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전 정보 게시판 #2 / 예전 정보 게시판#1

profile
조회 수 2222 추천 수 7 댓글 3

eyedaq.png pella.png

 

 

c_2.png

 

c_4.png[여행자의 취향] 겨울마다 원정스키 다녀봐도 서울만한 곳 없더라
 
 
c_5.png

 

 

국내 최대 스키 사이트인 닥터스파크(drspark.net)는 겨울철이면 하루 70만 페이지뷰(PV)를 넘어선다. 온갖 따끈한 스키 정보는 물론 하루 수백 건의 중고 용품 거래 글이 올라온다. 이 사이트를 운영하는 박순백(64)씨의 겨울은 바쁠 수밖에 없다. 사이트 관리는 다른 회사에 맡겼지만 여전히 주말마다 국내 스키장에서 스키를 즐기고 틈틈이 해외 원정 스키도 다녀야 해서다. 그는 프로 스키어가 아니다. 한글과컴퓨터, 드림위즈 부사장을 지낸 IT 전문가이자 언론학 박사다. 그럼에도 그는 한국 스키 역사의 산 증인으로 불린다. 한국 첫 스키장인 용평리조트가 생기기 전인 1968년부터 대관령에서 활강을 즐겼고, 스키 교재도 여러 권 출간했다. 국내외 유수의 스키 브랜드가 그의 스폰서를 자처한다. 11월24일 박씨를 만나 스키와 여행 이야기를 들었다.

 

c_6.png

 

Q  스키에 빠진 계기가 궁금하다.

 

“학창 시절 보이스카웃 활동을 하면서 아웃도어 스포츠에 눈을 떴다. 프랑스 산악인 가스통 레뷔파(1921~85)를 롤모델로 삼았다. 그가 프랑스국립스키등산학교 교장인 걸 안 뒤 스키를 배우기로 결심했다. 1968년 프랑스 그르노블 겨울올림픽에서 알파인 스키 3관왕을 차지한 장 클로드 킬리(74)가 멋져 보이기도 했다. 용평리조트가 생긴 게 1975년이다. 그 때까지 리프트도 없는 대관령스키장에서 스키를 탔다. 말이 스키장이지 눈 덮인 야산에서 스키를 신고 게걸음으로 슬로프를 다져가며 탔다. ”

 

c_7.png

 

Q  선호하는 스키장이 있나.

 

“젊은 시절엔 강원도의 시설 좋은 스키장을 주로 다녔다. 하지만 지금은 집에서 30~40분 거리인 경기도 남양주 스타힐리조트(구 천마산스키장)를 가장 많이 찾는다. 시즌권을 구매해 개장부터 폐장 때까지 주말마다 스키장을 간다. 설질(雪質)을 따져가며 스키 타는 사람들이 있지만 진짜 고수는 설질이 어떻든 그에 맞게 스키를 즐긴다. 가까운 곳에서 스키를 탈 수 있는 것만으로도 늘 감격한다. 경기도에만 스키장이 5개다. 서울처럼 주변에 스키장이 널린 도시는 세계적으로 찾기 힘들다. 멀리서 찾을 것 없이 서울이야말로 스키를 즐기기에 충분히 좋은 도시라는 얘기다. ”

 

Q  해외 스키 원정도 자주 다니는지.

 

“한국에서 즐기는 스키도 좋지만 해외로 스키를 타러 나갈 기회도 많다. 겨울마다 두세 차례 해외 원정 스키를 다닌다. 프랑스 론알프스 지역의 알프듀에즈나 록키산맥 중심에 있는 캐나다 밴프를 주로 찾는다. 유럽이나 북미는 한 번 원정을 가면 열흘 이상 스키만 탄다. 스키장 뿐 아니라 숙박·음식·교통 등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는 올인클루시브 리조트인 클럽메드를 선호하는 건 그래서다. 오직 스키에만 집중한 뒤 편하게 쉴 수 있기 때문이다. 올 겨울에는 새로 개장하는 클럽메드 홋카이도 토마무를 방문할 예정이다.”

 

Q 기억에 남는 스키장이 있다면.

