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526 추천 수 0 댓글 6

예전에는 사는 것도 

사용하다가 다시 판매하는 것도 즐겼는데 

어느 순간부터 구매는 신중해 지고

중고로 판매하는 일은 조심스럽고 게을러졌습니다. ^^;;;

 

최근 1년간 구매한 제품 중 베스트 3을 꼽아보자니

구매한 것이 5개정도 인지라 무엇을 뽑고 무엇을 제외해야할지...

 

제목은 3으로 썼지만

그냥 5개 모두를 쓰고 베스트라는 형용어를 빼면 될 것 같기도 합니다.

 

가장 가성비가 좋은 제품은 Trek2 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중국에서 만들고 미국 AT&T에서 판매한 안드로이드 태블릿입니다. 

해상도가 약간 아쉽긴 하지만

8만 3천원 정도에 구매했고 부담없이 사용하면서

때로는 동영상 플레이어로 때로는 네비게이션으로,

컨텐츠 소비용으로 

또 지금은 다음에 소개할 블루투스 키보드에 연결해서

이렇게 글을 작성하고 포스팅하는 용도로도 사용을 합니다. ^^

IMG_20171126_182217_799.jpg

IMG_20171126_182219_855.jpg

 

두번째 제품은 앞서 언급한 키보드입니다.

지금 이 글 작성에 도움을 주는 제품이기도 합니다.  

이미 3개 정도 다른 블루 키보드가 있습니다. 

폴딩이 가능한 것 1개와 미니 사이즈 2개...

워딩해야 할 일이 많다보니 조금 더 키감이 좋은 제품이 필요했고, 

적절한 시기에 미니 사이즈 1개가 고장을 당해줬습니다.^^;;;

기존의 제품보다는 키감이 좋지만 키감만이 이 제품을 산 이유는 아닙니다.

블투 연결해서 사용해야 할 디바이스가 늘어났고

각 디바이스마다 키보드가 필요할 때가 있었는데 

이번에 구매한 키보드 하나로 3개의 디바이스까지는 별도의 설정없이 스위치가 가능해졌습니다.

IMG_20171126_182221_692.jpg

 

IMG_20171126_182224_813.jpg

 

1번 키는 노트북에 할당했습니다. 

최근 1Kg 미만의 노트북들에게 적절한 키감을 기대하기 힘들고

그런 이유로 굳이 블투 키보드를 별도로 이용 중입니다. 

2번 키와 3번 키는 각각 태블릿과 폰에 할당했습니다. 

키보드에 동봉된 태블릿 거치대까지 있어서 유용합니다.  

IMG_20171126_182227_262.jpg

 

 

마지막 제품은 노트북입니다. 

기존 15인치 노트북의 무게가 1.4Kg 정도됩니다. 

그리고 최근 구매한 삼성 노트북이 0.98Kg 입니다.  

5백그람 정도의 차이면 1근이 채 안되는 무게이긴 합니다. 

손에 들고 다니는 제품이 아니라 노트북 전용 백팩에 넣고 다니는 제품이지만

500g의 무게차는 엄청 다른 느낌을 줍니다. 

키감이 떨어지고 퍼포먼스가 다소 떨어져도 이 무게차면 모든 게 용서가 됩니다. ^^;;;

 

얼마 전부터 새롭게 들인 제품에 대한 가성비 / 만족도를 생가해 보다가 

갑자기 블투 키보드가 생각이 나서 사진과 함께 포스팅 해 봅니다. 

 

최근 1년 구매한 제품 중 어떤 제품이 마음에 드시나요? ^^

 

야마하 네트워크 리시버는 베스트 3이 아닌 그냥 넘버 0 입니다. ~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6'
  • profile
    강정선 2017.11.26 23:00

    저는 소개하신  제품들이 뭔지 몰라서 별 할말이 없습니다만

     

    오래전 구매한 제품중 정말 가성비 10000% 좋은게 있습니다.

    골프장 해저드에서 골프공줍는 장비인데 낚시대처럼 생겨 죽빼서 공을 살짝 누루면 공을 주울수있는제품.

    이거 4만원인주고 사서 첫날 본전 뽑았고

    그후로  골프 칠때마다 주워서  집에 볼이 두가마니 정도 있습니다.

