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5361 추천 수 428 댓글 54


* 이 게시물은 홈페이지 관리자에 의하여 " 인라인 토론"란으로부터 이동되었습니다.(2012-05-17 16:55)



지난번 열린 세계대회에서 한국이 종합 2위를 했는데 좋은 성적인가요?
많은 말들이 있는 것 같은데 왜그런지요?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54'
  • ?
    이진우 2006.11.05 23:37
    [ cnvanr@empal.com ]

    안승민님은, 웃기는 코메디같은 행동들에 대해 제가 보통이 아닐거라는 생각에 포기했었지요. 아마 손구락 아프고, 정신건강에 해로워서 그럴거라고 생각했는데, 그런데 댓글을 또 달더군요. 그런 말과 행동이 다른,전력이 있어서, 꼬리내리는 것이 아니라. 댓글이 또 달릴 거라는 의미였지요. 그리고 제 생각이 틀리지 않았음이 위의 댓글이 증명을 하고 있구요. 제가 세계 대회 결과에 대해 관심 있냐고 물었는데, 대답은 관심있다로 해드리죠. 줄곧 목적을 상실한 댓글은 지양하자는 의미의 댓글을 단 것에서도 알수가 있죠. 상대방은 무조건 틀리고 나쁘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라,어떠한 입장을 가지고서 그 입장을 변론하면서 토론으로써 결과를 도출하는 과정에 있는데, 어떤 상황의 과정에 있는 일을 가지고, 웃기다느니,포기라느니,손가락이 아프니, 정신건강이 어쩌니, 꽉막혔다느니, 고지식하다느니,워낙 똑똑하다느니, 그런 말을 한다면, 실제 목적했던 토론보다는 어떤 이유로,어떻게 하면 지금 열거한 단어들을 써먹을 수 있을까하는 핑계로 자꾸 목적을 상실한 댓글들을 이어가고 있구나하는 생각이외는 들지 않는군요. 질문한 대답은 하지 않고 말이지요. 고대현님이야, 머리 나뻐서 대답을 못한다고 하지만, 안승민님이야 왜 그러는지 모르겠군요.
  • ?
    김진우 2006.11.06 02:34
    [ mattsorum@naver.com ]

    이 토론글과 댓글들 모두 삭제되었으면 좋겠네요... 솔직히 전부 읽어보지는 않았지만 어느순간부터 토론이 아닌 시시껄렁한 포털사이트의 악플들이 생각나네요... 고대현님이 이진우님에게 악플달았을때 이진우님이 조금 참으시고 고대현님이 토론에대해서 너무 흥분안 않햐셨어도 이런 글들은 없었을것 같은데... 뭐 제 생각일뿐입니다...
    이 토른의 댓글마지막은 이진우님과 고대현님이 서로 사과하는 댓글이었으면 합니다... 아니면 첨에 예기한것터럼 삭제되었으면합니다..
  • ?
    한홍희 2006.11.06 12:15
    [ hstein@dreamwiz.com ]

    댓글이 삭제되어야 할 필요도 없고 삭제되지 않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한 번 내뱉은 말은 주워담을 수 없는 것이니까요.
    그리고 제가 보기엔 이진우 님이 사과할 이유는 전혀 없다고 생각되네요.
    아쉬운 것은 좋지 않은 모습이 아니라 본문의 주제 대해 제대로 의견 교환이 되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 ?
    박승도 2006.11.15 00:05
    [ astosa@hanmail.net ]

    ㅎㅎㅎ 참 재미나게 읽었습니다. ㅋㅋ

    선수들 죽어라고 뛰어 고생해서 얻어낸 결과를
    어찌 손가락가 눈팅으로 평가하려 하시나요.
    힘 남아돌면 쿠션이나 하고 지상훈련 하자구요^^ 이진우 선생님 계속 인라인 타시나요?
    몇 년전 그 실력이시면 않됩니다. 다른 분들은 이진우 선생님이 말뿐 아니라 인라인인도 잘 탄다고 생각합니다.아직 그때 그대로라면 배반, 배신입니다.대화 실력도 글 솜씨 만큼 되었다면 하고 생각해 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612 세미 커스텀과 풀 커스텀의 차이점? 2 이토토 2006.12.16 6150
611 안동(경북)에 이런 일이 있습니다. 9 송승희 2006.11.30 7072
610 밑에 "놀라운 레이싱제품"에대한 오해를 풀만한 [설명] 1 최선진 2006.11.23 6058
609 놀라운(?) 레이스용 풀셋 제품 96 박순백 2006.11.03 14999
608 인라인 마라톤대회 활성화를 위한 방안... 9 조용두 2006.10.18 6912
607 인라인 마라톤에서의 인라인 패트롤의 활동 범위는 어디까지인가? 5 지민구 2006.10.06 5399
606 인라인 베어링 가격의 적정성은? 12 서정선 2006.09.28 7989
605 KCI와 생활체육3급 3 박희석 2006.09.27 5446
604 세라믹 베어링과 일반 베어링을 비교하려면?? 8 황인규 2006.09.27 6781
» 세계대회 한국의 성적은 잘 한 건가요? 54 최성택 2006.09.27 5361
602 인라인 스케이트의 지상고에 관하여 26 한홍희 2006.09.22 6015
601 1084에서 84mm 휠은 어떤 역할을 하나? 10 김가희 2006.09.20 5717
600 [re] 1084에서 84mm 휠은 어떤 역할을 하나? 2 김가희 2006.09.27 3280
599 인라인이 완구? 6 백승규 2006.09.19 4475
598 알코 프레임에 대하여~` 17 file 김성환 2006.08.31 5799
597 인라이너 분들께서는 "로드"의 의미와 도로주행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요? 9 김종인 2006.08.25 4755
596 운동에 따른 사람들의 성격? 10 김가희 2006.08.22 5117
595 대회 관련 시드 배정에 대하여.. 여러 분들의 답변을 얻을까 합니다. 2 박익수 2006.08.22 4207
594 카본? 마그네슘? 알미늄? 3 백승규 2006.08.16 7076
593 전국 인라인 동호회 여러분께 고함 - 힘을 주십시요!! 3 file 손인용 2006.08.05 48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