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이 게시물은 홈페이지 관리자에 의하여 " 인라인 토론"란으로부터 이동되었습니다.(2012-05-17 16:55)



안녕 하세요.............

여러 인라인너 분들 하반기를 맞이 하여.. 대회 참가와 연습에 열을 올리고 계시겠네요..

앞으로 국제 대회및 트랙 대회 마라톤 대회가 10월 말까지 계속 열릴계획 인가 봅니다.

저는 마라톤 대회 시드 배정에 대하여.. 여러분들의 의견을 듣고 자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대회 에서 보면  경쟁과 비경쟁으로 나누어 지는데.

어떤 사람이든지 누구 보다 잘 타고 싶어 하는 심리와 이기고 싶은 경쟁 심리가 있기 바련 입니다.

대회에서는 경쟁 심리가 발동하는데..  그런 욕구를 충족 시켜 주고자 대회 계최측에서

시드 배정을 실시 하고 있습니다.. 즉 잘타는 사람들의 기록을 받아서 그사람들만 분류 하여

실시하는 운영 방식 인데요..  시드 배정을  실시한 대회를 보면   전주대회 인천 대회
MBC대회 K2대회 ..등등 있습니다..

현재 시드 배정 방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1.  대회 기록증을 참고로 일정한 인원을 선별한다.

   2. 배번을 다르게 하여 구분을 지은다.

   3. 대회 당일 따로 줄을 세운다.

   4. 따로 줄을 세운뒤 바로 뒤에 시드배정 받지 않은 자와.. 같이 행진을 시킨다.
      ( 전주대회, 군산대회...등... 같이 기존에 행진을 시켰음)
         일산 마라톤 대회에서는 시드와 아닌자와. 따로 행진 시켰음

   5. 출발시 같이 출발 시킨다.


문제를 제기 하고 시픈 부분은 4번째 항입니다.

시드 배정을 받기위해서 좋은 기록을 내야 하고 그 기록으로 남보다 먼저 출발선에

서 있기 위해서 기록을 제출하고 노력 하는 것인데... 여기에서 서로 뒤석여 버리면

시드 받기 위해 노력 한건 헛수고가 되버리는 셈이지요.... 2004년 전주 대회에서

시드 받은 자와 안받은 자와 뒤석여서 결국은 어찌 하지 못하고 그대로 출발 시킨

예가 있습니다.. 또... 군산 대회 1회도 전주와 같은 설례였구요...

여기에서 시드 받지 못하는 분들의 반발이 있을 것이라 생각 합니다..

전주대회 당시 시드 받지 않은 분들이 새치기가 상당히 심했고

대회 운영측에서 도저히 어찌 못했습니다..  

이번 전주 대회는 저같은 경우 뒤섞이는 부분이 신경 쓰여서 오픈 부로 신청 했습니다..

제2회 군산 대회에서 참가 신청을 해달라고 문자가 오더군여....
          ---> 그래서 시드 배정자에 대한 내용을 알려 달라 요청 해놓은 상태 입니다.
                  즉, 행진만이래도 시간을 두고 따로 해달라 했습니다..

여러분들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찬성 표와............ 반대표에 냉정한 의견 부탁 드립니다.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2'
  • ?
    나원규 2006.08.23 11:23
    [ afagom@gmail.콤 ]

    아주 간단한 문제입니다.
    출발 시간을 달리하면 됩니다. 다만 10분이라도요.
    (계측하는 분들이 난색을 표하시려나-허나 얼마든지 가능한일. 다만 귀챦을뿐)
    그리고 이시점에서 주장하는 것.
    시드배정 안 받는 일반참가자의 권리와 혜택을 지켜달라!
    즉 참가비를 할인해 주던지
    추첨 경품을 많이 늘려 주던지
    경쟁 참가자의 참가비를 인상하시던지. (무분별한 시드 요구를 억제하기 위해서는 이것이
    제일 적당해 보입니다. 6만원선이면 적당하지 않을까? 경쟁과 시상을 위한 비용인 것입니다.)

    일반 참가자의 참가비 모아 시드 배정된 분들 순위 상금 주는것, 별로 명쾌하지 못합니다.
  • ?
    복민우 2006.08.24 07:08
    [ bmu1004@paran.com ]

    시드배정한 이유가 뭘까요~???출발 인원수 과다로 인해 야기된 문제라고 봅니다..
    저는 시드배정보다는 일반 부와 오픈부를 따로 출발 시키듯 장년부를 시간차를 두고 출발 시키는것이
    타당 하다고 보는데요..물론 생각보다 많은 인원일때는 예외로 보면 되겠습니다
    즐거운 인라인 하시길..........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612 세미 커스텀과 풀 커스텀의 차이점? 2 이토토 2006.12.16 6150
611 안동(경북)에 이런 일이 있습니다. 9 송승희 2006.11.30 7072
610 밑에 "놀라운 레이싱제품"에대한 오해를 풀만한 [설명] 1 최선진 2006.11.23 6058
609 놀라운(?) 레이스용 풀셋 제품 96 박순백 2006.11.03 14999
608 인라인 마라톤대회 활성화를 위한 방안... 9 조용두 2006.10.18 6912
607 인라인 마라톤에서의 인라인 패트롤의 활동 범위는 어디까지인가? 5 지민구 2006.10.06 5399
606 인라인 베어링 가격의 적정성은? 12 서정선 2006.09.28 7989
605 KCI와 생활체육3급 3 박희석 2006.09.27 5446
604 세라믹 베어링과 일반 베어링을 비교하려면?? 8 황인규 2006.09.27 6781
603 세계대회 한국의 성적은 잘 한 건가요? 54 최성택 2006.09.27 5361
602 인라인 스케이트의 지상고에 관하여 26 한홍희 2006.09.22 6015
601 1084에서 84mm 휠은 어떤 역할을 하나? 10 김가희 2006.09.20 5717
600 [re] 1084에서 84mm 휠은 어떤 역할을 하나? 2 김가희 2006.09.27 3280
599 인라인이 완구? 6 백승규 2006.09.19 4475
598 알코 프레임에 대하여~` 17 file 김성환 2006.08.31 5799
597 인라이너 분들께서는 "로드"의 의미와 도로주행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요? 9 김종인 2006.08.25 4755
596 운동에 따른 사람들의 성격? 10 김가희 2006.08.22 5117
» 대회 관련 시드 배정에 대하여.. 여러 분들의 답변을 얻을까 합니다. 2 박익수 2006.08.22 4207
594 카본? 마그네슘? 알미늄? 3 백승규 2006.08.16 7076
593 전국 인라인 동호회 여러분께 고함 - 힘을 주십시요!! 3 file 손인용 2006.08.05 48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