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06.04.26 18:01

오해^^

조회 수 45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34) 제목 : 오해^^ / 박순백 - 2006-04-26 18:01:13  조회 : 3928 



오늘, 아버지 49재에 다녀와 회사에 나왔다.
그런데 PPC의 스케줄러가 이런 메시지를 던졌다.



처음에 헷갈렸다.
스케줄러가 무슨 얘기를 하는 건지 모르겠어서 혼동한 것이다.
맨 위에 "지연"이라고 쓰여 있었다.

'오늘이 지연이와 관련된 무슨 날이지???'하는 생각,
'지연이와 관련된 날인데, 아버지 49재였었나?'하는 생각도...

근데, 이 날은 지연이의 생일도, 지연이가 떠난 날도 아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지연이와 관련된 날이 아니다.

그러다가...
'아하!!!'

알았다.
그 "지연"은 Delayed의 의미였던 거다.-_-
아침에 알려준 아버지 49재 관련 메시지에 대해서 내가
해제도 않고, 연기도 않은 채로 열어보질 않았더니만,
자기 스스로 계속 "지연"시키고 있었던 것이라는 걸...


'오해였어.'^^;

 

From : 211.45.66.133

 

 

 

 

안성욱 사진을 볼 때 마다 제 딸과 참 많이 닮았다는 생각을 합니다. 이기적인 생각이겠지만, 따님에 대한 글을 읽을때 마다 제 딸에게 좀 더 잘해줘야 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감사합니다. 2006/05/14 20:53:19
210.103.103.33
x
고진영 그런 '오해'를 할만도 한것이.. 가족사와 관련된 알림창에 '지연'이라고 떴으니.. 아빠 마음 속에 언제나 딸이 있기에 생길 수 있었던 아련하면서도 훈훈한 '오해'였네요...^^ 2006/12/13 11:05:26
211.45.66.207
x
유흥선 '꿈엔들 잊힐리야'... 이 게시판에 와서 글을 읽을 때마다 그 애절함이 마음으로 전해오는 것 같습니다. 아픔을 상상하기도 어렵겠습니다만, 그 시리도록 사무친 애절한 사랑이 언젠가는 좀 더 승화되어지기를 염원해 봅니다. 2007/04/23 06:48:23
211.37.28.102
x
김수일 천국에 있는 지연이는 아버지에게 할아버지를 만났다고 메세지를 보낸거같군요... 2010/11/19 11:57:00
119.201.120.226
x

 

Who's 박순백

profile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37 흔적을 지우려면... 박순백 2001.07.02 2288
136 혜성처럼... file 박순백 2004.06.14 8127
135 현근이의 일기 박순백 2001.07.20 2854
134 행복한 시간의 길이(length) 박순백 2001.08.10 2634
133 해 줄 수 없는 일 박순백 2005.10.17 3688
132 항상 난 결혼 기념일을 잊는데... 박순백 2003.04.22 6558
131 함께 가자고 했는데... 박순백 2001.07.12 2127
130 한계령에서 돌아오던 길에... 박순백 2001.07.09 2525
129 한계령에 가면... 박순백 2001.07.07 2348
128 한(恨)으로 남으리라. 박순백 2001.07.25 1793
127 표현하지 않는다면... 박순백 2001.06.20 3841
126 추억은 아름다우나 돌이킬 용기가 없다. 박순백 2001.10.09 2971
125 추억으로 그리운 곳 박순백 2001.09.11 2385
124 추석을 맞아 지연이 곁을 찾았으나... 박순백 2001.10.04 2571
123 처음이자 마지막 메일 박순백 2002.09.16 5012
122 집터가 안 좋아서??? 박순백 2001.07.11 2551
121 지천명(知天命) 박순백 2002.02.28 3730
120 지연이의 빈자리 - 1 박순백 2001.07.18 2605
119 지연이의 빈 자리 - 2 박순백 2001.07.23 2116
118 지연이의 동호회 "자기 소개" 박순백 2001.07.03 395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