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profile
조회 수 371 추천 수 1 댓글 2

   eyedaq.png pella.png

 

마크 지라델리(Marc Girardelli)

28058474_1881011981943806_2327351612020272675_n.jpg

 

스키어들이 다 그런 건 아니겠지만, 초컬릿을 먹다가 그 상표를 보고 불세출의 스키 레이서 한 사람을 떠올렸다.

KakaoTalk_20191019_200219104.jpg

 

바로 마크 지라델리(Marc Girardelli), 오스트리아와 룩셈부르크의 국가대표 선수였던 그는 월드컵에서 5회 우승하고, 두 개의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고, 월드컵에서 4번의 2위를 하고, 3위를 3번이나 한 사람이다. 개인적인 통산 우승은 46회, 포디움에 오른 횟수만 101번이었던 1980년부터 1996년까지 17년동안 뛴 선수이다.

 

c_09.jpg

 

이젠 이 선수의 이름조차 기억하는 사람이 없을 듯하고, 젊은 세대들은 들어보지조차 못 한 선수이니...^^; 그래서 나라도 그를 기억해줘야 할 것 같다. 내가 열심히 스킹을 하던 때, 그의 경기 모습을 보며 열광했었으니...

 

MarcGirardelli_Article.jpg

 

구글에서 마크 지라델리를 검색하면 그와 연관 검색어가 모두 출중한 당대의 스키 레이서들이다. 피르민 주브리겐, 알베르토 톰바, 앙드레 아모트, 잉게마르 스텐마크, 구스타보 토에니가 그들이다. 모두 마크 지라델리와 함께 경쟁했던 선수들이다. 그들을 상대로 상기 전적을 올렸다는 건 그가 얼마나 대단한 선수였는가를 말해준다.

 

그가 시합을 뛰던 때는 월드컵 회전 경기의 경우는 헬멧조차 쓰지 않았다. 비니를 쓰고 경기하던 호랑이 담배피던 시절이다.^^

 

future+event+sbY0tlhcNZYl.jpg

 

Marc Girardelli - From Wikipedia, the free encyclopedia

https://en.wikipedia.org/wiki/Marc_Girardelli

 

c_13.jpg

c_14.jpg

 

c_10.jpg

 

c_11.jpg

 

c_12.jpg

 

future+event+cW9NxQJPmlKl.jpg

 

Marc+Girardelli+future+event+dhRsOkUJvgvl.jpg

 

Marc+Girardelli+future+event+NCIX3KsIFJ-l.jpg

 

9ba300c71b0cb25b64bed0a6359e5c41.jpg

 Comment '2'
  • ?
    박준범 2019.10.20 06:05
    안그래도 요즘 엘레세가 다시 뜨던데 지라델리가 입던 저 스키복들이 생각나네요.
  • profile
    한상률 2019.10.21 16:18

    톰바, 스텐마르크는 들어 봤는데 지라델리는 기억이 안 납니다. 96년까지 활약했으면 헤르만 마이어가 다음 세대인가요.

    그리고 그 동안 이탈리이 브랜드 필라가 한국 기업 소유 브랜드가 되었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814 잡담 스키 강사 글렌 플레이크 상상이 되나요? newfile 신호간 2019.11.14 247 0
9813 축하 스키여행 전문여행사 스카디트래블의 도한진 대표 결혼 2 file 박순백 2019.11.10 500 0
» 잡담 초컬릿을 먹다가 마크 지라델리(Marc Girardelli)가 생각나서... 2 file 박순백 2019.10.19 371 1
9811 ▶◀ 애도 [부고] 고성애 박사님 모친상, 박순백 박사님 장모상 13 file 조민 2019.10.16 780 0
9810 잡담 2019/09/23(월)의 일몰 file 박순백 2019.09.23 212 0
9809 잡담 Y세대 스키어, 혜림 file 박순백 2019.09.21 1401 3
9808 잡담 미국 스키어 Hogan Shin과의 만남과 링링이 몰고온 석양 2 file 박순백 2019.09.06 597 0
9807 단상 2019년 여름... 이제야 비로소... 박기호 2019.08.27 622 2
9806 잡담 국내산 스키복 브랜드, 펠리체 5 file 조일희 2019.08.19 1709 5
9805 기타 앵귤레이션과 인클러네이션에 관한 좋은 글 3 file 이광호 2019.08.18 1381 0
9804 동영상 뉴질랜드 스키영상입니다. 1 file 박준성 2019.08.11 912 4
9803 잡담 일본제품과 나 3 안길식 2019.08.10 1063 5
9802 잡담 나는 진정한 친구 11 이정환 2019.08.09 773 6
9801 동영상 [VLOG] 뉴질랜드 마운트 헛(Mt. Hutt) 스키장 3 file 박준성 2019.07.26 687 0
9800 정치/사회 올해는 일본제품 사지 맙시다 11 서민국 2019.07.26 1489 6
9799 잡담 일본제품 불매운동과 스키용품 25 file 황세연 2019.07.17 3227 6
9798 잡담 다시 검단산에... file 박순백 2019.06.30 527 0
9797 잡담 검단산 트레킹 - 산을 찾다! file 박순백 2019.06.26 409 0
9796 잡담 해외 스키통 오재선 강사를 만남. file 박순백 2019.06.22 761 2
9795 잡담 지산리조트 앞 "놀자 스노우" ->가평 "놀자 수상레저" file 박순백 2019.06.19 496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91 Next
/ 4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