님의 조언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당사자이신 최길성 씨가 답글을 남겨 주셨으니,
최길성 씨와 주고 받은 문자 내용 첨부하였습니다.
(전화 번호 및 몇 가지 내용은 가렸습니다.)


<저는 제게서 물건 사시는 분들에게는 언제나
"사진과 다르게 하자가 있다면 언제든지 반품을
하세요"라는 말씀을 드립니다. >
-> 문자 내용 보시다시피 " 받아보고 마음에 안 들면 반품하세요"라는 내용입니다.
    사진 관련 내용은 없었고, 최길성 씨와 통화한 것은 반품 문제가 불거진 이후이니
    구두로도 위의 내용을 들은 적은 없었습니다.


<당연히 저는 거래가 성사가 된것으로 알고 새 스키복을 구입하였고
새로 구입한 스키복을 반품하려니 (후에 택을 뜯어서 반품이 안 된다는 군요)
샵에 택배비를 부담해드려야할 것 같아 도의적 책임에서 12,000원의
택배비를 부담해 달라는 취지였습니다>
-> 문자로 약속한 것과 같이, 수리 부분으로 인해 반품 가능성이 있고,
    제가 송금을 토요일 밤에, 물건을 수요일 밤에 받았으니,
    새 스키복의 구매는 조금 말미를 가지는 것이 이치에 맞지 않은지요?
    (물론 제가 새 스키복을 사지 말라할 자격은 없습니다. 전후 사정을 말씀드립니다.)

    이건 제 양심을 속이는 방법이지만, 색상이 아닌 수리 상태 불량으로 반품 요청을 했다면,
    흔쾌히 받아주셨을런지요?
    12,000원정도라고 하셨는데, 처음에 말씀하실 때는 3만 원 정도의 금액을 얘기하셨고,
    그 사유도 새 스키복을 반품하는데 자기도 손해를 보니, 당신도 부담을 하라는 식으로
    얘기하셨습니다. 후에 택배비 비용이라고 얘길하신 거구요.


<업무 중인데 계속 통화를 원해서 답답한 마음에 "그럼 제가 산 새 스키복이라도
사실래요?"라고 말은 했습니다만 이걸 본심으로 받아들이시다니.... >
-> 답답한 마음에 그런 말씀하신 건가요?
    먼저 나이 얘길 꺼내신 것도 답답한 마음에 하신 건가요?
    욕 나온다는 얘기, 뇌구조 얘기도?


<왜 저의 직업과 블로그에 대한 비아냥 거림과 전창균 씨가
저에게 쏟아부은 조롱은 생략을 하셨습니까? >
-> 최길성 씨께서 제가 드린 전화(오후 4:41분 문자이후) 일방적으로 전화를 끊으시고,
    이후(오후 5:09)는 저와 문자만 주고 받았습니다.
    문자 내용(오후 5:10) 중에 "블로그를 보니 하시는 일도 법쪽인 것 같은데"라는
    부분을 얘기하시는 것 같군요.
    그러니, 통화 시에는 직업이나 블로그 내용이 나온 적이 없습니다.
    위의 문자 내용이 비아냥 거림과 쏟아부은 조롱인가요?
    최길성 씨가 올린 글의 링크를 따라 해당 블로그에 들어갔고, 최길성 씨가 오픈한 내용을 보고,
    전 판매자의 신뢰성을 판단하였습니다. 무엇이 비아냥과 조롱인가요?
    나이, 뇌구조, 욕나온다는 얘기.. 최길성 씨의 말이 더 비아냥과 조롱이 아닌지요?


박순백 박사님을 비롯하여, 이 사이트에서 저의 글로 불편함을 느끼신 분들께는 죄송합니다.
문자 내용 중 마지막 제가 보낸 두 개의 문자는 제가 봐도 부끄럽네요.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72 안경사가 바라본 논란과 진실 4 file 이동국 2014.05.21 2734
171 멀쩡한 사람 바보 만들지 마세요 17 김덕환 2014.05.16 4252
170 이번 논란에 대한 (주)파란인터내셔날의 공식 입장입니다. 신호석 2014.05.15 3229
169 스키돔 - 이러시면 안 되지요. 40 김덕환 2014.05.14 6291
168 유감 우벡스 품질 유감 4 file 정용환 2014.02.27 2287
167 칭찬 스킷조 서비스 정말 훌륭합니다... 김상윤 2014.01.22 1687
166 유감 지산 팔각정을 고객들에게 돌려달라(블루 리프트 고로케집) 2 최준태 2014.01.10 2488
165 시정 요청 소송을 강요하는 젬스포의 피셔 버큠 부츠 / 구매자분 및 예정인 분들 참조 및 조언 바랍니다. 7 file 박님 2013.12.07 3302
164 유감 아토믹...스키장갑 너무 약한 거 같네요. file 김정훈 2013.01.23 3056
163 시정 요청 피셔스키 제조상 결함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file 이성용 2012.03.07 5206
162 기타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최지연 2012.02.12 2394
161 유감 서울 논현동 래드스토어(radstore) 사기당한 느낌을 지울수가없네요. 변정희 2012.02.07 4693
160 시정 요청 스타힐... 흡연구역을 옮겨주세요. 이용준 2012.01.11 2660
159 유감 베어스타운 스키장 배짱장사에 대한 근거. 이동훈 2011.12.30 3352
158 유감 스키월드 논현점 소비자를 진실로 대하라... 이재호 2011.12.28 3352
157 칭찬 스키샵에서의 경험 이진만 2011.12.11 3678
156 칭찬 엔핑 폴, 서비스 정신 file 김충남 2011.12.09 2715
155 칭찬 [감사/칭찬] R샵 부츠 성형(아웃셀) 후기입니다. 김유경 2011.12.05 2975
154 유감 여러분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전창균 2011.10.07 5091
» 유감 문자 내용 올립니다. 전창균 2011.10.08 374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