 

“2012년 11월 중국 지린성에 있는 완다리조트를 방문했다. 이 때 약 22㎞ 떨어진 백두산 서파 스키장을 일부러 찾았다. 설상차를 타고 백두산 꼭대기로 올라가 스키를 타고 내려온 기억이 지금도 생생하다. 스키어가 아니었다면 영하 40도에 달하는 한겨울에 백두산 정상에 오르는 감격적인 체험을 못해봤을 테다. 내가 이 순간을 위해 지금까지 스키를 탔나 싶을 정도로 묘한 기분이 들었다.”

 

c_8.png

 

c_9.png

 

Q 스키가 힘에 부치진 않는가.

 

“힘들기는커녕 해마다 실력이 늘고 있는 걸 느낀다. 스키가 점점 재미있어진다. 평생 함께할 스포츠라 생각하기에 계속 배우면서 즐기고 있고, 다른 사람들을 가르치니 내 실력도 덩달아 느는 것 같다. 한국 스키어 대부분이 마흔이 되기 전에 스키를 접는다. 자연히 중급에서 상급으로 넘어가는 사람도 적다. ‘중급자의 함정’이란 말이 있다. 무엇이든 제대로 배워 중급자 수준을 넘어서지 못하면 지쳐서 그만두게 된다는 말이다. 한국에서 스키 인구가 줄어드는 것도 이와 관련 있다고 본다. 기본기를 제대로 익히지 않고 스키가 유행할 때 반짝 즐기다가 포기한 사람이 그만큼 많은 뜻이다. ”

 

c_10.png

c_12.png

Q 스키 여행만 다니는 건 아닐 텐데.

 

“평소엔 드라이브 여행을 즐긴다. 올해는 강원도 고성을 세 번 찾았을 정도로 그곳에 매료됐다. 그때마다 관동 8경 중 하나인 청간정을 찾았다. 청간정 자료전시관 학예사와 친분을 갖게 되어 많은 공부를 하게 됐다. 학예사 덕분에 군부대 안에 있어서 민간인은 쉽게 접근할 수 없는 만경대를 본 것도 큰 행운이었다. 고고학을 전공한 아내와 함께 역사유적지나 박물관을 찾아다니는 걸 즐긴다. ”

 

c_13.png

 

Q 여행을 갈 때 꼭 챙겨가는 물건은.

 

“카메라와 노트북, 블루투스 키보드를 꼭 챙긴다. 노트북은 숙소에 두고 사용하지만 블루투스 키보드는 늘 휴대하면서 홈페이지와 페이스북에 거의 실시간으로 사진과 글을 올린다.”

 

Q 스키 원정을 가면 짐이 많을 텐데.

 

“스키 장비는 바퀴가 달린 스키 캐리어에 담아 별도로 보낸다. 개인 짐은 꼭 필요한 것만 챙겨간다. 간단한 먹거리처럼 한국으로 되가져오지 않을 것들은 진공 포장해 부피를 최소화한다.”

 

글=최승표 기자 spchoi@joongang.co.kr

사진=박순백

 

[출처: 중앙일보] [여행자의 취향]겨울마다 원정스키 다녀봐도 서울만한 곳 없더라

 

 

 
c_1.png

중앙일보 기사에 실린 댓글, 11/29 아침 현재 두 개만 달려있는데 다행히 악플이 아니어서 다행.^^ 특히 처음 그 글을 쓰신 분께는 저녁 사드리고 싶음.^^

comment_3.pn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3'
  • profile
    강정선 2017.12.03 19:59

    박사님께서 그런 말씀하실 줄 알고 저나 애들 모두 평생 해외 전지훈련 한 번도 안 가 보고

     

    집 근처에서만 타고 있습니다.^ ^

     

  • profile
    마린코 2017.12.04 23:48

    네, 서울 근처에 스키장이 참 많아요!

