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1166 추천 수 6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키 강사를 할 것도 아닌데... 왜 강사 자격증을 취득해야 하지?' 하고 생각해 보신 적이 있나요? 강사 자격증을 취득하고자 하던, 자격증에  관심이 없던 이런 고민을 한 번이라도 해보셨다면 당신은 시리어스 스키어임이 분명합니다.

 

그 이유는 한국에서 소위 상급자라면 강사 자격증 레벨 1, 레벨 2 혹은 티칭 1, 티칭 2를 가지고 있어야 타인으로부터 인정 받는 분위기이기 때문입니다. 이런 자격증 취득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을 가지고 있을지라도 현실적인 상황이 이렇다보니 상급자들에겐 여간 신경쓰이는 것이 아닙니다.

 

skier_bumper_sticker-r73f987832df042738736aa848d4c429e_v9wht_8byvr_324.jpg본인이 A라는 스키어보다 잘 탄다고 생각할지라도 A가 자격증을 가지고 있다면 왠지 꿀리는 듯한 느낌이 듭니다. 그러다 주변의 누군가로부터 

 

"와~ A는 이번에 레벨 2 땄다고 하던데... 대단하네."

 

"와~ 그 친구 겨울 내내 강습받더니 정말 고수가 되었나 봐. 이제 A에게 배워야 겠는데..." 

 

이런 말을 듣기라도 하면 바로 마음 속 깊은 곳으로부터 뜨거운 것이 올라 옵니다. 그렇게 되면 자연스럽게

 

'에잇~ 스키 강사 할 건 아니지만 그래도 남들에게 인정 받으려면 나도 자격증 하나는 가지고 있어야 하는거 아냐?...'

 

이런 생각이 떠오르는 걸 막을 길이 없습니다. 

 

사람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이런 스스로의 검증과 타인의 인정을 받고자 하는 심리때문에 자격증 시험에 도전합니다. 타인과의 비교 평가를 중시하는 한국 사회의 특성이 스키 문화에도 그대로 적용되고 있는 것입니다.  이러한 비교 평가의 문화가 가지는 긍정성과 부정성을 논하기에 앞서 우리의 현실이 그러하다면 차라리 긍정성을 극대화하는 방안을 찾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CSIA-3397-sm.jpg

 

 

자격증을 취득하는 과정이 단순히 자신의 스키실력을 검증받고 타인에게 인정받는 데에 그치지 않고, 실제적으로 자신의 스키향상에 도움이 되고, 자신의 자녀들이나 친구들을 제대로 안전하게 가르칠 수 있어야 합니다. 

 

캐나다의 스키 강사 자격 시험은 이러한 자격증 제도가 가지는 긍정성을 제대로 보여 줍니다. CSIA 레벨 1 의 경우 3일간, CSIA 레벨 2의 경우 5일간 감독관으로부터 철저하게 스키의 기본기를 배우고 강습 방법을 교육 받습니다. 이러한 교육은 감독관이 알아서 진행하는 것이 아니라 매 년 시즌 초에 이루어지는 시험감독관 보수교육을 통해 교육 내용이 정리되고 철저하게 매뉴얼에 따라 집행됩니다. 어떤 감독관에게 배우던 교육의 내용이 같을 수 밖에 없습니다.

 

스키 기술을 배우는 과정에서 이론 교육과 비디오 교육을 병행하므로 스키의 원리를 이해하게 되고, 자신과 타인을 가르치는 감독관의 강습 방법을 직접 보고 배우게 됩니다. 그리고 초보자를 어떻게 강습하는지에 관한 시범과 교육을 통해 강습생의 신체적, 심리적 준비 상태에 따른 강습 방법을 배웁니다. 

 

이렇게 스키 기술의 원리와 강습법에 대한 교육을 받은 뒤엔, 코스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직접 강습을 하게 됩니다. 이렇게 직접 강습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감독관은 적절히 가이드 라인을 제공하고 피드백을 주어서 질 높은 강습이 이루어지도록 이끌어 냅니다. 이러한 모의 강습을 직접 실시하므로써 코스 참가자들에게는 엄청난 발전이 이루어집니다. 그러한 발전의 근거는 미국의 NTL에서 발표한 [학습 피라미드]를 보시면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learning-pyramid.jpg

 

CSIA 레벨 테스트 과정에선 아무리 스키를 잘 타도 티칭능력이 없으면 탈락합니다. 스킹과 티칭이라는 두 가지 관문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특히 티칭 시험은 다른 스키어들의 스킹을 보면서 평가하여야 합니다. 상급자들의 시각에서 초보자나 중급자들의 스킹은 헛점투성이 입니다. 아마 수십가지가 바로 눈에 띄일 것입니다. 그래서 이런 저런 지적을 하게 되지만 아무리 옳은 지적을 해도 감독관은 고개를 갸우뚱 거릴 것입니다.  수 십 가지가 눈에 보여도 가장 중요하고 기본이 되는 기술 하나를 지적하여야 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그 평가의 기준은 개인적인 의견이 아니라 철저히 CSIA 매뉴얼에 따라야 합니다.) 강습생에게 여러 가지 과제를 지적하는 것은 강사 자신의 잘난 척 밖에는 안됩니다. 강습생은 곧 과부하가 걸려 이것도 저것도 안되어 스트레스만 받게 됩니다.

