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윤세욱 칼럼(Who's Phillip Yoon?), 조용훈 칼럼, [PC-Fi 가이드]

황준의 블로그, 장현태의 블로그, 창고란의 오디오, 갤러리란의 오디오
실용 오디오, 와싸다, 소리 오디오, 누리안 비상, 케이블/진영공구, 진공관 구입, 이치환 교수의 아날로그보이스

수리: CDP/CDT 나돈주(부천) 010-2723-7411, 하이파이전자수리 김명운 010-3781-2712(남양주 진접읍 장현로147번길 1), 진공관 앰프 등 이상훈(전북 진안) 010-9009-0760, , 황홍락(강서) 010-5695-5560, 참소리(부천) 011-9922-8123


오디오 잡설
2020.03.02 12:51

홍콩의 아가씨

profile
조회 수 396 추천 수 0 댓글 3

금사향이란 원로 가수가 부른  홍콩의 아가씨란 노래가 있습니다

 

이 노래는 약간의 비음 즉 코맹맹이 소리를 내면서 간드러지게 불러야 제맛인 노래입니다

 

이 곡만 들으면 머리속에 뚜렷하게 생각나는 어린시절의 기억이 있는데,

 

지금은 초등학교지만 제가 어린 시절에는 일제시대의 영향을 받아서 국민학교라고 불렀습니다 (인민학교라고 안 불린 게 다행인지도...)

 

오래돼서 기억으로는 연도도 가물 가물하지만 아마 국민학교 2학년이나 3학년 무렵이었을 겁니다

 

학기 중간에 담임 선생님이 웬 학생 하나를 데려오더니 전학생이라고 소개를 시키는 겁니다.

 

제 기억에 그 친구는 좀 남달랐는데 그 이유가  일단 좀 세련된(?)  멜빵 반바지에 구두 같은 것을 신고

 

까까머리나 상고머리가 대부분인 우리 친구들 사이에서 특이하게  여자나 할 법한  바가지 머리를 하고 있었습니다 

 

가수 신동의 머리 같은 것이죠

 

(아마 그 친구의 모친이 좀 유행을 아셨는 듯...)  그리고 자기 소개를 하라고 하니   자기 이름은 김영결이라고 하고 (이름도 좀 특이함)

 

서울에서 전학 왔다고 합니다 ( 아마 부모님의 직장 때문인 걸로 추정)   

 

선생님이 시켰는지  급우들 중에서 누가 시켰는지 모르지만  인사 치례로 노래 한 번 해봐라 하니

 

잠시 머뭇거림도 없이 낭랑한 노래를 불러 젖힙니다 - 무슨 노래가 나올지 궁금했는데 -  그 때 부른 것이 바로  홍콩의 아가씨였습니다

 

마치 준비하고 있었다는 듯이  낭랑한 목소리로 아주 잘 불렀다는 기억이 있습니다

 

(아니 저런 노래를 어린 학생이 부르다니... 제 맘 속으로는 충격이었습니다)

 

그 사건 이후로 서울서 왔으니 대구 촌놈들이 조금 관심을 가지는 것은 당연했으나  조금 지나니  친구들 사이에 묻혀서

 

별로 튀어 보이지 않았습니다

 

확실하진 않지만 이게 74-75년도에 있었던 일이지만  지금은 어딘가 잘 살고 있겠죠,  잠시 지나친 인연이지만 궁금하구나 친구야

 

74-75년도에  대구 수창국민학교에 전학왔던 김영결 친구 그립습니다

 

어데서 노래방 가면 아직도 잘 부르고 있겠죠

 

홍콩의 아가씨는 금사향님 이후로  백설희, 주현미, 정훈희, 김연자 등등 여러 가수가 있었지만 

 

지금 제일 제가 좋아하는 버젼은  최애가수 신미래 님이 부른 버젼입니다

 

코로나 바이러스 가 만연하는 요즈음  모두 건강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원조 금사향 버젼

https://www.youtube.com/watch?v=F0Uai0o1Tmk

 

 

요즘 저의 최애 가수 신미래님 버젼

 

https://www.youtube.com/watch?v=awDCR86ToU0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Atachment
첨부 '1'
 Comment '3'
  • profile
    박순백 2020.03.02 17:23

    호오, 이런 노래를 들고 나오시다니...^^ 아래의 신미래란 가수는 처음보는데 아주 간드러지게 노래를 하는군요.^^ 그리고 예전 노래를 들어보면 북한이나 연변에서 사는 분들이 부르는 것처럼 들려요. 

