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스키장 정보란: [1], [2], 해외 스키장 정보: [1], [2], 김도형의 미국 스킹 후기, 클럽메드 야불리 원정 후기들

조회 수 1851 추천 수 0 댓글 3

설질 관리도 그렇지만 꼴랑 달릴 수 있는 88챌린저가 강습하는 애기들로 꽉 아주 꽉 차 있으니

달리는 건 고사하고 미들턴도... ㅠ ㅠ

심할 경우 애기들이 완전 S자로 슬롶을 가로 질러 가면 ..... 상상이 가시죠...

뭔가 대책이 없으면 베쓰는 계속 요렇게 다른 스키장으로 손님들이 다 가버리겠죠.ㅎㅎㅎㅎ....

페트롤님들께서 실력에 맞는 슬롶에서 타라고 어깨띠만 두르지 말고 강습하시는  분들을

빅베어나 파노라마 한 쪽으로 내려오게 하면 어떨런지... 슬롶을 완전 가로지르지 말고....

글고 파노라마에 있는 화장실 청소도 좀 하쇼.

돈만 받아 처 먹지 말고..........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3'
  • profile
    한상률 2019.01.11 16:45

    스키장의 모 기업이 이랜드 그룹이랍니다. 그걸로 설명 끝이죠.

     

    주인이 바뀌기 전에도 인명 사고가 여러 번 났던 데이긴 하지만, 가족적인 분위기는 괜찮았죠. 슬로프도 아기자기하고요. 뒤쪽  FIS 공인 슬로프에서는 강호의 은둔 고수들이 폐관 수련을 한다는 소문도 있던...

  • ?
    김정호 2019.01.13 17:07
    상급슬로프 폴라만 일찍 열어도 이런문제 생기지않을듯 해요.<br>어차피 눈뿌리고 열꺼면 빠른오픈할것이지 리프트운행비용땜에 그런건지 리프트도 속도 느리고 시즌권끊고 다니는입장에서 하나 맘에 드는게없네요
  • ?
    김화선 2019.01.13 23:33

    스키장 경영자의 입장에서 봤을때는 최소 비용 최대 수익이 목표이기때문에 지금의 경영은 칭찬 받아야할 정도죠..

     

    진지하게 스키를 타는 사람의 입장에서 생각나는 아쉬운점 두가지만 적고 싶네요.

     

    1. 시즌초 눈을 산처럼 쌓이게 뿌린다음 평탄 후 추가적인 제설 없이 오전 오후 정설만으로 슬로프를 유지한다.

     -> 이렇게 되면 빙판위에 흔히 말하는 소금 설질이 되죠. 고속 카빙 활주하다가 소금구간 밟으면 정말 위험합니다. 

         신규 슬로프 오픈 초기 1주일 정도는 평탄이 안맞죠. 폴라 오픈해봐야 탈만해지려면 2월은 되야하지만 보강제설 없이는 빙판+소금+감자밭이 될거에요.

         신기한것은 더 나쁜조건인 곤지암의 경우 계열사 중 화학회사가 있어서 그런지 케미컬을 좋은걸 써서그런지 모르겠지만, 좋은 컨디션을 유지하죠. 하루걸러 하루는 곤지암을 와따 가따 하는 입장에서 볼때 베어스는 슬로프 컨디션을 위해 주기적 정설 외에 돈한푼 안씁니다. 제설을 위한 파이프라인은 설치만 되어있으면 틀었다가 껐다가만 하면 되죠. 물이 부족하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안그래도 공장, 창고 밖에 없는 동네에 스키장 잘해보겠다고 하면 지자체에서는 안되는 인허가도 해줍니다. 인허가 받고 심정몇개 파서 유수지 만들면 되는거죠. 골프장 주차장 땅 많던데 어렵습니까? 어렵다고 생각하면 어려운겁니다.

     

    2. 장비렌탈을 제외하고는 거의 모든것이 외주

         렌탈하우스내 스키복 대여소, 파노라마 상단의 쉼터, 심지어 시즌락카까지 모두 외주를 줍니다. 책임있는 관리가 불가능하죠.

     

    이외에도 몇가지가 더있지만 애꿎은 아르바이트생들만 고생할까봐 적고 싶지가 않네요.

     

    그러나 저러나 해도, 망하지 않고 존재해야 하니 그러려니 합니다. 눈이 있다는 것 만으로 감사한 그런곳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5301 스타힐 [2019-01-21 월] 계속 스키장에... 작은 깨달음에 간이정비를 하고, 주니어 데몬 윤이를 만나고... 1 newfile 박순백 2019.01.22 753
5300 스타힐 [2019-01-20 일] 자유로움과 즐거움, 스키에이트 팀플레이 6 updatefile 박순백 2019.01.21 553
5299 스키장에 대한 요청 입문자 초급강습 필수 시스템.. 환상일까요? 6 update 김진영 2019.01.21 794
5298 스타힐 [2019/01/19 토] 새로운 스키 러스티(Lusti)를 시승하고, 스키에이트(Skiate)는 첫경험을 하고... 4 updatefile 박순백 2019.01.20 1984
5297 스타힐 [2019-01-18 금] 금요일의 스타힐리조트- 오스모 포켓을 처음 사용해 보다. 1 file 박순백 2019.01.18 903
5296 후기 베어스타운은 변해야 산다 1 update 김상희 2019.01.18 965
5295 스타힐 [2019/01/17 목] 스키 강습 받는 아이의 베이비 시터 노릇 2 file 박순백 2019.01.17 1032
5294 웰리힐리파크 CLUB WATTSKOREA(와츠코리아) 오프라인 만남을 가져봅니다 1 file 한경덕 2019.01.17 476
5293 베어스 베쓰가 ㅆㄹ ㄱ이니 슬롶관리자도 ㅆ......... 김상희 2019.01.16 1140
5292 곤지암 곤지암 스키장 후기입니다.(부제 : 훈련중이면 일반 입장객은 눈엣가시인가요?) 17 이용민 2019.01.15 2386
5291 스타힐 [2019/01/13 일] 동생의 스키 습관 교정과 모처럼 사진 찍혀보기 file 박순백 2019.01.13 1369
5290 곤지암 곤지암스키장 제설 상태 1 권구찬 2019.01.13 1380
5289 스타힐 [2019-01-12 토] 비시즌엔 남이고, 스키 시즌에만 동지?-_- 알고보니 동족이었는데... 11 file 박순백 2019.01.12 2634
5288 해외 터키 에르지예스 Erciyes 스키장 5 file 이승준 2019.01.12 687
5287 대명비발디 2019년 1월 12일 패밀리 타입 (오크 파인동) 1박 양도합니다. (양도비용 없음) 김남규 2019.01.12 291
5286 시즌방 콘도 펜션 2019년 1월 12일 토 대명 오크. 파인동 콘도형 양도합니다.(양도비용 없음) 김남규 2019.01.12 173
» 베어스 베쓰에 좀 탄다 하시는 분들이 안 오시는 이유. 3 김상희 2019.01.11 1851
5284 스타힐 스타힐 가는 길 근처 먹골배직판장 6 file 채정호 2019.01.11 574
5283 스타힐 [2019-01-10 목] 초딩을 위한 정강사의 1:1 강습, 얼마나 효과가 있을까?^^ 10 file 박순백 2019.01.10 2149
5282 해외 백두산 북파 스키 & 화평스키장(Tiger Ridge Terrain Park) 영상 1 file 김주용 2019.01.10 69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6 Next
/ 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