    돈주고 공을 살일이 전혀 없고 노후에 볼장사 해도 될 정도 입니다.ㅎ

     

    20800794.jpg

     

  • profile
    임시후 2017.11.27 00:34
    와... 졌습니다 ㅎㅎㅎ
    남겨주신 댓글을 보는 순간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가 생각났습니다. ㅎㅎㅎ
    생산적인 뭔가에 투자했다고 생각했는데...^^;;;
    댓글 보시는 분들이 쇼팡몰에 접속하셔서 골프공 회수기 검색하실 모습이 눈에 선하네요~~
  • profile
    강정선 2017.11.27 21:21
    ㅎㅎ 제가 좀 특이한 겁니다.
    저 장비 산다고 아무나 볼을 건진순 없는게 일단 골프를 제법쳐야 볼 건질시간이 있지
    보통은 자기공치기도 바쁩니다.
    그리고 저는 주로 한 골프장만 다녀서 어디에 볼이 있는지 훤해서 많이 건질수 있는겁니다..ㅎㅎ
  • profile
    임시후 2017.11.28 23:36
    골프까지 잘 치신다는 말씀에...
    저도 키보드 사서 타이핑이 좀 빨라졌다고 자랑하고 싶지만
    현실은 그냥 채팅이나 하는 정도에 필요한 빠르기라...^^;;;
  • profile
    박순백 2017.11.27 01:28

    지난 1년 안에 구입한 가성비 최고의 제품 --> https://goo.gl/cUVh1W

     

     

     

  • profile
    임시후 2017.11.28 23:34
    제품에 대한 글을 볼 때마다 과연 어떤 제품이 가성비면에서 이 제품을 이길까..하는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 가성비와는 별개로 퍼포먼스가 정말 대단한 제품이라 생각됩니다.

자유 게시판

누구나 분야에 상관없이 자유롭게 글을 쓸 수 있는 공간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272 자살할 것 같은....페이스북 AI가 구할 수 있을까? 1 file 임시후 2017.11.29 146 0
» 최근 1년 간 구매한 제품 중 베스트 3... 6 file 임시후 2017.11.26 526 0
270 알파고 마스터를 이긴 알파고 제로... 2 file 임시후 2017.10.20 209 1
269 2017년과 같은 추석 연휴는 언제 다시? file 임시후 2017.10.19 161 0
268 저절로 고개가 끄덕여지는...돈으로 행복을 살 수 있을까? file 임시후 2017.10.11 138 0
267 아이유 - 3단 고음? 3 file 임시후 2017.09.25 321 2
266 박대통령 재판의 대반전 - 2; 박원오 진술 탄핵 되다 (우종창 기자) 김태욱 2017.09.23 443 0
265 자브라 비트런 - 달리면 싸게 살 수 있다. ( 175,000원 -> 75,000원) 2 file 임시후 2017.09.07 506 2
264 베르사유(Versailles) - 넷플릭스(Netfilx) file 임시후 2017.08.29 233 0
263 18년 후 한국에서 볼 수 있다는...(개기일식) file 임시후 2017.08.23 197 0
262 재미난 혹은 생각해 볼 만한... 임시후 2017.08.21 236 0
261 "너 왜 사람 헷갈리게 해?' 신선한 사랑 2 file 임시후 2017.08.18 373 2
260 찢어지는...(테라로사 커피) 2 file 임시후 2017.08.08 348 0
259 네트워크 리시버 사용기 (야마하 RX-V483) 5 file 임시후 2017.08.07 410 2
258 드론 몰카... file 임시후 2017.08.07 247 0
257 안드로이드 앱 추천 - 모바일 팩스 - file 임시후 2017.07.18 120 1
256 속이 다 후련한 기사 - 중국, 역시 소국임을 중국의 대인배 기자가 말한다. 1 file 박순백 2017.06.30 648 1
255 부당-유감 9 file 임시후 2017.06.28 410 0
254 넷플릭스 머신 - 딜라이브 플러스 OTT 3 file 임시후 2017.06.26 317 1
253 커피... 10 file 임시후 2017.05.26 1266 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