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08.25 22:43

나도 꽃꽂이를...^^

profile
조회 수 190 추천 수 2 댓글 3

여름 잘들 보내셨습니까?

징글징글하던 날씨가 이제 좀 나아지는 것 같습니다.

폭염 때문에 잔차 탄 지 거의 두 달이 되어 가는데 다음 주부터는 다시 시작해야겠습니다.


집사람이 얼마 전부터 꽃꽂이를 배우러 다니고 있습니다.

1주일에 한 번 가서 배우고, 결과물을 그대로 화병(화분)에 담아오거나, 해체하여 집으로 가져와서 다시 작업하더군요.

화병은 주로 마루에 두고, 1주일 지난 애들 중에서 그나마 괜찮은 애들과 새로 온 애들 중에서 상태 좀 안 좋은 애들은 따로 모아 화장실에 가져다 둡니다.



22.jpg


장미는 1주일 지난 애고 노란 소국은 이제 막 온, 좀 덜 핀 애입니다.

둘다 전성기에 있는 애들은 아니지만, 무심한 듯 페데스탈 머그에 툭 꽂아놨는데도 화장실이 무지 럭셔리해졌습니다.

거의 버즈 알 아랍급입니다.^^



33.jpg


며칠 지나 장미는 시들어서 버렸고, 혼자 남은 소국이 이만큼 폈습니다. 지난 폭염엔 물에다 얼음도 넣어주며 열심히 가꿨지요.

나이를 먹어서인지 후각 기능이 떨어져서 꽃향기에 둔감했었는데, 이 쪼매난 소국은 어찌나 향기가 강한지 안방에까지 향기가 전해집니다.


우리 나이가 꽃과 나무를 좋아하게 되는 때라던데 그에 더해 가꾸는 것에도 관심이 갑니다.

이참에 저도 꽃꽂이나 배우러 다닐까 봅니다.ㅋㅋ


44.jpg


얘는 1주일 후의 천일홍과 미스티 블루.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Atachment
첨부 '3'
 Comment '3'
  • profile
    박용호 2018.08.27 09:44

      이런데 관심이 가는 건   나미를  먹었써~~~~ ^-^

  • profile
    신호간 2018.08.27 11:09

    다행이 좀 선선해지는 군요. 울 엄니도 넘 더웠는데, 좀 시원해졌다고 하시더군요. 후각 기능이 떨어지는게 나이먹어서 그런 거군요. 요즘 냄새를 잘 못 맡아서 왜 그럴까 했거든요. 노안에 노후각에 드라마 볼 때마다 눈물 찍... 어흑.

  • profile
    최구연 2018.08.29 14:22


    그렇죠.
    이런 게 정상인데, 바로 위 박 모시기 원장은 갈수록 뻗치나 봐요.
    주위에 꽃들이 시들날이 엄써요.




  1. 가을맞이 잔차 라이딩과 소풍. 11 file

  2. 바이크에서 내리다.(180905) 14 file

  3. 오토바이 기화기 수리 일지입니다. 7 file

  4. 나도 꽃꽂이를...^^ 3 file

  5. 대관령 선자령과 용평 MTB 파크. 6 file

  6. 오뚜기의 윌리 연습은 현재 진행형. 11 file

  7. 지름, 지름, 지름.^^ 17 file

  8. 알리에서 구입한 잔차 액세서리 3종. 2 file

  9. 빌바오, 빌바오 구겐하임미술관. 3 file

  10. 아를(Arle), 고흐, 꽃피는 아몬드나무. 12 file

  11. 국제운전면허증. 5 file

  12. 여행용 초소형 카메라 삼각대 2 file

  13. 오뚜기의 윌리 꿈은 이루어 진다. 18 file

  14. 알리익스프레스에 크랭크암 보호캡 주문.^^ 2 file

  15. 자전거 명언과 Mastering MTB Skills. 3 file

  16. 초보 목공 오뚜기의 작업 이야기 (사진 추가) 10 file

  17. 자전거 개시 - 춘천.(180311) 10 file

  18. 3월1일 공휴일 오뚜기는 이렇게 놀았습니다. 2 file

  19. 스키 시즌 쫑, 25th. 12 file

  20. Misc.(스키 에폭시 수리, 제습제, 왁싱, 라면 파뤼 등등) 3 fil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22 Next
/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