     

  • profile
    일월여신 2020.03.12 12:11

    80년대 이전 영상에서 보는 북한 말 비슷한 억양이 서울 사투리 억양입니다. 계란을 겨란이라 한다든지, 삼촌을 삼춘, 돈을 둔이라고 하는 등 단어도 조금 다르지만, 말투가 다릅니다. 평양, 개성 부근과 비슷한데, 서울 사람들이 사실은 고려에서 이어진 개성 사람들이 많기도 하고, 남북 분단되어 못 가서 그렇지 거리상으로도서울에서 가까우니까요.
    배우 (겸 요리사)인 이정섭(서울 토박이랍니다.), 가수 김창완, 배우 노주현 등이 서울 억양을 씁니다. 서울에서 나고 자란 저도 서울 억양이 남아 있는 편이고요. ^^

  • profile
    이승섭 2020.03.04 11:31

    맞습니다, 정확히 파악하셨습니다 이 노래를 부르는 키포인트는 코맹맹이 비음으로 간드러지게 입니다

     

    잘 계시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278 잡담 제국주의의 상징중 하나 (2) 당꼬 바지 file 이승섭 2020.03.16 266
1277 잡담 현빈과 사랑의 불시착 그리고 제국주의 상징 15 file 이승섭 2020.03.10 442
» 오디오 잡설 홍콩의 아가씨 3 file 이승섭 2020.03.02 396
1275 음악/음악가 얀손스 잠들다. 2 조용훈 2019.12.02 339
1274 잡담 조용훈 선생님을 스키장에서 뵙고...^^ 5 file 박순백 2019.01.28 818
1273 잡담 ㄲㄸ (VII) 아이다 가리풀리나 2 file 유신철 2018.07.27 465
1272 오디오 잡설 쇼생크 탈출 Duetino Aria에 관한 잡설 7 file 이승섭 2018.07.04 709
1271 잡담 표절(VIII) 4 유신철 2018.06.29 368
1270 질문 국내 시판가격 문의 1 file 김동진 2018.06.21 642
1269 오디오 잡설 오디오 출장수리 file 유성은 2018.06.10 1024
1268 잡담 표절(VII) ?, 사고의 비약 ? 2 유신철 2018.06.05 574
1267 잡담 "4 Marzo 1943" 9 유신철 2018.05.15 393
1266 구매 뽐뿌 반오디오 수입 오디오 케이블 홍보를 위한 한정 이벤트 file 홍진표 2018.01.15 602
1265 홍진표의 PC-Fi 가이드 반오디오 Simple Player 0.90 업그레이드(UPnP/DLNA, 앨범 이미지 표시 지원 등) 4 file 홍진표 2018.01.03 591
1264 질문 포노앰프로부터의 잡음, 접지, 험? 4 허승 2018.01.01 1512
1263 잡담 허 선생님~ 제 앰프에 무슨 일을 하신 거에요? ^^ 3 file 윤정주 2017.12.21 831
1262 후기 최근 공연들에 대한 감상 7 file 조용훈 2017.12.01 512
1261 정보 반오디오 Music Center Oberon이 출시되었습니다. 2 file 홍진표 2017.11.08 576
1260 PC-Fi 간이 PC-Fi용 오디오(DAC+앰프) FX-Audio M-200E를 써 보고... 7 file 박순백 2017.10.16 2862
1259 잡담 역시 오토폰이다. 그리고 콘트라풍크트(Kontrapunkt) A 2 file 박순백 2017.09.29 67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4 Next
/ 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