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조회 수 6384 추천 수 1037 댓글 3
재작년 11월 처음 인라인과 인연을 맺은 후, 동호회에도 가입하고 작년 전반기에 참 열심히도 탔습니다.

그러던 중, 작년 7월부터 장기 해외 출장으로 인해 활동을 못하다가, 올해 들어 날씨가 풀리면서 부터 인라인을 다시 시작해야 겠다고 결심만 했었답니다.

장기간 동호회 활동을 안 했더니 다시 나가기도 좀 뻘쭘하고...

더구나 회사 일이 매일 야근에 일주일 두세 번씩은 새벽에 퇴근, 휴일에도 근무 이러다 보니 인라인과의 인연도 끝인가 보다 했었습니다.

하지만, 임산부마냥 불러오는 배를 보면서 더이상 그냥 있으면 안 되겠다 싶어서, 휴일근무하는 날에는 인라인을 타고 출근하자는 생각이 들었고, 그러기를 벌써 한 4~5개월 정도 되었네요.

물론, 중간에 비가 오거나, 전날 너무 늦게 퇴근하거나 등등의 이유로 빼먹은 날도 많았지만, 그래도 일주일에 1~2번 정도 인라인을 탈 수 있다니 만족했습니다.

비록 코스는 잠실에서 반포대교(회사가 이 근처라...)까지라서 얼마 되지 않는 거리이긴 했지만요. ^^

인라인 안 탄 지도 상당히 되었고, 또 혼자 타다보니, 실력도 안 느는 것 같고, 있는 힘을 다해서 푸쉬를 해도 항상 40분 정도가 걸리더군요.

예전에 동호회 할 때, 잠실 ~ 반포 왕복 기록이 50분대였던 거에 비하면 완전 거북이가 된 거죠.

이상하게도 제가 로드하는 방향으로는 인라이너가 별로 없어서(가끔 혼자 타는 분 제외) 늘 혼자서 타서인지(반대쪽에는 종종 있었습니다. 퇴근할 때는 그 반대... 참, 이상하죠? ㅠ.ㅠ), 정말 기록 단축이 안 되더군요. 힘은 또 왜 그렇게 드는지...

그러던 중...

바로 오늘...

잠실에서 출발하면서 시간을 확인하고, 중간에 농구장이 있는 트랙에 들러서 몸을 푸는데, 한 무리의 인라이너가 지나가는 걸 봤습니다. 바로 제가 출근하는 방향으로 말입니다.

이때다 싶어서 트랙 도는 걸 멈추고 따라 붙었습니다.

얼마만의 팩인지... ㅠ.ㅠ

정말 달리면서 너무 재미있었습니다.

선두팩은 이미 멀어졌고, 뒤따라 가시던 두 분 뒤에 붙었는데, 슈트를 보니 'Aba'라고 쓰여 있더군요.

예전 동호회에서 한강 로드할 때 가끔 만났던 동호회라 이름은 알고 있었습니다.

다행히, 아주 빠르게 달리지 않는 것 같아서, 참 재미있게, 발 맞춰가면서 따라갔습니다.

평소 같으면 힘들어서 서서 천천히 푸쉬하던 업힐도 단숨에 올라가고...

어느덧 반포에 도착했고, 저는 출근을 해야 하는 탓에 어디까지 가시냐고 여쭤봤더니, 여의도까지 가신다면서, '우리 아바야~'라고 하시더군요.

머리가 희끗희끗하신 분이셨는데, 참 건강하게 사시는 것 같아서 보기 좋았습니다.

출근을 좀 늦추고 그냥 여의도까지 갈까하는 마음이 굴뚝 같았지만, 업체 사람을 만나기로 약속이 되어 있어서, 눈물을 머금고, '전 여기까지만 하겠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라고 돌아설 수밖에 없었습니다.

인라인을 벗으면서 시간을 보니, 평소보다 훨씬 더 힘도 안 들이고 왔는데, 시간은 오히려 단축됐더군요. ^^

모처럼 신나고 재미있게 로드를 하고 나서, 주체할 수 없는 기분에 몇 자 적었습니다.

