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profile
조회 수 509 추천 수 10 댓글 11

안녕하십니까?

저는 거제의 스키어였다가 이제는 부산의 스키어가 된 김학준이라 합니다.^^

 

10회에 대한 기대감과 안도감을 가지고 부상자 없이, 특이사항 없이 한 명도 포기하는 어린이 없이

무사히 캠프가 잘 끝났습니다.

눈 구경 하기 어려운 남쪽 나라 통영에서 온 아이들이라서 그런지 너무나들 좋아하더군요.

그 작고 힘없는 아이들이 한 번이라도 스키를 더 느끼고 싶어서 점심도 먹지 말자 하고,

코코아 한 잔 마실 시간도 아깝다 하며 언제 다시 하게 될지 모르는 스키를 열정으로 대하는 걸 보면서

역시 이 일을 포기하지 않고 해오기를 잘했다고 느낄 수 있었습니다.

또한, 스키를 너무도 당연시하게 타러 다녔나, 내가 이렇게 소중한 것을 잊고 있지 않나 싶을 정도로 반성도 하였어요.

 

열 일 젖혀두고 멀리 부산에서 포항에서 삼척에서 거제 통영에서 그리고 가까운 듯 먼 서울 경기에서

와주신 열혈 캠퍼들에게 이 자리를 빌려서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언제나 지켜봐 주시고 다양한 방법으로 격려해 주신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칼럼에서 이 글을 읽어봐 주시는 것만으로도 저는 감사 드립니다.

 

사실 이런 프로젝트성 행사를 우리끼리 회비 걷어서 여태 해낸 것 자체가 어이없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다행히 스타힐리조트  스키장에서 일부분 도움을 주셔서, 특히 콘도 예약을 잡아주시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그런 것들이

이 일이 가능하도록 한 원동력이기도 합니다. ㅋ

협회도 아니고 단체도 아니고 그렇다 보니 어려운 부분이 너무 많았지만, 참가자들의 열정적인 의지와 

이 캠프를 쳐다보며 으샤으샤 해주신 수많은 분의 응원으로 이 불가능 같은 일을 가능하게 되었던 거 같아요.

 

이 캠프를 기획하고, 진행하고, 준비해 온 캠프의 대장으로서 여러 스키어님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그리고 한 가지 더 알려 드릴 것은 캠프 대장이 곽기혁 님으로 바뀌게 되었습니다.

11회부터 임기 5년간 하시기로 하였음을 알려 드립니다.

이미 의류를 담당하며 캠프의 스탭으로서 중추적 역할을 잘 해주셨던 분이니

당연히 앞으로도 사랑나눔캠프를 잘 이끌어 주시리라 믿습니다.

워낙에 스키계의 마당발이고 인기인이시니 많은 스키어 여러분들이 잘 도와 주시리라 믿습니다.^^

 

 

PS. 10번의 캠프를 해 오며 너무 감사한 분이 진짜  많습니다.

      나열하지 않아도 그 분들께 제 진심이 가서 닿을거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박 박사님 고 박사님께 진심으로 고개 숙여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52265946_2530701616972171_5170868512435994624_n.jpg

- 사진: 노기삼 작가(지난 10년간의 기념사진 모음.)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11'
  • profile
    신명근 2019.02.19 17:37
    대단한 여정 중 중간역에 잠시 내렸다 생각합니다.
    시작이 멋있을 수 있으나 끝까지 멋지기는 힘든데 그 어려운 걸 해내네요.
  • profile
    반선생 2019.02.19 17:41

    수고 많았어요 ^^

  • profile

    대장님을 위해 사진 한 장 만들었습니다.

     

    10주년기념.jpg

     

  • profile
    김동기 2019.02.19 20:29
    정말 정말 고생 많으셨어요 이젠 함께 즐겨요
    그리고 감사합니다
  • profile
    허준 2019.02.19 21:17

    김학준 대장이 아니었으면 여기까지 오지 못했을 거예요.
    고맙고, 존경합니다.^^

  • ?
    진종대 2019.02.19 21:37

    닥팍을 즐겨 찾는 나서지 못 하는 방관자입니다.

    이렇게 좋은 훌륭한 일을 계속 할 수 있을까 몇 번 이벤트로 하지 않을까라고 반신반의 하면서

    매년 지켜 봤습니다.

    참으로 아름다운 모습입니다.  존경합니다.

