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288 추천 수 11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IMG_6754 (1).jpg

 

제 곧 한국에서 맞이하는 첫 겨울 시즌입니다. 캐나다 휘슬러와는 전혀 다른 환경인 한국의 스키장에서 겨울을 맞이하다보니 휘슬러의 파우더가 그립네요. 다가오는 겨울을 생각하며 짧은 파우더스킹 영상을 올려 봅니다.

 

올마운틴 스킹의 가장 대표적인 종류가 파우더 스킹입니다. 수많은 스키어들이 파우더 스킹을 꿈꾸지만 직접 무릎이상 빠지는 파우더에 들어가 보지 않은 사람은 아무도 그 맛을 모릅니다.

 

파우더에 들어서면 그동안 딱딱하게 자신을 받쳐주던 슬로프가 느껴지지 않습니다. 늪속에 빠진 것처럼 하염없이 빠져들죠. 당황하여 엣지를 세우거나 스키를 돌리면 바로 풍덩 파우더로 다이빙하게 됩니다.

 

스키를 회전시키는 스티어링 방법에는 크게 에징(edging), 피버팅(pivoting), 프레셔링(pressuring)이 있습니다. 파우더 스킹에선 피버팅과 프레셔링만이 적용됩니다. 한국 스키어들이 익숙한 에징 스킬이 거의 필요없는 환경이지요.

 

바로 이런 환경에서 필요한 것이 올마운틴 테크닉입니다. 저와 함께 파우더 스킹에 도전해 볼까요?^^

 

<아래 동영상은 2014년 2월에 휘슬러에서 파우더를 신나게 즐기는 저랍니다.^^>

 

 

?

  • profile
    정우찬 2017.11.05 10:48 Files첨부 (1)

    제가 쓴 프레셔링(pressuring)이란 표현에 대해 페북을 통한 질문이 들어와서 여기에 그 답변을 옮겨 봅니다.

     

    캡처-2.PNG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Etc. Who is 정우찬? 9 file 정우찬 2017.09.19 1413
44 칼럼 자유롭게 하늘 날기까지_정우찬의 스키 오디세이(1) file 정우찬 2017.11.21 1048
43 단상 Skiing is FUN, Skiing is FREEDOM. 2 file 정우찬 2017.11.11 999
42 스키 강습 정우찬 프로 평일 야간반 2 file 정우찬 2017.11.06 2943
» 단상 아~ 정말, 파우더 멋지게 타고 싶다. 1 file 정우찬 2017.11.04 1288
40 단상 요즘 관심 가는 여성 스키어. 1 file 정우찬 2017.11.02 5808
39 Etc. 정우찬의 인터뷰 기사 file 정우찬 2017.10.23 590
38 칼럼 내공있는 스키 고수가 되는 길 2 file 정우찬 2017.10.20 2224
37 에세이 내가 존경하는 스키어 3 file 정우찬 2017.10.14 1216
36 칼럼 카빙 vs 스키딩 2 file 정우찬 2017.10.09 2621
35 단상 중국인 제자의 NZSIA 레벨3 취득을 축하하며... file 정우찬 2017.09.29 765
34 CSIA 정보/기술 나는 어떤 타입의 스키어인가? 2 file 정우찬 2017.09.29 1449
33 단상 2015 그랑폰도 휘슬러 이야기 file 정우찬 2017.09.21 414
32 단상 천국을 거닐다. 1 file 정우찬 2017.09.20 519
31 칼럼 스키계의 거대 담론 네가지 - (4)스키 인구 감소, 스키장은 살아 남을 수 있을까? 3 file 정우찬 2017.09.18 1810
30 칼럼 스키계의 거대 담론 네가지 - (3)백컨트리 스킹, 새로운 시대의 흐름인가? file 정우찬 2017.09.18 505
29 단상 한국인 최초의 스피어헤드 트래버스 스키 횡단기 1 file 정우찬 2017.09.18 248
28 칼럼 스키계의 거대 담론 네가지 - (2)줄어드는 아이들의 야외활동, 컴퓨터게임과의 전쟁을 어떻게 이길 것인가? file 정우찬 2017.09.18 248
27 에세이 [스키소설] 고수(高手) file 정우찬 2017.09.17 678
26 칼럼 스키계의 거대 담론 네가지 - (1) 지구 온난화, 우리가 스키를 즐기는 마지막 세대가 될 것인가? file 정우찬 2017.09.17 48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