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8-08-06 10;12;34.jpg

 

 

안사람이 이영자의 차돌삼합이 먹고 싶다고 합니다.

마눌은 차돌박이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방송에서 이영자가 차돌삼합을 얼마나 맛있게 먹는지

방송을 보고도 저게 먹고싶지 않으면 식욕에 문제가 있는 사람이라고 감히 말할수 있을 정도의 먹방 이었습니다.

 

 

사야되는건 차돌박이, 관자, 명이나물, 갓김치

삼송 이마트트레이더스로 문여는 시간에 맞추어 갔습니다.

 

몇일전 두툼한 관자 6개를 포장해서 파는걸분명히 본거같은데 관자가 없는겁니다.

곰곰이 다시 생각해보지 관자는 코스트코에서 파는걸 이마트트레이더스로 착각했나 봅니다.

 

코스트코 차돌박이보다 마음에 들지는 않았지만 차돌박이만 사고

나머지는 이마트에서 사기로 하고 나왔습니다.

 

이마트 응암점을 가니

오마이 갓~

 

생물 관자는 없고 해동 관자만 있더군요

어쩔수 없이 해동관자 두팩 사고

 

명이나물을 찾았지만 없더군요.

 

이마트를 나와 다시 집 근처 대형마트로 가서

명이나물과 갓김치 특템.

 

차돌 삼합 하나 먹는데

쇼핑몰 세 군데를 가야 하다니

 

있는데 못찾는거 아니냐고 하실지 모르겠는데요.

 

코스트코, 이마트 트레이더스, 이마트의

수산물 코너와 정육코너 어느 칸에 뭘 파는지는 눈감고도 알수 있을 정도의 경지로서

 

트레이더스는 다 좋은데

치명적 약점이

수산물 코너가 너무 약하다는데 있고

 

코스트코는 정육 수산물 다 강하지만 좀 멀고

 

이마트는 제일 가깝지만 정육과 수산물이 다 약하고

 

이러니 원스탑 쇼핑이 안되서리,,,, 주절 주절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Atachment
첨부 '1'
 Comment '4'
  • profile
    박순백 2018.08.09 17:06

    역시 먹방이 국민들에게 미치는 영향이 큰 것 같아요.^^

    먹방을 하고 나면 방송에 나온 음식이 야밤에도 주문이 많다고 하는 걸 보면... 

    나중에 국민들이 다 살찌는 거 아닌가 모르겠어요.

  • profile
    최경준 2018.08.10 09:58

    먹방 때문에 동네 유명한 식당을 두 군데나 못 가게 되었습니다.
    방송 나가고 손님 때문에 대기줄이 길어져서요.

  • profile
    박순백 2018.08.10 10:13
    그런 일들이 종종 있는 듯합니다만, 그것도 좋은 일이죠. 몰려들기 전에 혼자 많이 즐기신 것이니 이젠 양보를 좀 하셔도...ㅋ
    근데 그렇게 사람들이 몰려들기 시작해서 전의 맛을 잃는 집들도 많은가 봅니다.
    긴 줄이 있던 곳들도 나중에 보면 다 원상복귀하는 걸 꽤 많이 봅니다.
  • profile
    한정수 2018.08.10 13:42
    네. 동네 맛집이나 아는 사람만 가는 집들이 맛이 변하는 경우들도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보통 3~6개월이면 이전으로 돌아가는 듯 하더군요. 제가 아는 몇몇 집들은... 물론 그 이면에는 말씀하신대로 "변질"된 맛과 서비스가 주원인이기도 하겠구요.