    앞으로도 쭈--욱 멋있는(지금도 멋있지만) 사랑나눔스키캠프가 되길 기원합니다.^^

     

  • profile
    한상률 2019.02.19 22:41
    고생했습니다. 고마와요.
  • profile
    김학준 2019.02.20 10:15

    이상하게 댓글에 댓글이 안 되네요 ^^

     

    이렇게나 칭찬 해 주시고 응원 해주시니 정말 제가 복 받을거 같아요 ㅋ

    앞으로도 이 캠프가 10년 더 20년 더 이어 갔으면 하는 바램을 가져 봅니다.

    언젠가 어느 스키장에서 너네는 사람만 대라, 우리가 다 해주께 하는 그 날이 온다면 뿌듯할거 같습니다.^^

  • profile
    박정민 2019.02.20 11:14

    10년을 지켜 보다가 이번에 처음 참가한 소감을 나열하자면....

    '말도 안 되는 캠프다. 

    개인들이 모여 그것고 전국 각지에서 모여서 하나의 모토로 이렇게 똘똘 뭉쳐서 나아갈 수 있는가?'

    그리고 한 명 한 명이 보여주는 행동들, 언행들 모두가 제게는 감동이였습니다,

    이 기적같은 캠프가 앞으로 계속 이어지길 바라며, 어려운 결정를 매해 해주는 스타힐 관계자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 profile
    김도경 2019.02.20 14:06
    수고하고 애쓴시간이 아이들 인생에
    중요한 추억이 되지 않았을까요?
    멋집니다
  • ?
    양해승 2019.03.07 12:22
    안녕하세요~ 박순백칼럼과 노기삼 선생님의 sns를 통해 사랑나눔 스키캠프에대해 알게되었습니다~
    평소 스키를 너무나 사랑하는 스키어이자 사회복지 실천가로서 너무나 값지고 소중한 행사라는 생각이 듭니다^^ 저도 기회가 된다면 꼭 참여해보고 싶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779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동영상 1편 file 신명근 2019.03.07 244 3
9778 여행 후기 안 가 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 가 본 사람은 없는 원정! 3 file KojimaHayato 2019.03.06 1434 1
9777 잡담 19/20 티칭 2 시험은... 서상준 2019.03.04 1189 0
9776 단상 스키 인구가 많이 -30% 줄었다고... 44 황규식 2019.03.04 2635 14
9775 동영상 안녕하세요. 기선전 생중계 후기영상입니다. 2 file 이석준 2019.02.28 1094 8
9774 잡담 3/4~3/8 홋카이도 후라노에 계신 분? file KojimaHayato 2019.02.28 519 0
9773 기타 2019 티칭2 웰리힐리 스키가 바뀌었습니다. file 진기종 2019.02.25 1110 0
9772 기타 새스키를 구매했는데 속상하고 골치아픈 문제가 생겼습니다. 11 file 이의진 2019.02.24 2395 1
9771 기타 금일(21일) 휘닉스파크에서 살로몬 스키 분실 file 김봉준 2019.02.21 1149 0
»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종료 후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11 file 김학준 2019.02.19 509 10
9769 사람 찾기 곤지암에서 연맹 Lv.1 단체 검정 보실 분 3분 찾습니다. 김엘리야 2019.02.19 483 0
9768 기타 2/16일 곤지암에서 엘지폰 분실하신 분 박민호 2019.02.18 244 2
9767 사랑나눔스키캠프 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동영상 1분 클립 대장 김학준 편 1 file 신명근 2019.02.18 263 3
9766 사랑나눔스키캠프 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동영상 1분 클립 오프닝 영상. 1 file 신명근 2019.02.18 159 2
9765 기타 Mikaela Shiffrin 4th straight win file MarkLee 2019.02.17 402 1
9764 잡담 아무 생각 없이 장터를 보다보면 사고 싶어지는 게 생기는군요. 2 김종범 2019.02.15 783 0
9763 잡담 핸드폰으로 동영상 찍는 게... 장갑 벗고 손시렵고 해서... 9 file 김기태 2019.02.11 1613 5
9762 잡담 한심한 몸뚱아리... 2 김기태 2019.02.11 971 1
9761 기사 [홍보] 알뜰하게 스키 여행을 갈 수 있는 근로자 휴가지원사업 소개 조원준 2019.02.11 709 0
9760 기타 옛날 일자 스키(컨벤셔널 스키)의 쓰임새 -링크 file 한상률 2019.02.11 1122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89 Next
/ 4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