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rofile
조회 수 236 추천 수 0 댓글 0

eyedaq.png pella.png

 

올림픽공원 앞의 은행나무 거리

 

- 2017/Fall 올림픽공원 앞의 은행나무 거리이 동영상을 찍으면서 내가 나도 몰래 흥얼거린 노래는??? 동영상을 플레이하면서야 알았는데, "눈물로 쓴 편지"란 노래를 흥얼대고 있었다.ㅋ / 김세화: "눈물로 쓴 편지" https://www.youtube.com/watch?v=WRLe6nWQRxU

 

아침에 흐리다 오후에 비가 온다더니 웬일로(?) 그 예보가 맞았다.-_- 이미 신뢰를 잃은 구라청이라 이젠 예보가 맞는 게 신기하다보니... 늦은 오후인 지금은 여름 장마비 같은 심한 비가 오고 있다.(예보로는 비는 저녁이 돼야 온다고 했었는데...)

 

집사람이 늦가을이면 항상 올림픽공원 앞 은행나무 거리가 아름답다고 했었다. 이번엔 먼 아프리카로 여행을 가 있어서 그걸 못 본다.(대신 마다가스칼의 바오밥 나무를 보고 있기는 하겠지만...) 아직 은행나무 잎이 달려있기는 하지만 이미 절정기를 넘어버려서인지 은행잎이 전처럼 많지는 않다. 하지만 길바닥에 떨어진 은행잎은 그것 대로 운치가 있으니까...

 

아마도 김애경 씨는 나의 강릉 엘 방코(El Banco) 여행 관련 포스팅에 대한 댓글에서처럼 얘기할 것이다. 내가 집사람이 그리워서 이걸 포스팅한 것이라고... 그리고 그녀의 남편 안중찬 씨는 "여자들은 그러길 바라는가 보다."고 다시 한 번 삐딱선을 탈 것이다.ㅋ 난 이것도 저것도 아니고, 그냥 아름다운 풍경이 완전히 지나가기 전에 사진을 찍어 놓은 것 뿐이다.^^;

 

c1.png

 

 


초당으로 가는 길. 날이 많이 흐려있다. 그래도 길가의 은행나무는 그 노란빛을 잃지 않았다.

 

2_chodang6347.jpg

 

2_chodang6348.jpg

 

2_chodang6349.jpg

- 여기서부터 내 사무실이 있는 건물이 보이기 시작한다. 앞쪽 1차선의 검정차 위로 보이는 Java City라 쓰여있는 건물이다.

 

2_chodang6350.jpg

 

2_chodang6351.jpg

- 8호선 몽촌토성역에 가까이 왔다. 여기서는 사무실 건물(오피스텔)이 제대로 보인다.

 

DSC08388.jpg

 

DSC08390.jpg

- 저 큰 "J" 자 바로 밑의 창이 내 사무실의 것이다.

 

거기서 내려다 본 올림픽공원.

 

_MG_0004.jpg

- 19층에서 내려다 보면 이렇다. 이 사진 오른편 하단에 은행나무 길이 있다.(근데 이 사진에서는 왠지 은행나무가 노란색이 아니라 붉게 보이고 있다. 카메라의 문제.)

 

_MG_0001.jpg

- 은행나무길 맨 앞의 풍경을 클로즈업하니 노란색이 제 색으로 보인다. 길 건너 19층 빌딩에서 내려다 본 그 은행나무 거리의 시작부분. 맨 앞에 있는 나무 몇 그루만 크고, 잎도 무성하다. 차라리 이 사진으로 진실을 얘기하지 않아야 했나?^^;

 

아래 사진들은 그 은행나무 길 앞에 가서 찍은 것이다.

 

DSC08391.jpg

- 이 사진에서도 은행나무 잎이 제 색이 아닌 게, 그 왼편의 소나무의 푸른색 등의 영향을 받아서인 듯. 역시 카메라 렌즈는 인간의 눈과 다르다. 옆에 있는 색깔의 영향으로... — 함께 있는 사람: 김애경, 고성애, 안중찬

 

DSC08392.jpg

 

DSC08393.jpg

 

DSC08394.jpg

 

DSC08396.jpg

 

DSC08397.jpg

- 은행나무 잎이 떨어지는 이 늦가을에 오른편 하단의 화단엔 웬 꽃이? 꽃이 아니고, 붉게 물든 단풍인가?