    인터넷이나 방송을 통해 맛집들이 알려지고 잘 모르는 식재료들이 보편화되는 것도 좋은 일입니다만... 이제는 전국민이 봄에는 도다리 먹고 여름에는 민어 먹고 가을에는 전어 먹고 겨울에는 대방어 먹고... 이런 식으로 되다보니 가격이 엄청나게 오르는 것은 소비자 입장에서는 부담이 되기도 합니다. ^^;; (농어촌 경제에는 도움이 되겠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8426 흰눈이 펑펑 내리면 유신철 2010.12.02 383
8425 휴일에도,,, 최경준 2011.05.11 347
8424 휴가. 이민주 2012.08.18 489
8423 휠러 딜러 - 1968년 콜벳 복구 2 file 박순백 2017.02.24 1300
8422 황제스킹 3 file 나도 2018.03.29 2242
8421 황사가 가득한 날이군요. 10 file 박순백 2017.05.08 624
8420 환장할 종합소득세 신고. 김현진 2011.05.31 462
8419 환상적인 설질이 계속되는 나날들 file 박순백 2011.01.17 526
8418 환갑동갑 5 file 유신철 2016.01.29 857
8417 확률문제 이건 정답 맞나요? 최경준 2012.09.28 222
8416 홍대 길거리에서 떡뽁기... 박용호 2013.02.06 299
8415 홋카이도 루스츠 리조트 유신철 2013.01.22 4720
8414 혼다를 환상적 방법으로 표현 박순백 2013.07.14 1111
8413 혹시~~ 강정선 2012.03.02 231
8412 혹시... 한승만 2010.08.27 100
8411 호명산 단풍놀이 중...ㅋ 15 file 최구연 2013.11.02 661
8410 호나우두는 알지만 펠레가 누군지는 모르는 세대 유신철 2014.04.28 362
8409 형웅이 놈이 살 빠진 듯. 박순백 2011.09.01 247
8408 형웅아 박용호 2011.01.25 300
8407 형님,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박용호 2013.02.21 12905
8406 형, 잉간이 불쌍항께 설명해 줘뿝시다. 박용호 2011.03.22 227
8405 형, 이번 여름 가기 전에 박용호 2012.06.08 147
8404 형, 안 돼~~~~~ 박용호 2013.03.05 273
8403 형, 무진장 고마워부러요^-^ 박용호 2012.11.06 201
8402 형, 박용호 2013.01.28 195
8401 형!!! 박용호 2013.02.15 423
8400 현재 월드컵 경기 중계 1 최구연 2014.11.30 307
8399 현대의 제네시스 스포츠카(컨셉트 카 버전) - 엄청납니다. 3 file 박순백 2018.06.14 1613
8398 현대백화점의 친절한 안내 하나 1 file 박순백 2013.07.16 899
8397 헤어진 여자 잡는 법? 4 file 최경준 2014.04.03 584
8396 헉. 임형찬 2010.07.20 341
8395 허윤진이 까이고 있는데...[Produce 48] 4 file 박순백 2018.07.30 1138
8394 해수부 장관... 2 유신철 2014.12.04 378
8393 핫셀블라드의 미러리스 카메라 3 file 박순백 2014.03.26 801
8392 핥아 먹는 제미를 빼앗긴,,, 2 file 최경준 2014.09.12 341
8391 한예슬~~사건 강정선 2011.08.18 213
8390 한상률 샘이 TV에... 9 유신철 2015.06.06 1347
8389 한 여름밤의 호러 무비 보기 6 file 박순백 2015.07.22 211
8388 한 소년과 그의 분자 - 세상에서 가장 작은 영화 박순백 2013.05.13 1096
8387 한 번 보아줘야할 동영상 - 애국하는 쉬운 방법 10 file 박순백 2015.04.08 1099
8386 하필이면 박용호 2012.03.23 91
8385 하쿠바 원정기 4 유신철 2015.02.05 746
8384 하이원오픈 시니어 상 ? 강정선 2013.02.18 389
8383 하이원 원정 찬성합니다.^^* 박용호 2013.02.19 1463
8382 하루 휴가 최규헌 2011.12.28 165
8381 하루 종일 비 오는 날의 메뉴 7 file 최경준 2015.07.27 609
8380 하루 제끼는 건 박용호 2012.07.12 145
