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profile
조회 수 575 추천 수 2 댓글 0

 

스키장 안전사고의 45%가 골절사고

- 슬로프에서 미끄러지거나 넘어지는 사고가 많아 주의 필요 -


□ 행정안전부(장관 진영)와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본격적인 스키철을 맞아 스키장에서 미끄러지거나 부딪히는 등의 사고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안전주의보를 발령하였다.
 

□ 스키장 안전사고는 최근 5시즌*('14~'19년) 동안 총 761건이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으로 접수되었다.


* 한 시즌을 스키장 개·폐장 시기에 맞춰 12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로 봄

  ** 「소비자기본법」에 따라 전국 62개 병원, 소방서 등 80개 위해정보제출기관 및 1372 소비자상담센터 등을 통해 위해정보를 수집하고 분석‧평가하는 시스템(CISS: Consumer Injury Surveillance System)
 

<스키장 안전사고 접수 현황>

 

구분

’14∼’15 시즌

’15∼’16 시즌

’16∼’17 시즌

’17∼’18 시즌

’18∼’19 시즌

합계

접수(건)

145

107

240

160

109

761



○ ‘16~‘17 시즌에 스키장 안전사고가 급증하여 원인 분석 및 실태조사(한국소비자원, 2018.1)를 통해 주의를 당부한 이후 전체 사고건수는 대폭 감소*했으나 골절, 뇌진탕 등 장기간 치료를 요하는 사고는 여전히 많이 발생(50.9%)하고 있어 이용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 ’16~’17 시즌 대비 ’18~’19 시즌 54.6% 감소

 

 

 

□ 최근 2년간('17∼'18 시즌, '18∼'19 시즌) 접수된 안전사고 269건을 분석한 결과, 스키장 이용 중에 미끄러지거나 넘어져 다친 사고가 249건(92.6%)으로 가장 많았으며, 주로 슬로프에서 발생한 사고였지만 리프트 하차지점에서 내리다가 넘어지는 경우도 있었다.


○ 또한, 슬로프 가장자리의 펜스, 스키 폴대 등에 부딪히거나 이용자 간에 충돌한 사고도 11건(4.1%)을 발생했다.


○ 상해 부위별로는 팔·손 96건(35.7%), 둔부·다리·발 75건(27.9%), 머리·얼굴 51건(18.9%), 목·어깨 31건(11.5%) 순으로 나타났다.

- 이 중, 머리‧얼굴을 제외한 전체 상해 202건 중 141건(69.8%)은 근육과 뼈 및 인대 손상으로 이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해증상별 상해부위 현황>

 

구 분

팔·손

둔부·다리·발

머리·얼굴

목·어깨

몸통

기타

합계(비율)

근육, 뼈 및 인대 손상

골 절

57

32

5

21

6

-

121(45.0)

염좌(삠)

9

16

-

1

-

-

26(9.7)

탈 구

1

1

1

3

-

-

6(2.2)

소 계

67

49

6

25

6

-

153(56.9)

타 박 상

28

24

9

6

7

-

74(27.5)

뇌 진 탕

-

-

16

-

-

-

16(5.9)

피부 및 피하조직 손 상

1

2

18

-

-

1

22(8.2)

기타 손상

-

-

2

-

-

2

4(1.5)

합 계

96

75

51

31

13

3

269(100.0)


○ 상해 증상별로는 골절이 121건(45.0%)로 가장 많았고, 타박상 74건(27.5%), 염좌(삠) 26건(9.7%) 등의 순이었다.

- 골절의 경우 치료기간이 오래 걸리고, 다리 부위에 타박상을 입을 경우 종종 무릎이나 발목부위의 인대 파열을 동반하는 경우가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 아울러 뇌진탕을 입은 경우도 16건(5.9%)이었는데, 뇌진탕 등 외상성 뇌손상*의 경우 기억상실이나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어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 외부의 물리적 힘 등으로 뇌에 손상을 입은 상태



□ 스키는 멈추는 기술이 미흡하면 두 발이 과도하게 벌어져 다리를 다칠 수 있고, 스노보드는 넘어질 때 손으로 바닥을 짚으면서 팔과 어깨 부위를 많이 다칠 수 있어 개인 보호 장구 착용이 필수적이다.


○ 행정안전부와 한국소비자원은 스키장 이용자들에게 ▲부상 없이 넘어지는 방법 등 기초 강습 철저히 받기 ▲사전에 충분한 준비운동 하기 ▲안전모, 보호대 등 보호 장구 착용하기 ▲실력에 맞는 슬로프 이용하기 ▲큰 부상에 대비해 상해보험 가입을 고려하기 등 ‘스키장 이용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837 잡담 스키 자유분방... 5 전재현 2020.01.22 998 19
9836 단상 꼰대 논란을 보며 13 update 신용중 2020.01.22 1035 8
9835 기타 스키장 내 금연 국민 청원 24 지금당장 2020.01.21 647 0
9834 동영상 흔한 스키장 정설 영상 4 전형욱 2020.01.21 661 2
9833 단상 19-20 겨울... 우리는 지금 잘 해내고 있어!!! 5 박기호 2020.01.20 685 7
9832 잡담 기왕이면 왕꼰대가 좋겠습니다. 9 file 강정선 2020.01.20 1323 3
9831 잡담 다방배달 커피에서 꼰대를. . . 10 박정민 2020.01.18 976 10
9830 사진 용평 사진들 + 지름신 강림 2 file 전형욱 2020.01.16 1009 2
9829 사진 용평 발왕산 정상에서 바라본 미세먼지층 4 file 전형욱 2020.01.15 807 1
9828 동영상 휘슬러 영상 (2020.1.12 파우더데이) 1 jerry 2020.01.14 403 5
9827 잡담 유튜버 엘린의 스키 입문기 - 동영상 file 박순백 2020.01.07 934 0
9826 잡담 근하신년(謹賀新年) /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부디 건강하십시오. 10 file 박순백 2020.01.02 478 7
9825 사진 스키 탈 수 있어 아름다운 날 윤석원 2020.01.02 691 8
9824 동영상 추억의 뮤직비디오 - 거북이 빙고 8 한상률 2019.12.27 342 2
9823 기사 이정춘에게 사기 당했어요- 스키입문자들 박순백 칼럼 신규 가입자들 조심하세요. 1 나예진 2019.12.24 2013 4
9822 단상 2019년 겨울... 어쩌다 겨울... 2 박기호 2019.12.23 626 4
» 기사 [보도자료] 스키장 안전사고의 45% 골절사고 이승준 2019.12.20 575 2
9820 잡담 이번 주말(토)에 가 볼 만한 곳, 노들섬 Cafe VOI의 Winter Concert file 박순백 2019.12.19 292 0
9819 기타 <스타힐> CCTV 인증샷2 file 나도 2019.12.19 538 1
9818 기타 <스타힐> CCTV 인증샷 3 file 이정환 2019.12.16 1123 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92 Next
/ 4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