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7.11.27 17:24

Ping i Blade 리뷰/시타

profile
조회 수 361 추천 수 0 댓글 2

i Blade를 본 첫 인상은 아래와 같은 사진이었다.

 

15134620_10154770503434181_6650375164191684263_n.jpg

 

블레이드 아이언의 날렵하고 심플한 느낌이면서도, 다른 블레이드 아이언과는 좀 다른 미래적인 느낌의 디자인.
세간의 평을 듣고 써 보자 하고 있었는데...

전문 사이트던, 아마추어 고수들의 사용기건 평은 엄청 좋은데...
쓰는 사람이 주변에 없다. ㅎㅎ

사실 기술력으로는 최고인 핑이라는 브랜드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이상하게 아이언은 미즈노나 캘러웨이에게 밀린다.
(Cosmetic Player인) 타이틀에 밀리는거는 당연하고...
심지어 테일러에게도 밀리지 싶은데.
갑자기 아이언 판매 랭킹이 궁금해진다.

여튼 브랜드 인기도(인지도가 아니다)도 있을 것이고, 최상급자용의 블레이드 아이언이라는 것도 구매를 꺼리게 만들 것이니,
흔하게 보이는 제품은 아니다.

여튼 여차저차 해서 구해보게 되었다.

 

image_7810087041506403822810.jpg

 

피지컬한 특성만 일단 나열해보면,

1. 블레이드 + CTP라는 핑 특유의 설계 - 난이도 높은 바디에 진동완화 장치 적용
2. 토 박스에 텅스텐 웨이트 삽입 - 요즘 아이언들의 추세임
3. 단조가 아닌 431 스테인리스 스틸 주조 - 핑은 정밀주조 제작방식을 고집하는 회사
4. 특주도 가능하긴 하지만 기본적으로 S200 적용
5. 디자인 때문에 백 쪽에서 보면 헤드가 조금 가로로 길어 보이는데 그리 큰 헤드는 아님, 그렇지만 블레이드 타입 치고는 작지 않음.
6. 페이스에 밀링 패턴이 새겨져 있음 - 물리적으로는 백스핀에 큰 영향은 없다고 함 (실험결과, 아이언 로프트 범위 내)


시타 소감.

- 채는 오지게 잘 빠짐, 잔디 자르는 맛이 예술.
- S57, S56을 써보았지만, 핑 상급 아이언 특유의 빡 하고 쪼는 타감을 여전히 가지고 있음. 단단하면서 생생한 피드백이 느껴지는 훌륭한 타감.
- 실 중량에 비해 조금 무거운 느낌. 재어보면 안그런데 왜 그럴까.
- 탄도도 높은 편이고 스핀도 오지게 잘 먹음 - 7번의 경우 716AP보다 2도 정도가 높은 탄도. 7번까지 런 없다고 봐야 하고 4~5번 롱아이언도 2~3m 정도 이상 안도망감. (그린이 소프트 한건지)
- 그래서 총 거리가 반클럽 짧게 나옴 (이전 아이언-716AP2-에 비해)

 

SPEC은 아래와 같다.

 

 

45567.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2'
  • profile
    오제이 2017.12.06 16:40

    핑 아이언은 내 스윙이 안정되면 나한테 맞는 사양으로 갖고 싶은 아이언.. 그런데 언제?

    영국에서 측정하니 블랙닷을 가져가라 하고, 한달새에 한국핑에서 측정 재보니 옐로우 닷이었나? 를 권해주어서 결국 다른 브랜드의 아이언을 구입했다는,,, 이상한 내 스윙을 탓해야 겠지..  

  • profile
    반선생 2017.12.07 20:16
    블랙과 옐로우는 한참 떨어져 있는데... 데비에이션이 엄청나신데요 ㅎㅎㅎ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글쓴이
91 히터와 스윙어 3 file 반호석 2013.06.04 12239 반선생
90 혹서기 라운드중 주의사항은? 12 박정민 2013.08.12 2505 snowtogolf(박정민)
89 핑 G20 피터들의 대화 1 반선생 2012.06.28 2952 반선생
88 필 미켈슨의 TheOpen 우승! 8 file 반호석 2013.07.22 3331 반선생
87 포틴 TC-888 리뷰 4 file 반선생 2015.04.02 8729 반선생
86 페라리 고생한다. 4 file 반호석 2013.07.30 3689 반선생
85 퍼터의 종류와 스트로크의 관계 1 file 반선생 2012.07.19 5302 반선생
84 테일러메이드 로켓블레이즈 출시 전 시타회 후기 12 반선생 2012.11.14 3655 반선생
83 타이틀리스트 915D2 + 여러 샤프트 시타기 2 file 반선생 2016.01.14 5705 반선생
82 카운터 밸런스란? 3 file 반선생 2016.01.14 2046 반선생
81 정확한 비거리 측정법 2 file 반호석 2013.06.14 6045 반선생
80 잔디 이야기 - 잔디의 종류와 특성, 샷 요령 2 file 반선생 2018.03.29 212 반선생
79 잔디 이야기 - 잔디의 종류와 특성, 샷 요령 file 반선생 2018.05.03 130 반선생
78 웨지의 솔 형태와 샷에의 영향 13 file 반선생 2015.01.06 5685 반선생
77 우드에서의 딥 페이스. 915F vs 915FD 1 file 반선생 2016.01.14 2307 반선생
76 온라인 골프게임 온그린 CBT 후기 1 file 반호석 2014.08.06 2387 반선생
75 오르막 내린막 라이에서의 페어웨이 샷 2 박정민 2012.10.10 3452 박정민
74 에비앙 챔피언십 시청 중... 10 file 반선생 2016.09.19 624 반선생
73 약간의 긴장을 위한 게임으로서의 골프용어 정리 1 박정민 2012.06.13 3595 박정민
72 안나푸르나 Trekking Limited Model 01 Carl Zeiss - 딱 골프용! 1 반호석 2014.11.10 1353 반선생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