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성애의 Naver 블로그 "디카로 그리다", 캐시미어 코리아 블로그, 캐시미어 코리아 쇼핑몰
조회 수 675 추천 수 0 댓글 0

원전: [Octber 29, 2014]


가을이 하나 둘 영글어 갑니다.
유난히 보내고 싶지 않은 가을이지만, 문 밖엔 내 가슴을 뛰게 하던 하얀

눈으로 온 세상을 새하얗게 채색해 갈 겨울이 차가운 손을 내밀고 있네요.


외암 마을은 옛 것들이, 특히 서민의 생활상들이 고스란히 남아 있어 특별

히 좋았어요. 꾸미지 않은 그대로의 멋들이 살아있는 귀중한 곳이에요.


603648_797620586945867_5814226273833771991_n-1.jpg


1383276_797620530279206_291137427179366378_n-1.jpg


10505414_797620516945874_8475788863095609972_n-1.jpg


1551585_797620560279203_3725910588339124425_n-1.jpg


* 감 껍질은 말려서 그냥 먹기도 하고 차로 끓여 먹기도 하더군요.

* 얼마전에 갔던 아산 외암마을. 고추를 다듬고 계시던 이 집 할머니께서

주신 홍시를 맛 보았는데 정말 달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