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318 추천 수 2 댓글 7

 

산티아고 길에 다녀 온 지도 벌써 두 달이 넘었습니다.

 

 

L1001346_1.jpg

 

 

그 강렬하던 기억이 시간이 흐름에 따라 점점 희미해지는 게 아쉬워 네이버에 블로그를 개설했습니다. 요즘 동영상이 대세라고는 하나 20년이 지난 후에 다시 꺼내 보기에는 텍스트가 나을 것 같아 블로그에 후기 남깁니다.

 

여행 전의 준비물과 자전거 운반 과정에 대한 후기를 마쳤고, 일자별 라이딩 후기로 이어가려 합니다. 긍데... 지나간 여행의 일자별 후기라는 게 마치 숙제와도 같아서 이게 은근히 스트레스라는 걸 이번에 처음 알게 됐습니다. 뭐, 이왕 시작했으니 시간이 좀 걸리더라도 마무리는 지어야겠지요.

 

이미 다녀오신 분들께는 추억 소환의 기회가, 계획 준비 중이신 분들께는 작은 참고가 되면 좋겠습니다.

 

https://blog.naver.com/letitsnow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Atachment
첨부 '1'
 Comment '7'
  • profile
    최길성 2019.12.30 23:34
    멋지십니다. ^^
  • profile
    최구연 2020.01.02 15:54
    ^^...
  • profile
    신호간 2020.01.01 01:00

    구연행님,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이번 겨울과 여름에도 부상없이 안전하고 즐거운 시즌되길 바랍니다.  새해 선물을 이렇게 주시는 군요. 감사하게 잘 읽겠습니다.  지난번 마운틴 바이크 책도 아직 다 못 끝냈는데, 받기만 하네요. ㅋ.

    이런 대장정을 기록하는게 쉬운 일은 아니지만, 해 놓으면 나중에 기억도 나고 저같이 언젠가 도전하고픈 사람들에게 도움도 되고. 시간 상으론 둘째 대학가기 전 여름 방학에 가면 좋을텐데, 좀 덜 더운 때로 날짜를 맞춰봐야 할 듯요. 이제 한두해 밖에 안남았는데, 여름에 다른 것도 있고 스케쥴 맞추기도 힘들고,  등등 핑계만 생기는데.  내년 여름엔 둘째 놈이랑 "50 마일러"라는 7박 8일 정도 백패킹으로 험한 산행을 하는 걸 하려고 준비중이라, 어떨지.

  • profile
    최구연 2020.01.02 15:59
    다녀 온 분들이 까미노-블루라는 신조어를 만들어 낼 정도로 매력적인 곳임에 틀림이 없습니다.
    그런데 갈 거면 시간적인 여유가 좀 더 많을 때 혼자 가세요. 하루 주행 거리를 자기 능력치의
    70%~80%만 쓰고 나머지 시간과 열정은 다른 여행자들과도 나누고 그곳 문화도 체험해 보는 게
    더 의미있습니다.

    혼자 가서 하루 산길 100km 탔다는 사람도 있고 여럿이 그룹 모아 가는 분들도 있는데 그럴 거면
    서울-속초나 STP를 가거나 집부근에서 친구들과 타는 것과 별다른 차이가 없겠지요.

    여튼 한 번쯤은 가 볼 만한 곳입니다.
    근데 갔다오면 또 갈 계획을 세우게 된다는...
  • profile
    신호간 2020.01.02 16:12
    아,,, 핵심을 딱 짚어주시네요. "하루 주행 거리를 자기 능력치의 70%~80%만 쓰고 나머지 시간과 열정은 다른 여행자들과도 나누고 그곳 문화도 체험해 보는..." 이런 여행이군요. 그럼. 좀 여유있게 잡고 느긋하게 계획을 세워야 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박정민 2020.01.03 16:16
    일단 한 편은 읽었고 시간 나는대로 쭈욱
    읽도록 하겠슴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 하시길 기원하며, 형님이 주관하셔서 모임 한번 주선 하세용.
  • profile
    최구연 2020.01.07 13:55
    그려, 같이 시간 맞춰보자구.
    그나저나 이번 주에 개시하려고 했는데 왠 비람...?!



  1. 윤종신 - 좋니 0 newfile

  2. 19-20 스키 시즌 개시. 13 file

  3. 산티아고 길 후기를 블로그에. 7 file

  4. 지난 블랙 프라이데이엔... 8 file

  5. 미친 집값, 종부세 고지서. 5

  6. 긴급 예산 집행?? 8 file

  7. 간단 근황 - 사진 첨부 13 file

  8. 자전거여행 준비. 6 file

  9. 카시오 손목시계와 빅토리녹스 헌츠맨. 17 file

  10. 양수역 왕복 라이딩(190309) 7 file

  11.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5 file

  12. 물경 3.5만 원짜리 코엑스 메가박스 더 부띠크 스위트 룸 - 극한직업. 3 file

  13. MTB 분해, 정비(Overhaul)와 팔당까지의 라이딩.(190223) 15 file

  14. 섬뜩한 구글의 맞춤형 광고. 1 file

  15. 연휴를 맞아 피부과에...ㅋ 6 file

  16. 1월 비발디파크 스킹, 8th.(190110, 190116) 10 file

  17. 사이트 관리자님, 금지 IP 등록??? 8 file

  18. 결국... 질렀습니다.^^ 12 file

  19. 스페인어를...^^ 6 file

  20. 평일에 비발디파크에서 타는 초, 중급님들, 함께 타시죠.^^ 4 fil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24 Next
/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