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성애의 Naver 블로그 "디카로 그리다", 캐시미어 코리아 블로그, 캐시미어 코리아 쇼핑몰

profile
조회 수 49 추천 수 0 댓글 2

* 오늘 두 번째 사진입니다. 어느날은 헷갈려 두 번 올린 적도 있었어요.^^* 실은 요즘 제가 12-14시간 병원 근무합니다.친정어머니가 95세이신데 발목 위가 심하게 골절이 되어 무릎까지 철심을 박는 대수술을 하셨어요. 너무 연로하셔서 수술을 못한다고도 했지만 무사히 끝마쳤어요. 어찌나 딸내미만 찾으시는지 사람도 못 두고 제가 돌봅니다. 겨우겨우 한 밤에 집에 가서 보정 하나 해 올리는 게 고작인 생활이에요.

 

또 하나는 제가 8월 말에 좀 길게 외국에 나갑니다. 외국에 나가면 일정 소화하기도 벅차서 글 올리는 건 무리라 판단됩니다. [하루 한 컷]은 제게 아주 소중한 하루 일과에요. 매일 하니 포토샵 실력도 늘고, 사진 선택하는 실력도 늘고 여러모로 고마운 존재지요. 제가 100개라는 글을 다 올린 후 그 뿌듯함을 간직하고 싶은 마음이 커서 오늘부터 시간 나는대로 글을 올리려고 합니다.

 

 

0H1A0033보정원본last1200.jpg

 

 

4월의 봄날,

저녁 시간이어선지 바람이 몹시 세찬 날,

추워서 달달 떤 그런 날이었지요.

갑자기 저녁 하늘이 변화무쌍해 집니다.

늘 보던 세빛섬의 모습이 아닌

건물의 실루엣에 마음이 끌립니다.

 

세빛섬에서.(어느 것이 나을 지 두 가지 색상으로 올려봅니다.)

 

 

0H1A0036보정원본last1200.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2'
  • profile
    한정수 2018.08.08 11:34

    박사님. 두 사진 모두 멋집니다. ^^ (굳이 하나를 고르라면 2번? ^^;;)

    어머님께서 하루라도 빨리 쾌차하시길 바랍니다. 여전히 더운 여름... 항상 건강하시길... 

  • profile
    고성애 2018.08.08 22:19
    한정수 선생님,
    걱정해 주셔서 감사드려요. 어서 무더위가 조금만이라도 더 꺾였으면 좋겠어요.
    역시 저와 마찬가지이시네요. 저도 두번 째 사진이 더 자연스럽고 좋아요. 사진
    들에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해요. 폭염에 슬기롭게 잘 지내시길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하루 한 컷] #100-44. 어느 봄날 세빛섬의 일몰. * 오늘 두 번째 사진입니다. 어느날은 헷갈려 두 번 올린 적도 있었어요.^^* 실은 요즘 제가 12-14시간 병원 근무합니다.친정어머니가 95세이신데 발목 위가 심하... 2 file 고성애 2018.08.06 49
96 [하루 한 컷] #100-43. 자전거 탄 풍경 - 마다가스카르. file 고성애 2018.08.06 94
95 [하루 한 컷] #100-42. 나무 그림자에게 배운다. file 고성애 2018.08.05 61
94 [하루 한 컷] #100-41. 세빛섬에서의 점프샷. file 고성애 2018.08.04 75
93 [하루 한 컷] #100-40. 인도에 오셨으니 "짜이" 한 잔 하실까요? file 고성애 2018.08.04 19
92 [하루 한 컷] #100-39. 새벽 빛과 한 밤의 한옥의 미. file 고성애 2018.08.03 95
91 [하루 한 컷] #100-38. 늘 푸르던 우리 젊은 날의 초상 file 고성애 2018.08.01 132
90 [하루 한 컷] #100-37. 계림 흥평의 산수화 한 컷. file 고성애 2018.08.01 74
89 [하루 한 컷] #100-36. 제주 황우지 해안 선녀탕 file 고성애 2018.07.31 104
88 [하루 한 컷] #100-35. 라오스의 신성한 빡우동굴 II file 고성애 2018.07.30 67
87 [하루 한 컷] #100-34. 명옥헌의 배롱나무가 그립다. file 고성애 2018.07.29 93
86 [하루 한 컷] #100-33. 라오스의 신성한 빡우동굴 file 고성애 2018.07.28 55
85 [하루 한 컷] #100-32. 마다가스카르 이야기 file 고성애 2018.07.27 115
84 [하루 한 컷] #100-31. 인도 조드푸르의 노신사 - "사진은 이렇게 찍어야 제 맛이지." 2 file 고성애 2018.07.26 100
83 [하루 한 컷] #100-30. 눈을 뗄 수 없었던 인도 집시 마을의 모자(母子)들. file 고성애 2018.07.25 83
82 [하루 한 컷] #100-29. 클럽메드 홋카이도 토마무 스키 여행 file 고성애 2018.07.24 146
81 [하루 한 컷] #100-28. 캐논 컨버터 2X 처음 사용한 날/영흥도에서의 꽃게와 조개 잡이 file 고성애 2018.07.23 116
80 [하루 한 컷] #100-27. 쏠비치의 인피니티 풀. file 고성애 2018.07.22 144
79 [하루 한 컷] #100-26. 계림 노적암 동굴의 '백조의 호수' 공연 file 고성애 2018.07.21 64
78 [하루 한 컷] #100-25. 아침 이슬을 품은 꽃양귀비를 만나다. file 고성애 2018.07.20 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