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ragrance of History / 포토에세이 / Dr. Spark's Columns Home


조회 수 296 추천 수 0 댓글 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긴 시간  꿈 꾸던 일이 이루어지려나 봐요. 비록 개인 포토에세이집은 아니지만 팀원들과 함께 포토에세이집을 내게 되었습니다. 가제는 "Since 2019"

 

신미식 작가님이 아니었다면 이렇게 빨리 책을 내기는 어려웠을 거에요. 모든 걸 손수 다 하시랴, 밤샘 작업하시랴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셨지요. 살아가면서 조금씩 갚아가려고 합니다.

 

함께 한 팀원들 웍샵 참가하느라 고생들 했고, 글감과 사진 고르느라 애많이 썼어요. 가장 기쁜  일은 신미식 작가님께서 함께 이 책에 참여해 주신다는 거지요. 대작가님과 함께 책을 내다니 영광입니다. 행복하고요.

 

그간 여러분들께서 제가 올리는 사진에 대해 함께 공감하고 관심과 사랑을 표현해 주셔서 가능한 일이었어요. 고맙습니다.

 

 

KakaoTalk_20190810_215522440.jpg

 

 

내용은 새로 쓴 글도 있고 지난 번 썼던 글을 대폭 수정하기도 했습니다. 글은 그 사람이라고, 저 자신이 완전하게 드러나는 글과 사진이지요. 떨려요.

 

이제 작가 노트 쓰고,  프로필 사진만 고르면 될 것 같습니다.^^*

 

포토에세이 출판 기념일은 9월 6(금) 오후 7시 30분입니다.
전시기간은 9월 6일-9월 20일.
장소는 마다가스카르 갤러리카페입니다.
(서울 용산구 청파동 3가 132-22)

6호선 효창공원 앞 2번 출구.

 

 

Who's 고성애

profile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Atachment
첨부 '1'
?

  • profile
    한상률 2019.08.12 13:34
    축하합니다.
  • profile
    고성애 2019.08.14 22:02
    상률 씨,
    요즘 같아서야 홈페이지에 와서 글 남긴다는 게 쉽지 않은 일인데
    고마워요. 축하해 주셔서 몹시 감사하고요.
  • ?
    2019.08.13 13:59

    고성애 님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자연의 표정을 포착하기란 쉽지 않은데 결실을 맺으셨군요.
    낯익은 풍경이 문득 낯설어 질 때가 있지요.
    자연은 누구에게나 품을 열어 주지만 같은 표정일 때는 한 번도 없는 것 같아요.
    우리들은 지구상에서 자기들의 특성을 실현하도록 초대받은 나그네들이라고 합니다.
    세월의 발걸음을 멈춰 세워 훌륭한 작품으로 이끌어내어 그 세월 사이로 우리를 초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거듭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 profile
    고성애 2019.08.14 22:10
    어느 분이 이렇게도 멋지고도 아름다운 글을 주셨을까 몹시 궁금했어요.
    최정아 시인 님이시군요. 역시나 시인님이시며 수필가 님 이시라 달라도
    너무 다르십니다.

    그제 박현경 선생님과 이야기했어요. 최정아 시인님과 우리 셋이 자매하
    자고요. 제가 너무 좋다고 했지요. 늘 최정아 시인님께 배우고 있습니다.
    함께 해서 기쁘고 행복합니다. 축하 글 몹시 감사합니다.
  • profile
    고성애 2019.08.14 22:21
    포토에세이집을 완성하더라도 이곳에 계속해서 글을 쓰려고 해요.
    신미식 작가님은 매일 매일 10년을 글을 쓰셨대요. 저는 매일은 못
    쓰더라도 사흘에 한 편은 쓰려고 노력하려고 합니다.

    최정아 시인님, 가끔 잘 하고 있는지 들러주세요.
  • profile
    신호간 2019.08.13 21:42
    고박사님 축하드립니다.
    글로 사진으로 열심히 정진하시다 포토에세이집을 내시기까지. 저는 찍은 사진 정리ii도 못하고 있는데.
  • profile
    고성애 2019.08.14 22:11

    신호간 선생님,
    오랜만에 반갑습니다.
    늘 열심히 사시는 모습 멋지신걸요. 사진은 천천히 정리해도 되시지요.
    아직 젊으시잖아요.
    축하해 주셔서 몹시 고맙습니다. 멀리에서 날아 온 글이라 더 반가웠어요.
    건강 잘 챙기시고, 가족들과 늘 평안하시고 행복하세요.

  • profile
    고성애 2019.08.19 04:39


    남편이 지금 14일 토요일에 만나기로 했다는 말을 합니다. 뵙고 싶지만,
    그럼 저는 전시회장 지켜도 괜찮겠지요. 세 분이 만나 즐거운 시간 보내
    세요.

  • ?
    2019.08.19 13:40
    ㅇ잘 알겠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 [ 글 36 ] 계림 흥평의 가마우지 낚시 newfile 고성애 2019.08.19 38
38 [ 글 35 ] 익숙함은 그리움이다 newfile 고성애 2019.08.19 23
37 34개의 작품 신소연 시인 2019.08.19 32
» 포토에세이집을 냅니다 9 file 고성애 2019.08.10 296
35 [ 글 34 ] 절규 updatefile 고성애 2019.08.03 123
34 [ 글 33 ] 앗, 누구세요 file 고성애 2019.08.03 85
33 [ 글 32 ] 바오밥 놀이터의 악동들 file 고성애 2019.08.02 83
32 [ 글 31 ] 뚝방길 위의 사람들 2 file 고성애 2019.08.01 58
31 [ 글 30 ] 눈부신 빛 속의 바오밥나무 file 고성애 2019.08.01 56
30 [ 글 29 ] 명품 패션 감각 updatefile 고성애 2019.08.01 54
29 [ 글 28 ] 아, 이 눈망울 file 고성애 2019.07.29 119
28 [ 글 27 ] 학교에 다녀왔어요. file 고성애 2019.07.28 89
27 [ 글 26 ] 피아란초아의 광솔 파는 오누이 file 고성애 2019.07.26 123
26 [ 글 25 ] 계림 노적암 동굴의 '백조의 호수' file 고성애 2019.07.26 56
25 [ 글 24 ] 구름 위의 땅에서 생명이 자라다 file 고성애 2019.07.26 51
24 [ 글 23 ] 바나나잎 우산 file 고성애 2019.07.26 41
23 [ 글 22 ] 마다가스카르의 안타나나리보에 머물다 file 고성애 2019.07.26 38
22 [ 글 21 ] 이 망할 놈의 개망초 2 file 고성애 2019.07.26 41
21 [ 글 20 ] 자전거 탄 풍경 - 마다가스카르 file 고성애 2019.07.25 114
20 [ 글 19 ] 살아있는 날의 기쁨 file 고성애 2019.07.25 59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