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사랑방, [전전] 사랑방, 딛고동, 천마산 리스트, 모글스키팀, 스타힐 모글러브, 박기호 칼럼, 골프 사랑방, 창고 V

단상
2017.11.27 21:15

[곽기혁] 강원도행 KTX 단상

profile
조회 수 1340 추천 수 1 댓글 11

전 스키장엔 당연히 승용차를 타고 가야한다고 생각해 오던 사람이다 보니 곽기혁 선생의 아래 단상이 매우 참신하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이런 고민도 해 볼 만하네요.

 

c_1.pn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Atachment
첨부 '1'
 Comment '11'
  • ?
    강훈 2017.11.28 00:56

    터미널이나 역에서 셔틀을 바로 이용할 수 있게 하려는 노력을 안  하는 게 아니라 지역사회에서 택시라던지 운송업계분들의 반대가 심합니다 그래서 이렇게 정할 수밖에 없는 거 같습니다. 올림픽때야 정부에서 셔틀을 운영한다 하지만 그 이후에는 쉽지 않아 보입니다. 소수의 이기주의가 다수의 편리함을 방해하는 일이 될 거 같습니다.

  • profile
    곽기혁 2017.11.28 08:22
    겨울 시즌에만이라도 운행해주면 고맙죠~ ^^
  • profile
    곽기혁 2017.11.28 08:49

    갑자기 생각이나서 제 SNS에 끄적인 글인데 박사님께서 부끄럽게도 이곳에...  

     

    사실 이 글을 쓰게된 계기는 이렇습니다.  3조 7천억이라는 막대한 예산을 투입한 시설인데 과연 이용객이 얼마나 많을지..  역에서 주변 관광지로 접근성은 어떠할지 궁금해 일단은 주요역사 주변 스키장과의 접근성이 어떤지 궁금해 검색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본문에도 의아한 부분이라 표현한 부분이 있습니다.  

     

    웰리힐리파크는 이번 올림픽 경기장에 들어가지 않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휘닉스파크와 용평리조트, 알펜시아리조트는 설상종목 경기의 대부분을 치루는데 KTX 역사와 너무 거리가 있는듯해 의아하다는 생각을 가졌었습니다만, 이 부분은 겨울에만 국한된 짧은 생각인듯 해서 더이상 언급은 하지 않았습니다.

     

    이곳에 오시는 많은 매니아 분들이야 장비를 보관하시고 스키장에서 제공하는 셔틀버스를 이용하시거나 자가용을 이용하시겠지요..

    하지만, 겨울시즌에만 관광목적으로 스키장을 방문하시는 분들을 생각한다면 대중교통을 좀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야 스키대중화에도 도움이 되지않을까 라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강원권으로가는 고속도로가 3개나 있지만 주말이면 서울을 빠져나가는 길목은 극심한 정체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저도 수년전에는 강원권 스키장을 이용했지만 오고가는게 힘들어 지금은 가까운 경기권을 주로 이용하고 강원권은 2-3월에 원정(?)형식으로 2-3번정도 방문하는 수준입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강원권 KTX 개통소식은 참으로 반가운 소식이었습다만, 역에서 주변 관광지로의 접근성이 떨어진다면 국민의 혈세를 낭비한 올림픽 유치용 수단(?)밖에 안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더 많은 분들이 편리하게 스키장을 이용할 수 있는 교통수단 중 하나로 자리 잡히기를 바라는 마음에 끄젹여본 글이었습니다.  

     

    이번 시즌도 즐겁고 안전하게 득턴 하십시오~  ^^;;

  • ?
    겨울냄새 2017.11.28 11:32
    웰리힐리 접근성 향상에 큰 기여를 하겠군요. 그런데 스키장 측이 이 메리트를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달린듯합니다. 경춘선으로 접근 가능한 강촌의 경우 자가용 없이 젊은이들이 엄청 많이 옵니다. 단점은 언제든 스키장을 떠날 수 있으니 부대업장의 수익이겠죠. 셔틀로 사람 가둬놓고 돈쓰게하는 마케팅은 대명이 최고인듯합니다.
  • profile
    곽기혁 2017.12.01 07:19
    대명리조트는 10여년전 한번 가보고 지난 시즌 카브대회때 잠시 가봤는데 스키장은 놀이시설이고 숙박과 리조트내 편의시설이 주가되는 리조트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대명의 전략이 젊은이들에게 아주 좋은 시설이죠..
  • profile
    한상률 2017.11.28 11:58

    강원도를 관통하는 이번 고속열차(정식으로 KTX 이름을 붙이는 것은 아니고, 그 바로 아래급의 준고속선이랍니다. 공기 저항 때문에 속도를 못 내는 터널 구간이 많고 경사가 있어서  속도를 못 낸다고.) 거의 전 구간이 산악지역인데, 용평과 알펜시아가 있는 횡계는 지하 200미터를 통과하므로 역을 만들 수가 없습니다. 불가능한 것은 아닌데, 지하 깊은 데 만들면 돈이 많이 드는 데다가 테러나 화재, 사고시에 대처가 어렵고,  만들어도 땅 위까지 승객과 화물을 올리는 게 어려워지죠. 그래서 좀 더 가서 진부에 역을 만들고 셔틀을 운행한답니다.

