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5(수) - 6

by 박순백 posted Mar 23, 2017

dynastar.png eyedaq.png pella.png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5(수) - 1

 

03/15(수)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3일째이다. 아침에 일어나 창밖을 보니 역시 쨍한 좋은 날씨. 날이 맑아도 고산지대라 밖의 기온은 싸늘하고, 슬로프의 눈 상태는 최상이다.(이렇게 좋은 눈을 두고 03/20에 스키장을 닫는다니...ㅜ.ㅜ 중국은 희한하게도 동북지방이 아무리 춥고 눈이 많이 쌓여있어도 북경에 봄이 오면 드넓은 중국 땅 전체가 봄 체제(?)로 돌입해 버리는 느낌이다.-_-)


더 랏지 뷔페에서 맛있는 아침을 먹고, 슬로프에 올랐다. 역시 어제와 같은 좋은 설질이어서 기뻤다. 한국 인터 스키의 자존심을 우리가 보여주잡시고 열심히, 성의있게 탔다.^^ 우리가 슬로프를 먼저 내려가면 중국 스키어들이 서서 우리에게 계속 시선을 꽂고 있었다고 하니 기분 좋은 일이다.


쉬지도 않고 계속 여러 슬로프를 섭렵했다. 점심 시간이 다가오는데도 조금이라도 좋은 설질이 유지되는 시간에 더 타자며 클메 뷔페의 점심 시작 시간을 넘겨타기도 했다.^^

 

DSC03779.jpg

- 이렇게 좋은 날씨라니 스킹 3일 내내 스킹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스노우 컨디션이다.

 

DSC03780.jpg

 

DSC03781.jpg

 

DSC03782.jpg

 

DSC03783.jpg

 

DSC03784.jpg

 

DSC03785.jpg

- 우리가 묵은 5층 복도. 시즌 말이라 그런지 한적해서 복도에서 누굴 만나는 일도 거의 없을 정도였다.

 

DSC03786.jpg

 

DSC03787.jpg

- 뷔페에 갔다. 먹음직한 치즈들이... 대개 이런 치즈 접시가 두 개 정도 놓여있다.

 

DSC03788.jpg

 

DSC03790.jpg

- 아침 거리를 가져왔다.

 

DSC03791.jpg

- 뜨거운 우유와 네스프레소 카푸치노. 우유는 커피에 더 추가하기 위함이다. 네스프레소 기계에서 나오는 카푸치노는 라떼가 좀 부족한 느낌이라...

 

DSC03792.jpg

 

DSC03793.jpg

- 쌀죽에 삭힌 취두부(臭豆腐 chòudòufu)를 띄웠다. 아주 매력있는 맛이 된다. 90년대 초반에 중국에 갔을 때 이 삭힌 두부를 처음 먹어 보니 정말 견디기 힘든 이상한 맛이었는데, 지금은 이걸 아주 즐긴다. 그 당시에 중국인들이 이걸 "떠오푸"라 발음하는데, 그걸 듣자마자 그게 "두부"의 중국 발음이라는 걸 알 수 있었다.

 

DSC03794.jpg

- 메인 식사 거리에 덧붙여 더 가져온 것들.

 

DSC03795.jpg

- 디저트도 가져오고... 어떤 분들이 이걸 페이스북에 올리니 그게 한 사람 식사분이냐고...-_-

 

DSC03796.jpg

 

IMG_1983.jpg

- Dr. Kosa는 DSLR을 가져와 모처럼 사진을 찍고 있다. 스키 여행을 가면서 호기롭게도(?) 그 무거운 DSLR을 챙겨넣은 것이나 스키를 타다 보면 그 거추장스러운 걸 들고 스키를 탈 수가 없으니 대개는 고생만 할 뿐이다. 그래도 그 고생만 하는 게 아깝다며 들고와 뷔페의 사진을 찍는 것.

 

DSC03797.jpg

- 이건 뷔페 천장에 매달린 나비 등 사진이다. 보태닉동이라서 식물과 이런 곤충들, 동물들의 사진이나 조형물들이 많은 거란다.

 

IMG_1984.jpg

- 집사람이 클메 ESF의 교장인 그레그와 만나 반갑게 인사를 하고 있다. 전에 야불리에서 만난 적이 있어서 구면. JYP가 찍어준 사진이다.

 

IMG_1985.jpg

- JYP 사진.

 

DSC03798.jpg

- 락커가 있는 스키 홀(hall)의 ESF/프랑스스키학교 부쓰이다.