 

Capture-4.JPG

 

스키어의 스킹에 대한 평가를 근거로 하여 어떻게 발전 시킬지에 대한 강습 내용이 정해집니다. 역시 마찬가지로 CSIA 매뉴얼에 따라 발전전략을 정해야 합니다. 강습생의 의도와 신체적, 심리적 준비 상태를 고려하여 강습의 내용이 만들어져야만 합니다.

 

또한 아무리 스킹 평가와 발전 전략을 제대로 만들어 내더라도 고객서비스(People Skill)에 대한 강사의 자질이 갖춰져야 합니다. 상대를 존중하는 마음과 인내하는 태도, 친절하면서도 지도력이 담긴 말투 등을 갖춰야 합니다. 이러한 자질이 없다면 아무리 스키를 잘 타도 절대 자격증을 취득할 수 없습니다. 

 

11025742_925273200846220_3252849702083231182_n.jpg

 

이제 다시 처음의 질문으로 돌아가보죠.

왜 자격증을 취득할까요? 자격증 취득의 과정에서 스키의 원리와 기술을 이해하게 되므로 당연히 스키어 자신의 스키 실력이 향상 됩니다. 또한 티칭을 배우는 과정에서 스킹분석, 발전방법 제시, 제대로 된 시연 등을 통해 강사에게 필요한 자질을 갖추게 됩니다. 그리고 이러한 모든 과정은 다시 스키어 본인의 스키 실력의 향상으로 이어집니다.

 

자신의 스키실력 검증과 타인의 인정이라는 일차적 이유뿐만아니라

스키 기술 이해와 스키 실력 향상, 제대로 스키어를 가르치는 방법까지 배울 수 있다면 

스키 강사 자격증 취득이 단순한 자기 과시용으로 끝나진 않을 것입니다.   

 

 

dbce0063a0455f3e9649b9f895a1ef6a.jpg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Etc. Who is 정우찬? 9 file 정우찬 2017.09.19 1415
» 단상 스키 강사를 할 것도 아닌데... 왜 강사 자격증을 취득해야 하지? file 정우찬 2017.09.16 1166
24 에세이 잊을 수 없는 한 사람 file 정우찬 2017.09.14 456
23 CSIA 정보/기술 CSIA 레벨 2 자격증 file 정우찬 2017.09.12 322
22 칼럼 크로스오버(CROSSOVER)의 비밀을 풀어볼까요? file 정우찬 2017.09.09 999
21 CSIA 정보/기술 CSIA 레벨 1 강사 자격증 file 정우찬 2017.09.07 375
20 에세이 스키타고 맨 땅에 헤딩하기  1 file 정우찬 2017.09.07 353
19 CSIA 정보/기술 CSIA 소개 file 정우찬 2017.09.07 185
18 에세이 아이언맨(鐵人) 되기 file 정우찬 2017.09.07 219
17 칼럼 내 삶의 화두가 되어버린 스키 file 정우찬 2017.09.07 319
16 에세이 히말라야에서, 나는 file 정우찬 2017.09.07 113
15 에세이 북미최고봉 맥킨리 등정기 file 정우찬 2017.09.07 149
14 에세이 인수봉 등정-내 삶의 입산의식 file 정우찬 2017.09.07 90
13 에세이 내 젊은 날의 초상 file 정우찬 2017.09.07 162
12 에세이 한 친구의 죽음 file 정우찬 2017.09.07 496
11 에세이 메멘토 모리(Memento mori) file 정우찬 2017.09.07 202
10 칼럼 푸르그 보겐과 슈템턴 꼭 마스터해야 하나? 1 file 정우찬 2017.09.07 1265
9 칼럼 스키의 고수란? 1 file 정우찬 2017.09.07 656
8 칼럼 백컨트리 스킹 file 정우찬 2017.09.07 218
7 칼럼 더블 블랙 다이아몬드 스킹 1 file 정우찬 2017.09.07 609
6 칼럼 글레이드 스킹(Glade Skiing) file 정우찬 2017.09.07 36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