 

DSC08398.jpg

 

DSC08399.jpg

- 바람에 우수수 떨어지는 저 은행잎이 보이는가??? 줌(zoom)을 좀 당기니 가까운 곳과 먼 곳의 거리감이 압축되어 다가와 보이고, 좀 더 멋이 난다.

 

DSC08401.jpg

- 바닥에 떨어진 수많은 은행잎이 가지에 달려있을 때, 그리고 화창한 날에 사진을 찍어야했는데...^^;

 

DSC08402.jpg

 

DSC08403.jpg

- 늦가을 풍경답다. 봄인가 했는데, 한여름의 중간이라 놀란 일이 있는데, 벌써 나뭇잎이 떨어지고 있어요.^^

 

이런 늦가을에도 19층 창가의 내 포도나무 잎은 푸르다.^^

 

DSC08404.jpg

 


 

IMG_6353.JPG

- 오늘 이 사진들을 정리하고 있는데, 영국에 살고 있는 집사람의 친구가 내 사무실을 방문했다. 내가 차(car)를 좋아한다고 F1 선수들이 우승하면 사용하는 Mumm 샴페인을 한 병, 그리고 내가 차(tea 혹은 커피)를 좋아한다고 일리(illy) 원두커피 한 통을 들고 오셔서 절 감동케하시고... 유정희 (유유정희)

 

IMG_6355.JPG

- 바로 그 Mumm과 Illy.^^

 

맨 위의 동영상을 찍으면 나도 모르게 흥얼거린 바로 그 노래. 그리고 그 노래를 부른 김세화 씨.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 사진 올림픽공원 앞의 은행나무 거리 file 박순백 2017.11.10 236
5670 사진 [11/05/Sun.] 광진트랙에서 본 미인 한 분 12 file 박순백 2017.11.06 717
5669 잡담 만추의 올팍과 가을 타는 한 분이 쓴 명문 file 박순백 2017.11.06 196
5668 안내 [11/05/일] 제1회 강동구연맹회장배 롤러스포츠대회 갤러리 2 file 박순백 2017.11.05 140
5667 잡담 끝날 때까지는 끝난 게 아니다. file 박순백 2017.11.01 282
5666 사진 2017 전주월드인라인마라톤대회의 깜짝 스타 4 file 박순백 2017.10.31 256
5665 잡담 15년째 열리는 2017 전주월드인라인마라톤대회에 간다. file 박순백 2017.10.27 186
5664 사진 올림픽공원에서 벌어지는 "한성백제문화제 2017" file 박순백 2017.09.23 136
5663 후기 [사진] 2017년 6월 4일 새만금 마라톤 참여 *궉채이 인라인스쿨* file 궉채이 2017.06.05 944
5662 동영상 This Girl 2 file 박순백 2017.05.26 1090
5661 기타 2017년 4월 16일 -궉채이인라인스쿨- 재능나눔 무료클리닉.(사진들과 후기) 2 file 궉채이 2017.04.17 1900
5660 잡담 어제 이런 좋은 행사가 있었군요.^^ - 전국 인라인 연합로드행사 박순백 2017.03.27 474
5659 동영상 [프리 스케이팅 동영상] Ong Returns - 옹의 귀환 3 file 박순백 2017.01.24 1200
5658 잡담 김종국과 정소영 4 file 윤일중 2017.01.21 2907
5657 안내 별종(?) 이지하는 지금 뭘 하고 있을까??? 2 file 박순백 2017.01.18 1847
5656 잡담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 만들어진 "올팍 아이스 링크" file 박순백 2016.12.27 638
5655 잡담 전주대회에서 건진 사진들 몇 장 2 file 박순백 2016.11.04 893
5654 사는 얘기 도메인 필요하신 분들은 참고하세요^^ 1 주유진 2016.08.27 411
5653 잡담 Simmons Rana Boots, SR 125mm Frames, & MPC Black Magic 125mm Wheels 2 file 박순백 2016.08.13 732
5652 잡담 [125x3] 그간 부츠와 프레임은 있는데, 125mm 휠이 없었지만...ㅋ 2 file 박순백 2016.08.11 96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4 Next
/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