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1.png
전 스키장 정보란: [1], [2], 해외 스키장 정보: [1], [2], 김도형의 미국 스킹 후기, 클럽메드 야불리 원정 후기들

profile
조회 수 429 추천 수 1 댓글 2

 

오스트리아 알프스가 시작되는 첼암제, 카프룬(Zell am See, Kaprun) 지역은 산과 호수, 빙하 관광 등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휴양지이다. 여름과 겨울 계절에 관계없이 등산, 자전거, 수영, 관광, 스키 등 산악 레저, 수상스포츠 등 체험 여행을 다양하게 즐길 수가 있다.

고즈넉한 호수와 산맥을 끼고 있는 첼암제, “호수 옆 마을”이란 뜻을 지닌 이곳은 인구 1만여 명, 주도인 잘츠부르크로부터 열차로 1시간 30분 정도 걸리고 시즌에는 직통열차가 많이 운행하고 있다.

이곳에 가는 동안 차창 밖으로 순백의 나무들과 여러 산봉우리들을 맞이하는데 자연의 경이로움에 다시금 감사함을 느끼게 된다.

자그마한 시골 냄새가 물씬 풍기는 첼암제기차역에 도착하면 바로 “첼(Zell)”호수가 보이는데 기차역에 붙어 있어 몇 걸음만 가도 호스 위를 걸을 수가 있다.

내가 갔을 때에도 수많은 사람들이 모여 크로스컨트리 연습도 하고 한가로이 몇몇이 팀을 이뤄 여유롭게 트래킹 하는 모습들도 보였다.

시내를 걷다 보면 아기자기한 상점들이 손님들을 맞이하는데 시내가 작아서 한두 시간이면 시내 요소요소들을 다 살펴볼 수 있다.

이곳은 다른 대규모리조트와는 달리 슬로프 전체가 호스를 바라보며 스킹을 하는데 이런 천혜의 그림 같은 환경은 어느 곳에서도 찾아보기는 쉽지 않을 것이다.

총 26Lifts, 29Piste, 수직 고도 1,242m(Zell am See), 2,118m(Kaprun), 총연장 77km의 위용을 나타낸다.

첼암제에서 차로 10분 정도 거리에는 연중 스키를 즐길 수 있는 카프룬(Kapurun)스키장이 있다.

카프룬스테이션에서 3번의 곤돌라를 타고 오르면 정상인 키츠스타인혼(Kitzsteinhorn)에 도착한다. 빙하 스키장으로 전망대에서 내려다보는 순백의 파노라마 광경은 오스트리아 설산의 진수를 보여준다.

카프룬과 가까운 글로스글로크너는 산악바이크의 성지로 유명하며 꼬불꼬불한 언덕길에서 그랑프리 대회가 열리기도 한다.

매년 여름 시즌(5.15-10.15)에는 숙박을 하면 “Zell am See Kaprun Summer Card”를 주는데 유람선 관광, 케이블카, 모든 관광지가 무료이며 골프장도 할인해준다.

소도시에 공항도 있어서 편리하며 고즈넉한 이 마을은 아늑한 사계절 가족휴양지로 손색이 없으며 꼭 가보시기를 추천드린다

 

Zell am See.jpg

챌암제 역

Zell am See2.jpg

첼(Zell)호수

Zell am See3.jpg

 

Zell am See8.jpg

 

Zell am See11.jpg

 

Zell am See15.jpg

 

Zell am See16.jpg

 

Zell am See18.jpg

 

Zell am See20.jpg

 

Zell am See21.jpg

 

Zell am See22.jpg

 

Zell am See25.jpg

 

Zell am See30.jpg

 

Zell am See33.jpg

 

Zell am See35.jpg

 

Zell am See38.jpg

 

Zell am See40.jpg

 

Zell am See45.jpg

 

Zell am See46.jpg

 

Zell am See48.jpg

 

Zell am See51.jpg

 

Zell am See55.jpg

 

Zell am See75.jpg

 

Zell am See80.jpg

 

Zell am See Piste.jpg

 

Zell am See Map.jpg

Kaprun Station.JPG

카프룬 스테이션..이곳에서 트램으로 오른다.