오늘 저와 함께 달리신 분들께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다음에 또 뵙게 되기를...

그리고, 혹시라도 혼자 인라인 타시는 분들 계시면, 될 수 있으면 동호회 활동을 하실 것을 권장합니다.

안전 인라인하세요. ^^ 화이팅~
좋은 글, 함께하고 싶은 글은 위에 '잘 읽었습니다.' 버튼()을 클릭하시면, 우측 '최근 추천 받은 글'에 노출됩니다.

 Comment '3'
  • 박순백 2006.10.04 08:30
    [ spark@dreamwiz.com ]



    동호회원들과 함께 타는 것이 즐겁죠. 그리고 잘 타는 사람이 많은 클럽에서 스케이팅을 하다 보면 저절로 실력도 늘게 됩니다. 사실 인라인은 실력이 늘수록 재미도 배가하는 것이거든요.^^
  • 장희석 2006.10.04 11:28
    [ paraline@naver.com ]

    영광입니다. 박사님께서 제 글에 직접 댓글을 달아주시다니... ^^ 아바 동호회 링크까지 올려주셨군요. 감사합니다. ^^
  • 문태호 2006.12.13 19:20
    [ modu-2@hanmail.net ]

    안녕하세요~ 장선생님! 아바 동호회원의 한 사람으로 그날 저도 나갈려다가 못갔는데... 이번주 부터는 저도 나갑니다. 혼자 타시기 힘드시면 같이 가시면 재미도 쏠쏠하고 힘도 덜 들고 좋습니다. 지금은 겨울이라 정기로드는 끝났지만... 비정기 로드는 일욜 9시에 항상 출발 합니다. 만나면 같이 가셔도 됩니다. = 머리흰 노인네 사실 나이그리 많지않습니다... 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99 Revival 힐브레이크 김기한 2005.11.21 4277
» 잡담 휴일근무 출근길의 로드런 중에 아바 동호회를 만나다. 3 장희석 2006.10.03 6384
197 질문 휠에 따른 스페이서 사용에 대해 질문이 있습니다. 고수님들 답변 부탁 드립니다. 12 이태홍 2007.02.26 6234
196 질문 혹시 이 길을 아시는 분께서는 ???? 1 홍만희 2007.03.27 6182
195 잡담 헬멧.. 그 진절머리나는 소리들.. 8 김기한 2005.11.23 5993
194 Revival 헬멧 덕에 목숨을 건졌습니다. 김기한 2005.11.23 4209
193 질문 허리가 넘 아퍼요 3 김혜성 2007.06.08 8177
192 공지 한국청소년스포츠문화협회 인라인스케이트 지도자실무교육안내 file 김성복 2018.03.05 56
191 공지 한국청소년스포츠문화협회 인라인강좌 5월개강 file 김성복 2018.04.18 90
190 공지 하반기 인라인 강습생 모집 file 지민구 2016.08.23 225
189 잡담 필리핀 어린이들에게 인라인을 알려주세요~ 사이즈,상태 상관無 김광석 2006.11.12 4237
188 잡담 피트니스의 사전적 정의와 피트니스 스케이트 김기한 2005.11.18 4094
187 잡담 피트니스에 대하여 12 김철균 2006.03.27 8238
186 질문 피트니스 프레임 4 이오성 2005.11.11 5716
185 잡담 피트니스 예찬론 8 김기한 2005.11.09 5369
184 기술/트릭 피트니스 스케이팅에서 초보가 발전하기 위해 노력해야할 수칙 ^.^ 13 김기한 2005.11.11 7984
183 잡담 피트니스 스케이트 부위별 명칭 5 file 김한수 2005.11.10 5703
182 질문 피트니스 부츠에 대한 질문 올려봅니다. 3 김형규 2007.03.29 5510
181 질문 평택은 어디서 타나요? 1 서은희 2007.03.26 5181
180 공지 판교인라인트랙 주말반 모집 file 지민구 2016.02.09 75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