 

DSC03799.jpg

- 마치 태극 마크 같은 로고. 에꼴 뒤 스키 프랑셰, 프랑스스키학교의 의미이다.

 

DSC03800.jpg

- 락커 뒤에서 여러 명의 외계인들을 만났다.-_-

 

DSC03801.jpg

- 각 락커에 열풍을 내보내는 장치이다. 중앙집중식이 아니라 각 락커별 독립식.

 

DSC03802.jpg

- 클메 ESF 키즈반 아이들.

 

DSC03803.jpg

- 이렇게 집합한 후에 스키를 배우러 간다.

 

DSC03804.jpg

 

DSC03805.jpg

- 이런 팻말 아래 모인다.

 

DSC03806.jpg

- 저 앞의 설구대청은 Snow Equipments Grand Hall의 의미. 저곳은 클메가 아닌 일반 스키어들이 사용하는 곳이다.

 

DSC03807.jpg

- 스노우모빌 체험 부쓰도 있다.

 

DSC03808.jpg

- 저 Skidoo로 체험을 하는 듯.

 

DSC03809.jpg

 

DSC03810.jpg

- 설구대청 안의 베이다후스키학교 강사진 사진들이다. 하이 시즌엔 저 빈 자리에도 사진이 꽉 찬다고...

 

DSC03811.jpg

 

DSC03812.jpg

 

DSC03813.jpg

 

DSC03814.jpg

- 장비 대여 부쓰.

 

DSC03815.jpg

- 여기는 락커 섹션.

 

DSC03826.jpg
- 이런 간이 식당도 있다.

 

DSC03825.jpg

- 설구대청 앞의 광고판인데 처음엔 GoPro 광고인 줄 알았다. 알고보니 GOSki란 스키 앱 광고이다.

 

DSC03816.jpg

 

DSC03817.jpg

 

DSC03818.jpg

 

DSC03819.jpg

- 날씨 좋고, 설질 좋고...

 

DSC03820.jpg

- 좋은 설질에서 신나게 스키를 즐겼다.

 

DSC03821.jpg

- 곤돌라에서 보면 경사가 세보이지 않는데 실제로 슬로프를 내려올 때 보면 내리꽂힐 것 같은 기분이 드는 경사이다.

 

DSC03822.jpg

 

03/15(수) 클럽메드 베이다후의 마지막 스킹이다. 집사람이 가져온 DSLR로 오전에 많은 사진을 찍었다. 카이(kai)는 내가 찍어준 것에서 인생 사진 몇 장이 나온 듯하다.^^
 

 

DSC03823.jpg

- 오늘은 스키어들도 수가 많이 늘어났고, 잘 타는 사람들도 몇이 왔다.

 

DSC03824.jpg

 

DSC03827.jpg

 

DSC03828.jpg

- 봄눈이랄 수 없는 좋은 눈에서 맘껏 스킹을...

 

DSC03829.jpg

- 슬로프의 이곳저곳을 열심히 돌아다녔다.

 

DSC03830.jpg

 

DSC03831.jpg

 

DSC03832.jpg

 

DSC03833.jpg

 

DSC03834.jpg

 

DSC03835.jpg

 

DSC03836.jpg

 

DSC03837.jpg

 

DSC03838.jpg

 

DSC03839.jpg

 

DSC03840.jpg

 

DSC03841.jpg

- 홀리데이 인 호텔 쪽으로도 다시 가고....

 

DSC03842.jpg

- 거기있는 고급 6인승 리프트를 다시 타고...

 

DSC03843.jpg

 

DSC03844.jpg

 

DSC03845.jpg

 

DSC03846.jpg

 

DSC03847.jpg

 

DSC03848.jpg

 

DSC03849.jpg

 

DSC03850.jpg

 

DSC03851.jpg

- 원래 이 때는 클메 쪽으로 가려고 했는데 길을 잘못 들어 또 홀리데이 인 호텔 쪽으로 갔다.ㅋ

 

DSC03852.jpg

 

DSC03853.jpg

 

DSC03854.jpg

 

DSC03855.jpg

- 다시 올라갔다가 샛길을 통해 클메 쪽 스키 베이스로 향한다.

 

DSC03856.jpg

 

DSC03857.jpg

 

DSC03858.jpg

 

DSC03859.jpg

 

DSC03860.jpg

 

DSC03861.jpg

 

DSC03862.jpg

 

DSC03863.jpg

 

DSC03864.jpg

 

점심을 먹으러 좀 늦게 내려왔는데 그건 좀더 좋은 설질에서의 스킹을 위해서...