8379 하니(Honey)로 기억될 예쁜 여자 9 file 박순백 2013.12.30 1216
8378 하길 뭘 혀유~ 이민주 2011.06.05 162
8377 필리핀 클락 필드 file 최구연 2012.12.11 197
8376 프랑스에선 안 살껴...ㅋㅋ 최구연 2012.12.18 200
8375 품안의 자식. 최규헌 2012.01.02 323
8374 표준말의 정의 조무형 2012.04.03 537
8373 폰 포맷. 7 최구연 2014.07.18 643
» 폭염속의 차돌삼합을 찾아서... 4 file 최경준 2018.08.06 744
8371 퍼 왔음. 5 조거사 2014.04.29 567
8370 팔꿈치가,,, 최경준 2011.06.10 176
8369 티비 채널을 돌리다가 조무형 2013.01.16 1444
8368 트레일러 면허학원 등록 15 최경준 2015.05.04 680
8367 트럭 깎는 교량 최경준 2012.11.02 242
8366 트라이얼 바이크 부대 유신철 2010.09.20 466
8365 투표시간 강정선 2012.09.25 133
8364 투표 : 8회 VS 40g회 최경준 2012.09.07 155
8363 퇴근길에 들은 팝송 두 곡. 4 최구연 2014.03.14 627
8362 통풍인가...? 최규헌 2012.12.25 727
8361 통탄할,,,,, 2 최경준 2013.10.02 683
8360 통영, 거제 갔다 왔으요. 최규헌 2013.06.24 693
8359 테러냐 효도냐? 1 file 박순백 2016.12.06 1161
8358 터프한 어르신들~~~ 강정선 2011.06.13 243
8357 터보 2 file 박순백 2015.03.20 600
8356 탱 모임, 해야죠? 유신철 2013.02.19 320
8355 탱 모임 28 강정선 2014.03.05 778
8354 탱 기선전 상품 file 조무형 2012.02.17 151
8353 탱 기선전 강정선 2012.01.19 158
8352 태극스키 안영빈 선생님 유신철 2012.05.15 584
8351 탄핵이라....이 양반 쎄게 나오네요 7 강정선 2016.10.13 1216
8350 타이어 터짐 3 강정선 2014.06.24 717
8349 타르가 4S - 또다른 예술의 경지. 1 박순백 2014.02.26 445
8348 큼직한 화면이 좋군요^^ 박용호 2010.12.31 348
8347 클래식 1969 카마로의 의미 1 file 박순백 2013.09.21 908
8346 클라라,,, 5 file 최경준 2013.10.10 670
8345 큰 넘을 배웅하고... 최규헌 2011.06.22 219
8344 크리스마스 시즌 file 신명근 2013.12.05 324
8343 쿨가이 선발대회...........?? 21 file 강정선 2016.03.30 2171
8342 코스모스 한들 한들 피어 있는 길~ 유인철 2011.09.26 245
8341 케이블 TV 에서 스키 중계 하는 것 아시는 분? 이주성 2011.12.04 212
8340 케블라 장갑까지 동원해서 커피를 마시려다... 4 file 박순백 2014.12.14 499
8339 컬투쇼 UCC 1 유신철 2013.05.06 1462
8338 커피샾 두 여인 1 강호익 2011.06.14 164
8337 커피샾 두 남녀 강호익 2011.06.17 158
8336 캐나다 스킹~~ 최재훈 2011.02.17 262
8335 칼럼 유감 이민주 2011.12.02 157
8334 카풀 비용 박용호 2013.02.21 7420
8333 카카오톡 사용 팁 하나 - "인용 댓글" 쓰기 6 file 박순백 2018.10.31 1389
8332 카라얀의 스키 실력 1 유신철 2015.03.06 652
8331 침 질질 흘리며 공부중... 10 file 최경준 2016.02.04 1139
8330 친정 식구와 시댁 식구 3 file 최경준 2014.09.12 505
8329 친구야, 힘내라. 박용호 2012.12.26 403
8328 치사하지만 조무형 선생에게 이르자.-_- file 박순백 2010.12.07 459
8327 층간 소음 - "진공청소기 수준 소음, 年89만 원 물어야" file 박순백 2013.12.06 49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5 Next
/ 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