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768 추천 수 14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 '스킹의 신세계'로 턴하라

⑥재블린 턴

기사 원문보기:http://v.media.daum.net/v/20171229071803324#none

 

20171229071802718irpt.jpg

재블린 턴을 선보이는 정우찬 프로. /사진=정우찬 프로

 

지난 칼럼에서 바깥스키는 '튼튼한 동아줄'로서 초보 스키어를 고수의 세계로 이끌 것이라 했다. 이번 칼럼은 한단계 더 발전된 기술을 다룬다. 바깥쪽 스키로 안정되게 서서 안쪽 스키를 들고 탈 수 있다면 이미 중급자의 단계에 올랐다고 볼 수 있다. 그럼 그 다음엔 무엇을 목표로 연습을 해야 할까.

 

캐나다에선 스키실력을 평가하는 기준을 단계별로 적용한다. 먼저 스키어의 자세가 스킹에 효율적인 자세인지, 밸런스가 스키 중심 위에 있는지를 평가한다. 두번째로 바깥스키 위에 체중이 실려 있는가를 평가한다. 세번째는 하체 턴을 만드는지 여부다. 첫번째와 두번째는 지난 칼럼에서 언급했으므로 세번째 주제 하체 턴으로 넘어가보자.

 

20171229071802884ijki.jpg

픽처 프레임을 선보이는 정우찬 프로. /사진=정우찬 프로


◆ '픽처 프레임' 들고 하체로 턴 턴

 

하체로 턴을 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가장 큰 이유는 신체의 65% 이상의 무게가 골반의 위쪽, 즉 상체에 자리잡고 있어서다. 우리가 턴을 하면서 밸런스를 유지하려면 무거운 상체를 안정되게 하면서 가볍고 재빠르게 반응할 수 있는 하체를 이용해 턴을 만들어야 한다.

또 다른 이유는 스키에 가장 빠르고 직접적인 힘을 가할 수 있는 것이 발이며 그와 연결된 세 관절인 발목·무릎·고관절이 모두 하체의 관절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보다 직접적이고 효율적으로 스키를 조절하는 방법은 하체를 이용해 턴을 만드는 것이다.

그럼 어떤 방법을 통해 상체를 안정되게 유지하면서 하체만을 이용해 턴을 만들 수 있을까. 실력별로 다른 연습 방법이 있으므로 단계별로 살펴보자. 

 

먼저 ‘픽처 프레임’을 연습하자. 스키폴의 중간 부분을 잡고 똑바로 세워 들면 두 폴 사이로 보이는 경치가 있을 것이다. 이 경치를 액자 속에 담긴 그림이라 생각하고 자신이 스키를 타고 내려가는 동안 액자 안의 그림이 변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다.

시선과 상체를 폴라인(스키장 아래방향)으로 향한 채 하체만을 이용해 턴을 만들면 된다. 슬로프 아래쪽에 리프트 기둥이 있다고 가정하자. 그 기둥을 두 폴의 중앙에 위치하도록 상체의 방향을 고정한 뒤 하체만을 돌려서 미디움 사이즈의 턴을 만드는 것이다. 만약 상체가 하체를 따라 움직인다면 리프트 기둥은 들고 있는 두 폴 사이의 중앙에 위치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 가장자리 혹은 그 바깥으로 이동할 것이다.

 

20171229071803040biwt.jpg

재블린 턴의 연속동작. /사진=정우찬 프로


◆ 효과 탁월한 '재블린 턴'

 

픽처 프레임 연습 방법을 통해 상체가 슬로프의 아래로 고정되고 하체만 돌려서 턴을 만드는 것이 가능해지면 그 다음 단계로 보다 어려운 연습 방법인 ‘재블린 턴’을 시도하자.

이 방법은 1960년대 중반 스위스 출신의 스키어 아트 퓌러가 이 연습 방법을 개발 했다. 그는 자신의 후원업체인 스키 제작사 하트에서 제작한 모델인 ‘재블린’의 이름을 빌려 명명했다.

 

안쪽스키를 들고 바깥스키로만 스킹을 하는 것은 이전 칼럼에서 언급한 바깥스키와 다르지 않다. 하지만 재블린 턴은 턴의 시작과 동시에 안쪽스키를 들어올려 턴의 바깥쪽을 향하도록 스키를 돌려 놓는다. 이렇게 되면 상체와 골반이 스키를 따라 돌지 않아 하체로 턴을 만들 수 있다.

위에서 언급한 픽처 프레임 연습 방법이 상체의 고정에 초점을 맞추었기에 스키어에 따라선 가슴만 슬로프 아래쪽을 향하고 골반은 여전히 스키를 따라 회전하는 경우가 많다. 반면 재블린 턴은 골반의 회전을 막아줘 완전하게 하체만으로 턴을 하도록 돕는다.

재블린 턴은 바깥스키로 회전을 연습한 뒤 어느 정도 익숙해지면 시도해야 한다. 가능하면 자기 실력보다 쉬운 슬로프에서 편안한 속도로 연습하자.