더 랏지 뷔페는 메뉴 몇 가지씩이 계속 변화하기 때문에 다채로운 음식을 즐길 수 있었다. 아침을 충분히 먹었음에도 불구하고 점심까지 충실히(?) 먹었다. 원래는 가볍게 먹을 작정이었는데...^^;

 

DSC03865.jpg

- 더 랏지에서의 점심. 우린 누들 바 같은 곳에 가지 않고 계속 뷔페로만 갔다. 그곳의 음식이 잘 맞았기 때문에...

 

DSC03866.jpg

 

DSC03867.jpg

- 호박 스프에 치즈를 넣어 먹었는데 아주 맛이 좋았다.

 

DSC03869.jpg

- 뷔페 안쪽이 아닌 바깥 창문 쪽에 자리를 마련하고 식사 중이다. 카이는 DSLR로 찍은 사진을 리뷰 중이다.

 

DSC03870.jpg

- 맥주와 사과 쥬스.

 

DSC03871.jpg

 

DSC03872.jpg

- 클메 보태닉동 앞에서 버기를 기다리는데 연료를 넣으러 가서 좀 늦기에 스키 홀로 걸어오는 우리 동지들.

 

DSC03873.jpg

- 클메 앞의 넓은 공터는 공사중인데 거기 클메 광고판이 있는 걸로 보아 클메 관련 건물이 들어설 듯.

 

DSC03874.jpg

 

DSC03875.jpg

- 곤돌라 승차장 부근인데, 저 앞에 보이는 것은 일반 스키어들이 들러 점심을 먹는 곳이었다.

 

DSC03876.jpg

 

집사람과 난 곤돌라를 타고 올라가 계속 스키를 탔다. 카이 커플은 한 번 올라갔다가 내려와서 JYP에게 스키를 가르쳐 주기 위하여 중급 코스로 갔다.

 

DSC03877.jpg

- 이렇게 내려오고...

 

DSC03878.jpg

 

DSC03879.jpg

 

DSC03880.jpg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이 글을 추천한 회원

 Comment '2'
  • ?
    tkpkjk 2017.03.31 21:09

    덮개가 있는 리프트도 있군요. 신기. ㅎ

    식사할 때 맥주도 무료 제공되는 건가요?  ^^

     

  • profile
    박순백 2017.03.31 21:18
    무료 아닙니다.
    클럽메드에 갈 땐 이미 모든 경비를 내고 가는 것이니까요.
    그게 클럽메드의 All-Inclusive(모든 것이 포함된) 서비스입니다.
    가서는 더 이상의 돈을 내지 않고, 무엇이든 마음 대로 먹을 수 있으니 무료인 것처럼 착각이 될 뿐입니다.^^

  1. White Space 2017년 5월 알래스카 0 file

  2.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과 귀국(03/15/수~03/16/목) - 7 5 file

  3.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5(수) - 6 2 file

  4.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4(화) - 5 8 file

  5.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4(화) - 4 1 file

  6.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3(월) - 3 2 file

  7.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3(월) - 2 6 file

  8. 클럽메드 베이다후에서의 스킹 03/12(일) - 1 7 file

  9. 3월 1일(수) 스타힐에서(다시 올림.ㅠㅠ) 7 file

  10. 지난 주말(02/25-26)의 스킹 - 이젠 봄 4 file

  11. [하이원] JDR_Club 만의 스키/보드 입니다^^* 2 file

  12. 클럽메드 식구 둘과의 스킹 3 file

  13. 2017. 2. 12 일요일의 스타힐 5 file

  14. 2017. 2.4 /2.8 스타힐 0 file

  15. 16/17 제8회 사랑나눔스키캠프 2017-02-05(일) 오전 스킹과 점심에 이은 이별 7 file

  16. 16/17 제8회 사랑나눔스키캠프 2017-02-04(토) 저녁 오락 시간 - 5 0 file

  17. 16/17 제8회 사랑나눔스키캠프 2017-02-04(토) 저녁 오락 시간 - 4 0 file

  18. 16/17 제8회 사랑나눔스키캠프 2017-02-04(토) 오후 스키 강습 - 3 0 file

  19. 16/17 제8회 사랑나눔스키캠프 2017-02-04(토) 오후 스키 강습 - 2 1 file

  20. 16/17 제8회 사랑나눔스키캠프 2017-02-04(토) 오전과 멘토-멘티의 상면 및 점심 - 1 1 fil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118 Next
/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