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성애의 Naver 블로그 "디카로 그리다", 캐시미어 코리아 블로그, 캐시미어 코리아 쇼핑몰

2017.09.08 03:39

뚝방길 위의 사람들

profile
조회 수 190 추천 수 1 댓글 0

오후 다섯 시만 되면 어김없이 집으로 돌아가는 뚝방길 위의 사람들.

어깨가 조금은 쳐진 모습이 고단한 하루의 일과를 여과없이 보여준다.

머리 위에 인 무거운 짐은 집으로 돌아가 자식들에게 나누어 줄

옷가지 하나, 한 끼 끼니거리일지도 모른다.

 

18485323_1495152857192633_1647953736595894089_n.jpg

 

 

그들은 왜 다섯 시만 되면 아니, 오후 네 시만 넘어가면 어김없이 이렇게

총총 잰 걸음이 되는걸까. 수도를 제외하고 전기불이 들어오지 않는 마다

가스카르 대부분의 가정에서는 해가 떨어지기 전에 집으로 돌아가야만

하는 것이다. 비록 얼굴조차 안 보이는 식구들과의 저녁 자리면 또 어떠랴?

 

18424161_1495152997192619_3403415812509509214_n.jpg

 

 

가족은 지구상 어느 곳, 어느 나라에서든 가장 큰 삶의 위안이며, 버팀목이

며 살아갈 수 있는 큰 힘인 것을... 가난한 나라라고 해서, 전기불이 없어

깜깜함 속에서의 식사라고 해서 많이 측은해 하고, 나의 잣대로 그들의

삶을 재려고 해서는 결코 안 되리라.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뚝방길 위의 사람들 오후 다섯 시만 되면 어김없이 집으로 돌아가는 뚝방길 위의 사람들. 어깨가 조금은 쳐진 모습이 고단한 하루의 일과를 여과없이 보여준다. 머리 위에 인 무거운... file 고성애 2017.09.08 190
40 간밤에 길 잃은 조각배 하나. file 고성애 2017.07.19 69
39 내 마음 속에 박힌 아이들의 눈망울 file 고성애 2017.06.23 68
38 경복궁의 숨은 이야기들 - 재미있고도 가슴 아픈 이야기 4 file 고성애 2017.06.20 242
37 봄은 어머니의 버선발이다. file 고성애 2017.04.10 155
36 인도를 가 보지 않고는 인생을... 2 file Dr.Spark 2017.01.19 754
35 센스있는 배송 메모에 살그머니 웃음이... file 고성애 2016.12.23 684
34 740만 원대 75만 원의 가격 2 file 고성애 2016.12.23 895
33 봉은사에서의 기도와 참선 file 고성애 2016.10.21 340
32 제가 캐시미어 코리아 브랜드를 런칭합니다. 12 file 고성애 2016.10.12 654
31 계림 노적암 동굴의 "백조의 호수" 공연 file 고성애 2016.09.08 241
30 꽃 보다 예쁜 당신? - 뒷 모습만이요.^^* 2 file 고성애 2016.07.16 263
29 지난 시즌 가장 호평 받았던 넥 워머(neck warmer) 2 file 고성애 2016.06.09 314
28 송도 트라이볼 야경 - 색채의 향연 4 file 고성애 2016.05.12 278
27 요정같이 사랑스런 그녀(하늘 공원에서) file 고성애 2016.05.05 503
26 외국 스키장에서의 엄마들과 우리나라 엄마들의 다른 점은? 2 file 고성애 2016.04.24 686
25 한의원에서 한약을 지어줄 수 없다니요.^^* file 고성애 2016.04.24 301
24 여백의 미를 담은 이 한 점의 선물 8 file 고성애 2016.04.22 414
23 모글에서 바로 잔차로 점핑 2 file 고성애 2016.04.18 563
22 난생 처음 네일아트에 도전하다. 3 file 고성애 2016.03.31 5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