TRAM KAPRUN.JPG

연중내내 빙하스키장으로 운행한다 

Zell am See Map..jpg

Kaprun Piste.jpg

 

 Comment '2'
  • profile
    김상구 2017.08.20 19:43

    사진 잘 보았습니다. 내년 3월에 zell am see에 숙소를 예약해놨는데, 여기에서 관련 글을 보니까 반갑네요^^

    Zell am See 지역과 Kaprun, 그리고 Kitzsteinhorn 이렇게 크게 세 부분으로 나뉘는 것 같던데, 티켓팅한 기간동안 이 곳 아무데서나 스키를 타도 되는것인지요?? 

  • profile
    문병천 2017.09.23 22:02

    죄송합니다...바쁘다보니 이제사 들어왔네요..

    키츠스타인혼은 카푸른지역이구요..연중 산악트램이 운행하고요,,정상이 수려합니다..

    저는 두번에 걸쳐서 스키장별로 갔었는데 통합권이 지금도 있을것으로 생각됩니다..

    즐거운 여행되십시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5340 질문 김포에서 셔틀버스로 다닐 만한 스키장 있나요?? 3 new 장효빈 2019.02.18 223
5339 스타힐 [2019/02/16 토]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둘 째날 - 2 / 저녁의 레크리에이션 시간 등 1 file 박순백 2019.02.17 416
5338 스타힐 [2019/02/16 토]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둘 째날 - 1 / 오전, 오후 스키 강습 1 file 박순백 2019.02.17 432
5337 스타힐 [2019/02/15 금] 눈이 온 날의 스킹과 제10회 사랑나눔스키캠프 1 file 박순백 2019.02.15 556
5336 양지 양지파인 19/20 시즌권 이벤트합니다.~! file 김재건 2019.02.15 468
5335 스타힐 [2019/02/10 일] 장협 티칭 1 검정일의 스타힐과 스키 114 file 박순백 2019.02.14 915
5334 휘닉스 단차가 늘어나는 휘닉스파크 4 update 허지웅 2019.02.13 1738
5333 스타힐 [2019-02-09 토] 케슬러 팬텀 S 리뷰가 포함된 스킹 후기 file 박순백 2019.02.13 371
5332 대명비발디 대명 비발디 EBS 극한직업 영상 7 file 오상현 2019.02.12 1552
5331 휘닉스 2월 21일~22일 휘닉스파크 기술선수권 대회기간 스키 튜닝 진행합니다. 2 차진원 2019.02.11 1098
5330 베어스 베어스타운 이래도 되는 건가요?? 19 김지성 2019.02.09 2222
5329 웰리힐리파크 우리 웰팍이 보강제설을 ㅎㅎ 5 file 이현중 2019.02.08 1099
5328 스타힐 [2019-02-07 목] 비 온 다음 날의 아이스반 스킹과 고어텍스 수선 정보 등 1 file 박순백 2019.02.07 1367
5327 잡담 진짜 저급한 웰리힐리 이용객 1 file 조일희 2019.02.07 2769
5326 스타힐 [2019-02-06 수] 할머니와 손녀의 스킹 - 먼 훗날에... 1 file 박순백 2019.02.06 944
5325 양지 서로 촬영해주면서 타실 분 찾아요~ 2 김형도 2019.02.05 711
5324 후기 중국 베이다후 현재 상황입니다. 3 file 불꽃롸이더 2019.02.05 1377
5323 웰리힐리파크 새벽에 본 각 리조트 현황. 5 file 이현중 2019.02.05 2348
5322 스타힐 [2019-02-04 월] 마치터널 앞 먹골배 직매장과 설날 전날의 스키장 6 file 박순백 2019.02.04 740
5321 해외 Vail ski resorts, Colorado 다녀오신 분 계신가요?:) 6 박정아 2019.02.04 4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7 Next
/ 2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