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1. 초보와 중급자 구분: 한 발 들고  턴(베이직 턴)

 

                                    한 발 들고 턴되면 슈템턴 이런 거 안 해도 패러럴 자동으로 됨.

                                    들고 있는 발이 어디 갈 수도 없고 달리 놀 수도 없어 자연히 디딤발과 같이 움직임.

 

2. 중급과 상급자 구분: 숏턴시 상체 방향 폴라인에 고정.(슬라이딩 숏턴)

                                   상체 고정은 결과이고 과정은 피봇팅(탑테일 슬라이딩)과 하키스탑은 기본.

 

3. 상급자와 최상급자 구분: 정지 상태에서 발목 좌우로 꺾어 스키 45도 이상 세움 가능

                              및 중경사 레일턴 가능.(카빙 숏턴)

                                   카빙 숏턴의 기초. 오래된 양성철 프로의 "발목으로만 타라"고 하더라가 아닌

                                   박시현 데몬의 "빠른 에지 세팅" 김현민 데몬의"깊은 에지 세팅".

                                   동영상 강좌나 실제 강습에서도 어떻게 발목을 움직여서 에지 세팅하는지는 안 카르쳐 줌.

                                   일반 주말 스키어는 2시즌 이상 초급 슬롭에서 연습하고 많은 시행 착오를 겪어야....

                                   딱딱한 부츠 안에 있는 발목을 꺾어서 날을 세운다는게 무지 어려움.

                                   (사활강하면서 꺾었다 풀었다 반복이 효과적 연습 방법)

                                   그렇다고 부츠를 외피가 꺾이는 것도 아님. 정지 상태에서스키 45도 정도 세우려면

                                   몸 전체가 심하게 옆으로 구부러진 바나나 형태가 돼야하지만 기본은 최대한 발목을

                                   꺾는 게 최우선.

                                   (카빙 숏턴에서는 상체는 수직고정 하체만 꺾임)

                                   이거 완벽하게 되면 최고 경사에서도 카빙 숏턴은 덤.

                                   날만 제대로 세우면 아래에서 힘하나 안 들여도 스키가 좌우로 왔다 갔다함.

 

                                  발목 꺾는 동영상은  http://blog.daum.net/jpl1234/45

 

                                ***부츠 안에서 발목만 꺽어 엣지 세팅 하는 방법으로 촬영은 바깥쪽 방향에서

                                   촬영 해서 새깨 발가락쪽이 들리는것으로 보이지만

                                    중요한것은 엄지 발가락 쪽의 인엣지 날을 누르면서

                        세우는게 중요.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Comment '4'
  • ?
    박상배 2018.03.09 20:10

    https://youtu.be/oK5xuA7bZDA
    참조 하세요.^^

     

     

     

  • ?
    이은주 2018.03.10 19:45
    이건 정말 좋은 영상이네요.
    스키의 모든게 들어있어요 ^^
    감사합니다
  • profile
    강정선 2018.03.09 21:50

    아침에  잠깐 봤을 때 외향적으로 구분하는 아주  재미있는 글이 있었는데 없어졌네요.ㅎ

     

    스키와 스키복 깔 맞춤, 쫄쫄이 등 재미있는 글이었는데요.ㅎ

     

    https://youtu.be/Z43cvv2YL-c

     

     

    자타가 공인하는 지구 최고수인데

    회전인데 웬만한 선수 대회전 만큼 바나나 자세가 나오네요.ㅎ

    보통 강한 압을 내고 버텨야하는 레이싱에서는 발목 쓰라고 안 합니다.

    그 점은 인터와 좀 다른 것 같습니다.

     

    기부스 한 거나 마찬가지인 그 강한 부츠속에서 쓸 수도 없을 거 같구요.

    회전에서 무릎은 좀 쓰는데 대회전에서 무릎도  안 쓰고 더 큰 근육 위주로 타라고 하지요.

    그리고 회전에서도 상체 수직이 아닌 적당한 바나나 자세가 나와야 강한 압력에 버티기 유리하구요.

     

    일번,  이번 수준별 구분은 실용적이고 재미있는 분류 같습니다.ㅎ

     

  • profile
    안효석 2018.03.09 23:09
    제가 아까 댓글을 달았다가 지웠는데 그때 보신모양입니다.^^;
    쓰고나서 나중에 보니 진지한 본문글과 너무 분위기가 맞지 않는것 같아서 삭제했습니다. 나중에 다시 생각나면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후원 굴 공동구매 안내 file 김학준 2019.01.17 529 3
공지 사랑나눔스키캠프 제10회(12회 SOM) 사랑나눔스키캠프 참가자 모집안내 39 file 김학준 2019.01.15 1037 5
9749 잡담 1월 20일 정오경 용평 발왕산 정상에서 본 미세먼지층 file 전형욱 2019.01.21 789 0
9748 잡담 여러분이 꼽는 국내 최고 슬로프(경치. 분위기.설질 기타등등)는 어떻게 되시나요 ? 16 김일환 2019.01.20 1653 0
9747 잡담 하이원 회사 사람 가르쳐주는데 완장 차고 와서 고객센터 연락하니 이렇게 답변이 오네요. 25 update 김요한 2019.01.19 2034 0
9746 잡담 드디어! 과연 드디어... (^^) 4 신재영 2019.01.18 1076 0
9745 잡담 부츠가 눈에 닿아서 더 각을 못 준다는데..............글쎄??? 24 updatefile 강정선 2019.01.17 2212 9
9744 잡담 모두 안전스킹하세요 1 최정운 2019.01.17 462 0
9743 단상 18-19 겨울... 당신은 나의 추억이다... 6 file 박기호 2019.01.16 665 6
9742 잡담 강윤재 선수 반가웠습니다.ㅋ 2 채정호 2019.01.15 854 2
9741 단상 30년간의 스키 인생중 가장 즐거운 시즌? 24 file 서한얼 2019.01.15 1455 27
9740 잡담 부츠가 부서지냐고 묻는 분들이 가끔 계시던데 1 file 안정일 2019.01.15 1262 0
9739 잡담 양지 동호회 소개좀 해주세요 5 file 송지혜 2019.01.13 438 0
9738 잡담 강습반들 포함 다들 부상 조심하세요. 10 file 불꽃롸이더 2019.01.11 2367 6
9737 잡담 리바운드의 무서움... 22 장봉헌 2019.01.09 2467 3
9736 잡담 슉 슉 슉 슉 or 슉 슉 슉 슈~~우웅 /여러분은 어느쪽이신가요? 9 이한영 2019.01.07 1510 10
9735 잡담 피드백 file 임종철 2019.01.04 601 1
9734 잡담 새해 첫날 스키잉, 어반 슬로프 등 file 전형욱 2019.01.02 741 1
9733 잡담 스위스 스킹! 꿈은 이루어 진다. 1 조일석 2019.01.02 792 2
9732 기타 웰리힐리 어린이 스키장갑(헤스트라) 분실하신 분... 강재구 2018.12.21 369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88 Next
/ 4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