 

하체로만 턴을 만들면 턴의 후반에 스키어의 자세는 골반을 중심으로 상체와 하체가 분리된 모습을 보인다. 즉 스키가 향하는 방향과 상체가 향하는 방향이 다른 순간이 존재하는 것이다. 재블린 턴을 하면 이런 자연스런 상하체의 분리 현상인 ‘내츄럴 세퍼레이션’과 ‘힙 앵귤레이션’이 나타난다.

재블린 턴은 필자가 꼽는 3대 스키 연습 방법의 하나이면서 캐나다스키강사협회(CSIA)에서 가장 중시하는 스키 연습 방법 중 하나다. 안정된 바깥스키 밸런스와 세퍼레이션 및 앵귤레이션이 자연스럽게 몸에 습득되기 때문이다.

 

캐나다의 최고 레벨인 CSIA 레벨4 트레이닝을 하는 과정에서 매우 신기한 경험을 한 적이 있다. 함께 트레이닝하는 동료들은 시즌 내내 함께 있기에 멀리서도 스키 타는 모습만 봐도 대개 누구인지 알아볼 수 있다. 하지만 재블린 턴을 연습하는 날이면 누가 누구인지 분간하기가 어렵다. 그만큼 재블린 턴의 효과가 탁월하기 때문이다.

 

중급 슬로프에서 안정된 재블린 턴을 구사할 수 있다면 이미 상급자의 길로 들어선 셈이다. 스키를 탈 때마다 웜업으로 재블린 턴을 해보라. 당신의 스킹이 확실히 변화하는 경험을 할 것이다. 그러고 나면 누구나 이렇게 외칠 것이다.

"아이 러브 재블린!"

 

20171229071803195nomf.jpg

정우찬 프로(스키칼럼니스트, CSIA 레벨4)


☞ 본 기사는 <머니S> 제520호(2017년 12월27일~2018년 1월2일)에 실린 기사입니다.

 

다운로드 (1).jpg  logo.jpg  images.jpg  다운로드 (3).jpg CSIA KOREA Logo white background_s.jpg

?

  • profile
    최길성 2018.01.02 14:07
    글 읽고 연휴 3일 내내 연습하였더니 턴이 확실히 안정적이 되었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
  • profile
    정우찬 2018.01.11 10:45
    도움이 되었다니 제가 기쁘네요. 감사합니다.^^
  • ?
    박상언 2018.01.03 11:16
    감사히 잘 읽고있습니다. 혹시 정우찬프로님 재블린턴 동영상도 댓글에 첨부해주시면 더욱 감사드리겠습니다.
  • profile
    정우찬 2018.01.11 10:54

    https://www.facebook.com/san6194/videos/10213023098427047/

     

    이 영상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Etc. Who is 정우찬? 3 file 정우찬 2017.09.19 1120
54 칼럼 [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 스키에도 '마법의 주문' 있다 file 정우찬 2018.02.19 499
53 칼럼 진짜 스킹은 칼질이 아니다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9) 4 file 정우찬 2018.02.14 915
52 칼럼 '패러렐 턴', 하루면 충분하다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8) 14 file 정우찬 2018.01.06 2269
» 칼럼 '스킹의 신세계'로 턴하라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7) 4 file 정우찬 2017.12.29 1768
50 칼럼 스키는 '한 발'로 타는 거야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6) 2 file 정우찬 2017.12.24 2553
49 칼럼 지구촌 '눈축제' 사라진다?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5) file 정우찬 2017.12.18 578
48 칼럼 스키 짊어진 돈키호테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4) 7 file 정우찬 2017.12.09 775
47 칼럼 이 나이에 웬 스키냐고?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3) 4 file 정우찬 2017.12.04 1059
46 칼럼 고수로 가는 길 '중경'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2) file 정우찬 2017.12.02 1735
45 칼럼 자유롭게 하늘 날기까지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1) file 정우찬 2017.11.21 907
44 단상 Skiing is FUN, Skiing is FREEDOM. 2 file 정우찬 2017.11.11 910
43 스키 강습 정우찬 프로 평일 야간반 3 file 정우찬 2017.11.06 2621
42 단상 아~ 정말, 파우더 멋지게 타고 싶다. 1 file 정우찬 2017.11.04 1122
41 단상 요즘 관심 가는 여성 스키어. 3 file 정우찬 2017.11.02 4717
40 Etc. 정우찬의 인터뷰 기사 file 정우찬 2017.10.23 538
39 칼럼 내공있는 스키 고수가 되는 길 6 file 정우찬 2017.10.20 1818
38 에세이 내가 존경하는 스키어 4 file 정우찬 2017.10.14 1095
37 칼럼 카빙 vs 스키딩 2 file 정우찬 2017.10.09 2452
36 단상 중국인 제자의 NZSIA 레벨3 취득을 축하하며... 1 file 정우찬 2017.09.29 734
35 CSIA 정보/기술 나는 어떤 타입의 스키어인가? 2 file 정우찬 2017.09.29 13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