  • profile
    박순백 2017.12.05 10:16
    대도시 옆에 한 시간 이내에 닿을 수 있는 스키장들이 널려있다는 건 정말 큰 축복이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이벤트 18/19 GSOX(익스트림게릴라 스키 양말) 공동구매 / 준비중 file 박순백 2018.12.11 169 1
공지 정보 18/19 시즌 스키 행사 스케줄 - 단체, 업체 등의 모든 행사 댓글 제보 5 file 박순백 2018.07.03 3371 1
3000 인터뷰 jasonTV 사람을 만나다 - 정우찬- 2 file 황석현 2017.12.19 947 10
2999 새소식/기사 [나도, 평창이다] 스키왕 꿈꾼 의대생, 올림픽 진료실 지킨다. file 박순백 2017.12.19 1158 0
2998 정보 턴의 예술 The Art Of The Turn 26 file 안준혁 2017.12.13 5356 12
2997 데몬강습회/시승회 [후기] 2017 KSIA 지도자 연수회 (Lev. 1) 2017.12.09 월리힐리파크 나는 07/08 시즌에 베어스 타운 원정 가서 양성철 데몬코치 감독관 주관으로 취득한 레벨1이다. 시니어 기선전에서는 마이너스 받는 종목도 있는 정도 실력이다. ... 11 한상률 2017.12.11 1934 11
2996 정보 자격기본법에 알고 계시나요? http://www.law.go.kr/법령/자격기본법 대한스키지도자연맹(KSIA)의 레벨자격증과 스키장경영협회(SAK)의 티칭자격증이 국가에 민간자격증으로 등록이 안 돼있네... 2 이필영 2017.12.08 1719 4
2995 ISA 2018 ISA국제프로스키지도자협회 국제공인 프로자격검정 정시[F1] 일정공고 file ISA 2017.12.06 706 0
2994 데몬강습회/시승회 2017 슬레드독 스노우스케이트 데몬 안내드립니다. 1 file 권혁남 2017.12.01 1055 0
2993 칼럼 또 하나의 무기를 장착한 김현민 데몬?   주의; 이 글은 팬의 입장에서 유명 스키어들의 스킹 모습을 보고 완전히 개인적인 소감을 적은 것입니다. 당사자들이 표현하고자 했던 기술과는 완전 다른 얘기... 3 이선호 2017.12.01 3977 2
2992 공지 [17/18]비발디파크 개인강사 모집 합니다! 17/18시즌 대명비빌디파크 강습 센터 개인강사 모집합니다. 인원은 많을수록 좋습니다. 하루평균 4회 강습 연결해드립니다. 급여는 건수당 지급해드리고 있습니다... 이선우 2017.11.30 1266 0
2991 정보 슬레드독 스노우스케이트 기본 자세 강습영상- 한글 자막 2 file 권혁남 2017.11.30 807 0
2990 정보 (주)체험스쿨 김대조입니다. 안녕 하십니까 스키어 및 보더 여러분, 제가, 이 글을 올리기 까지 1년 동안을 고분분투하여 노력하고 또 노력하고 하였으나, 현재에 이르기 까지 아직 결론을 도... 6 김대조 2017.11.29 2021 5
» 새소식/기사 [기사] 겨울마다 원정스키 다녀봐도 서울만한 곳 없더라. [여행자의 취향] 겨울마다 원정스키 다녀봐도 서울만한 곳 없더라 기사 원문: http://news.joins.com/article/22154043 국내 최대 스키 사이트인 닥터스파크(drs... 3 file 박순백 2017.11.29 2222 7
2988 새소식/기사 [중앙일보] 올겨울 스키는 더 가까워진 강원도에서 file 박순백 2017.11.28 953 0
2987 SBAK 한국스키장경영협회 자격검정 및 대회 공지 1 file 스키장경영협회 2017.11.27 1274 0
2986 정보 '레디유' 라는 스키/보드 친구 매칭 앱을 만들었습니다. 1 file 이두용 2017.11.27 1077 2
2985 정보 어반슬로프 체험기와 빠돌이 되기 2탄(3차 체험) 이제 어반의 장점을 알게 된 이후에는 안 갈 수가 없었습니다. 왜냐하면 저는 스키를 정말 잘(간지나게)타고 싶거든요. 물론 스키를 잘 타는 것의 기준이 폼이 아... 숫소맨 2017.11.27 771 3
2984 기타 스키장에서의 예의, 매너? 5 file 김상민 2017.11.26 2050 3
2983 ISA ISA국제프로스키지도자협회 남아메리카 지사설립 ISA branch in South America file ISA 2017.11.25 542 1
2982 정보 어반슬로프 체험기와 빠돌이 되기 1탄(1~2차 체험) 4 file 숫소맨 2017.11.24 1608 3
2981 공지 게시판에 글을 올릴 때 꼭 사진을 추가해야하는 이유들 2 file 박순백 2017.11.21 2457 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 161 Next
/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