    실질적인 시점인 원주시 인구가 수도권에서 작은 편인 군포시보다 적은 33만명, 종점 강릉이 더 적은 21만명이고, 인구 38만명인 도청소재지 춘천시를 제외하면 도내 인구 10만 이상 시가 하나도 없습니다. 고속선 지나는 곳 인구 다 합쳐도 겨우 백만여 명. 인구에 의한 승객 수요만 따지자면 기찻길 놓을 이유가 없습니다. 국도와 영동고속도로 두 개로 그럭저럭 되거든요. 그래도 해야 하는 이유는 강원도 인구가 적은 게 동서간 남북간 교통이 안 좋아서인 것도 크기 때문입니다. 기존 태백선 영동선 중앙선 철도는 주로 철광석 무연탄 석회석(시멘트)를 나르던 산업선이었고 승객 위주가 아니어서 흩어진 도시 사이에 접근성이 나쁩니다. 충북/경북 지역과도 연결되는데 철도 다니는 데가 심산유곡이죠. 요즘은 백두대간 협곡열차니 뭐니 하여 관광열차 노선으로도 활용되지만 지역 발전엔 별 도움이 안 되었습니다. 원주강릉선이 올림픽 덕에 지어지고 나면 교툥 불편함과 군사 지역 때문에 멈춰 있던 강원도 발전을 조금은 기대할수 있다고 봅니다. 

  • ?
    터치 2017.11.28 15:20

    스키장에서 다들 셔틀운행 예정이라고 들었습니다 

    스키장의 접근이 가까워지면 좋은거 아닐까요 ^^

  • profile
    곽기혁 2017.12.01 07:21
    그렇죠?? ^^
  • ?
    여인성 2017.11.30 18:19

    서울에서 스키장까지 셔틀

    기차 버스 혼합형 셔틀도 어디선가 만들어 서비스 하면 좋을듯

  • profile
    곽기혁 2017.12.01 07:20
    그것도 괜찮겠어요
  • ?
    조일희 2017.12.07 17:28

    스키장 기차타고 간다는건 일부 어쩌다 한번 가는분들에게...

    아니 경비 따져본다면

    절대 기차타고 가지 않을듯 합니다.

    주거지에서 기차역까지 의 교통비와 시간

    인원수 대비 해보면 무료운행도 저는 이용하지 않을듯 합니다.

    스키장 셔틀버스가 얼마나 촘촘하게 짜여져 있는데  불편하게 기차를 이용할까요..

    저는 베이스가 웰리힐리지만

    어쩌다 호기심에 한번은 타보겠네요...^^

    문득 최순실 남편이었던

    그분이 둔내에 수십만평 땅 을 사놨다고 하던데..

    다른 기차역 주변도

    일부 어떤자들의 돈벌이로 만들지 않았나 하고 의문이 듭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9622 잡담 [12/08~09, 금~토] 평일과 주말 스킹-17/18 선밸리 스키복, Spur 장갑, GSOX 양말, 모글러브 시즌온 미팅 13 updatefile 박순백 2017.12.10 1189 8
9621 잡담 [12/07, 목] 설국에 관한 단상과 두 번째의 평일 스킹 6 file 박순백 2017.12.07 1566 13
9620 잡담 [12/05 화] 평일의 스킹과 착각 18 file 박순백 2017.12.05 2349 11
9619 잡담 [12/02~03 / 주말의 스킹] 장비가 바뀌니 달라지는 것도... 5 file 박순백 2017.12.04 1818 6
» 단상 [곽기혁] 강원도행 KTX 단상 11 file 박순백 2017.11.27 1340 1
9617 잡담 주말의 첫 스킹 - 첫 날은 폭설에 폭우에...-_- 16 file 박순백 2017.11.26 1938 9
9616 잡담 평창 올림픽 알파인 스키 회전(여자)의 勝者는? 26 file 이선호 2017.11.25 1301 6
9615 잡담 진짜 겨울은 스키를 수령한 날로부터...^^ 11 file 박순백 2017.11.23 1826 14
9614 단상 스키장 뒷북 이야기 7 file 김현진 2017.11.22 2000 8
9613 기타 좌충우돌 화덕 만들기 18 file 이정환 2017.11.20 1071 11
9612 단상 세계공화국 Weltrepublik 2 이재훈 2017.11.05 848 10
9611 잡담 스키, 어떤 이들에게는 그게... 2 file 박순백 2017.11.04 1686 2
9610 축하 손녀 출생 보고서. 2 윤석원 2017.10.31 729 4
9609 감사 또 겨울이 다가오지만 - 근황 40 file 한상률 2017.10.23 2420 3
9608 잡담 이제 겨울이 코 앞이라...^^ file 박순백 2017.10.20 1603 0
9607 단상 한국인 최초의 스피어헤드 트래버스 스키 횡단기 4 file 정우찬 2017.09.18 906 8
9606 축하 100세 스키어 - 조지 제데노프 1 file 장홍운 2017.09.18 946 3
9605 단상 스키 강사를 할 것도 아닌데... 왜 강사 자격증을 취득 하지? 5 file 정우찬 2017.09.16 2323 7
9604 잡담 궁금합니다 1 이해선 2017.09.16 515 0
9603 잡담 나는 누구인가? 나는 무엇을 아는가? 나는 어떻게 살 것인가? 3 신재영 2017.09.08 933 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82 Next
/ 4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