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잡담
2017.12.05 20:14

왠지 마음이 짠해지는 광고

profile
조회 수 288 추천 수 0 댓글 0

eyedaq.png pella.png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배우는 것이 즐겁다면...

 

이 CF는 상당히 잘 만들었네요. 예린이가 출연해서가 아니고, 왠지 가슴이, 마음이 짠해 집니다.
저 엄마가 직장을 다니며, 사이버대학교를 다니며 열심히 공부해서 잘 되기를 바라게 돼요.^^ 아이를 키우며, 직장과 학교에 다니는 엄마가 얼마나 힘들겠어요?
하여간 동영상을 다 보고 나니 왠지 짠해 집니다. CF를 만든 이의 마음이 시청자에게 잘 전해 진 것이라고 하겠지요.
제가 광고학, PR론, 카피 라이팅 등을 전공 필수로 배운 언론학도 출신이라서 이런 광고는 남다른 기분으로 보게 됩니다.^^

 

-----

 

왠지 마음이 짠해지는 (박)예린이가 출연한 한양사이버대학교의 광고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배우는 것이 즐겁다면 _
1. 엄마편_한양사이버대학교 (Full Version) - https://www.youtube.com/watch?v=fGuj96QTQnQ&feature=youtu.be

...

Published on Dec 3, 2017

"당신은 왜 배우고 싶은 마음이 들었나요?"
이 영상은 5살 아이의 엄마, 이자민씨의 이야기를 재구성 한 내용입니다.

한양사이버대학교를 다닌다는 것.
왜 수많은 분들이, 한양사이버대학교를 선택하실까요?

한국말을 못하는 미국의 손녀와 화상 통화를 하고 싶어 하는 ‘영어학과 재학생 할머니’.
아이를 위한 집을 만들기 위해 ‘디지털건축도시공학과를 졸업한 아빠’.
지금까지 자신이 받아온 도움을, 또 다른 사람에게 전하기 위해 ‘사회복지사를 꿈꾸는 청각장애인 야구선수’.
마음껏 공부하고 싶은 꿈을 함께 이루고 있는 ‘17학번 동창생 모녀’.
회사에 치여 늘 함께하지 못 했던 아이를 직접 가르치고 싶어, 제 2의 직업을 준비하는 ‘미술치료학과생 엄마’.
자신이 원했던 꿈을 드디어 이루기 위해, 창업을 준비하며 학교를 다니는 ‘컴퓨터공학과 청년’ 등

배움이란 게, 사실 너무 멀게만 느껴져, 어려운 길이라 생각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생활 가까이에서 느낄 수 있는 이유로 배움을 시작하신 분들이 생각보다 정말 많습니다.

가장 많은 학생들이 재학 중인 한양사이버대학교에는,
이처럼 특별한 이야기를 가진 분들이 있습니다.

여러분의 이야기는 어떠한가요?

당신에게도 배우고 싶은 본능이 있습니다.
#언제어디서나 #한양사이버대학교 #사이버대학교 #사이버대 #한양사이버대 #누구나_배움의_본능이_있다 #당신에게도_배우고_싶은_본능이_있습니다 #배움의_본능 #평생교육 #평생배움 #엄마와딸 #엄마이야기 #배움 #직업 #특별한이야기 #나의이야기

 

촬영 현장에서의 사진들.

 

hyu_cyber6381-2.jpg

 

hyu_cyber6382-2.jpg

 

hyu_cyber6383-2.jpg

 

hyu_cyber6384-2.jpg

 

hyu_cyber6386-2.jpg

 

hyu_cyber6388-1.jpg

 

-----

 

CF 캡춰 화면들.

 

c01.png

 

c02.png

 

c03.png

 

c04.png

 

c05.png

 

c06.png

 

c07.png

 

c08.png

 

c3.png

 

예린이가 "예린"이란 본명으로 출연한 세 번째 CF.^^

 

아래는 지하철 2호선의 브랜드 씨어터(brand theater) 광고로 한양사이버대학교의 상기 광고가 방영되는 모습.

HYC-31.jpg

 

HYC-32.jpg

 

HYC-33.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 잡담 왠지 마음이 짠해지는 광고 file 박순백 2017.12.05 288 0
2600 잡담 크리스마스와 아이스크림-예린이의 배스킨라빈스 광고 file 박순백 2017.11.30 289 4
2599 잡담 난생 처음 피부미용 시술을 받고...ㅋ 18 file 박순백 2017.11.28 682 6
2598 잡담 토모카 커피와 주석으로 만든 바오밥 나무 5 file 박순백 2017.11.21 317 0
2597 취미 돈들어서 오디오 못 한다는 분들도 지갑 열어야할... 10 file 박순백 2017.11.19 742 2
2596 잡담 화장실과 세면대의 향을 통일하려니... 1 file 박순백 2017.11.11 409 1
2595 잡담 요즘 밥은 얻어 먹고 다니냐?? 2 file 박순백 2017.11.11 517 2
2594 잡담 대장정 482.7km와 한계령 1 file 박순백 2017.11.08 434 0
2593 잡담 시모무라 감자칼 구입기 3 file 박순백 2017.11.03 442 0
2592 잡담 써머블레이드에 가슴 뛰다. 6 file 박순백 2017.11.02 389 3
2591 잡담 같은 춤, 다른 느낌 2 file 박순백 2017.11.01 354 2
2590 취미 오디오의 던젼에 빠뜨린 또 한 사람 - 허승 기장 22 file 박순백 2017.10.26 893 0
2589 취미 겨울이 오면서 스폰서링 관련 작은 변화(?)가... 1 file 박순백 2017.10.20 1867 4
2588 잡담 우리 작은 꼬마 (박)예린이가 출연한 "녹십자: 50주년 기념 영상" file 박순백 2017.10.14 382 1
2587 잡담 꼬마 예린이의 스타필드 고양 토이킹덤플레이 모델 CF 및 홈페이지 동영상 2 file 박순백 2017.10.14 360 1
2586 취미 600년 역사의 왕곡마을(고성군) 등 - 가을여행 3 3 file 박순백 2017.10.13 238 0
2585 취미 고성군의 청간정, 아야진, 천학정, 문암리 등 - 가을여행 2 file 박순백 2017.10.13 179 0
2584 취미 안목커피거리와 주문진 방파제(도깨비) - 가을여행 1 12 file 박순백 2017.10.11 587 4
2583 잡담 서해 옹진군 영흥도에 가다. file 박순백 2017.10.10 456 1
2582 잡담 예린이의 후시딘 TV 광고 4 file 박순백 2017.10.02 570 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1 Next
/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